안성시 ‘관광두레 으뜸두레 주민사업체’로 선정

김정은기자 | 기사입력 2021/01/22 [17:02]

 

[브레이크뉴스경기남부=김정은기자] 안성시(시장 김보라)는 문화체육관광부·한국관광공사의 관광두레사업을 추진하고 있는 ㈜목금토 크래프트(대표 이한원)가 ‘관광두레 으뜸두레 주민사업체’로 선정되었다고 22일 밝혔다.

 

2019년부터 관광두레사업을 추진하고 있는 ㈜목금토 크래프트는 7개 분야(도예, 가죽, 금속, 한지, 직조, 천연염색, 천연비누)의 안성지역 공예가들이 모여, 각자의 개성 있는 예술성에 지역의 정체성을 더해 안성을 대표하는 공예문화 기념품을 만들고, 이를 기반으로 편집숍 및 체험교육 사업을 운영하고 있는 주민사업체로, 공예의 대표적인 질료인 木(나무 목), 金(쇠 금), 土(흙 토)의 이미지를 담아 사업체명을 만들었다.

 

‘관광두레사업’은 주민공동체가 지역 고유의 특색을 지닌 관광사업체를 창업. 경영할 수 있도록 지원하면서 주민주도의 자생적.협력적 지역관광 생태계를 조성할 수 있도록 도와주는 문화체육관광부의 정책 사업으로, 안성시에서는 김도영?이진희 관광두레PD가 지난 2019년부터 관광두레 사업을 중점적으로 추진하면서 현재까지 5개소의 주민사업체(▲목금토 크래프트 ▲우리동네 파바로티 ▲안성밀당 ▲올드타임 ▲보개바람 등 5개소)를 발굴?육성 중에 있다.

 

이번에 ㈜목금토 크래프트가 선정된 ‘관광두레 으뜸두레’는 관광두레사업을 추진하고 있는 주민사업체 중에서 사업 지원기간 내 사업목표 달성 가능성이 높은 주민사업체를 선정하여 집중 육성함으로써 관광두레사업의 성과를 제고하고, 향후 관광두레 모범사례를 발굴하여 관광두레사업 추진 주민사업체의 사업성과를 널리 공유하기 위한 인센티브 제도이다.

 

㈜목금토 크래프트는 이번에 ‘관광두레 으뜸두레’로 선정되면서 창업 및 경영개선을 위한 1000만원의 지원금을 받을 수 있게 되었으며, 향후 1년간 주민사업체 육성지원사업 관련 자부담 면제 등의 혜택을 받게 될 예정이다.

010@breaknewsi.com

 

아래는 위의 기사를 구글 번역기가 번역한 영문기사입니다. [Below is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or.]

 

Selected as “Tourism Doore Top Door Resident Business” by Anseong City

 

[Break News South Gyeonggi = Reporter Kim Jeong-eun] Anseong City (mayor Bora Kim) said that Mokgeumto Craft Co., Ltd. (representative Han-won Lee), which is promoting the tourism door project of the Ministry of Culture, Sports and Tourism and Korea Tourism Organization, was selected as the'Tourism Door's No. 1 Resident Company' Revealed.

 

Mokgeumto Craft Co., Ltd., which has been promoting the tourism door business since 2019, gathers craftsmen from Anseong area in 7 fields (ceramics, leather, metal, Korean paper, weaving, natural dyeing, natural soap) to create a regional identity with their individual artistry In addition, it is a resident company that makes craft culture souvenirs representing Anseong, and operates an editorial shop and experience education business based on this. The representative materials for crafts are wood (wood), gold (metal, gold), and earth (soil). I made a business name with the image.

 

The “Tourism Doore Project” is where a community of residents establishes and operates a tourism company with unique characteristics of the region. It is a policy project of the Ministry of Culture, Sports and Tourism that helps to create a self-sustaining and cooperative local tourism ecosystem led by residents while supporting management. In Anseong City, Doyoung Kim and Jinhee Lee, PD of Tourism Doore, focused on the Tourism Doore project from 2019. While promoting, five resident businesses (▲ Mokgeumto Craft ▲ Pavarotti in our neighborhood ▲ Anseong Mildang ▲ Old Time ▲ 5 places such as Gaebam) are being discovered and fostered.

 

Mokgeumto Craft Co., Ltd. was selected this time as'Tourism Door Top Door' by selecting and intensively fostering resident businesses that are likely to achieve their business goals within the project support period among resident businesses that are promoting the tourism door project. This is an incentive system to widely share the business results of resident businesses in pursuing the tourism door project by discovering exemplary cases in the future.

 

Mokgeumto Craft Co., Ltd. was selected as the “Tourism Door Top Door” this time, and is able to receive a subsidy of 10 million won for start-up and business improvement, and will receive benefits such as exemption from self-pay related to the support project for nurturing resident businesses for the next one year.

010@breaknewsi.com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 경기남부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