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 12월 7일부터 내년 1월 3일까지 특별방역기간 “모임 자제해달라”

노보림 기자 | 기사입력 2020/12/04 [12:58]


브레이크뉴스 노보림 기자=
정부가 크리스마스와 신정 연휴를 포함해 오는 7일부터 내년 1월 3일까지를 연말·연시 특별방역기간으로 정하고, 연말·연시 특별방역대책을 마련해 시행한다.

 

4일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에서는 보건복지부 중앙사고수습본부로부터 ‘연말·연시 특별방역대책’을 보고받고 이를 논의했다.

 

먼저, 정부는 연말·연시 모임과 행사는 자제할 것을 권고했다.

 

축제와 행사도 가급적 비대면으로 진행하고, 대면 축제를 개최하는 경우에는 사전예약제와 차량 이동형 축제장 관람, 행사 출입 인원 관리방안을 마련할 방침이다.

 

특히, 크리스마스, 연말·연시 계기 종교행사는 비대면으로 개최할 수 있도록 하고, 비대면 외식 활성화를 위해 외식 할인지원 실적에 배달앱 결제를 포함하는 방안도 마련할 계획이다.

 

대학별 평가 집중 관리기간인 이달 22일까지는 학사 운영을 비대면으로 전환하도록 권고하며, 학원이나 대학가 주변의 음식점 등 수험생 및 학부모 밀집이 예상되는 시설에 대한 방역 관리도 강화된다.

 

수능 이후 학생들의 방역 경각심이 느슨해 질 수 있는 점을 고려해 학생들을 대상으로 다중이용시설 방문이나 각종 이벤트·행사 참여 등 외부활동을 자제하도록 생활지도도 실시할 예정이다.

 

또한, 이달 31일까지를 학생안전특별기간으로 정하고, 청소년 출입시설과 학원 등에 대한 관계부처 합동점검과 학생 방역관리 계도 활동을 통해 촘촘한 방역관리를 실시한다.

 

동절기와 연말·연시 방문객 증가에 대비해 스키장 자체 방역 관리 계획을 수립하고, 안전이용 캠페인과 전국 스키장 방역 관리 전수 점검도 실시한다. 이와 함께 스키장, 눈썰매장, 스케이트장을 일반관리시설로 지정해 방역상황에 따라 체계적인 방역 관리를 추진할 계획이다.

 

철도 승차권은 창가 측 좌석을 우선 판매하고, 방역상황에 따라 판매 비율을 제한한다. 사회적 거리두기 2.5단계까지 좌석의 50% 이내 예매 제한 권고, 3단계 50% 예매 제한이다.

 

연말·연시 다수 이용자 방문이 예상되는 감염확산 위험 시설에 대한 방역관리와 점검도 강화된다. 패밀리레스토랑 등 대형음식점과 지역별 번화가 소재 유흥시설을 중심으로 방역관리 특별점검을 실시한다. 놀이공원 등 유원시설과 영화관, 실내 체육시설도 시설 특성에 맞는 방역현장 점검을 추진한다.

 

최근 다수의 감염사례가 발생한 공중위생관리법상 목욕장업소는 지자체 협업을 통해 합동 방역점검이 실시된다. 요양병원·정신의료기관 및 요양시설 등은 종사자 등을 대상으로 선제검사와 감염관리 교육도 지속된다.

 

중대본은 “현재 수도권에서 코로나19 유행이 진정되지 않고 계속 확산되는 양상이 나타나고 있는 엄중한 위기 상황”이라며 “지금의 확산세를 차단하고 통제하기 위해 시행되는 연말·연시 특별방역대책은 국민들과 함께 하는 생활방역 실천이 핵심이다”고 당부했다.

 

이어 “당분간 모든 모임과 행사는 자제하고 밀폐된 시설과 많은 사람들이 밀집하는 시설과 밀접한 접촉이 일어나는 시설은 이용을 삼가해 달라”며 “증상이 있으면 신속히 검사를 받으며, 마스크 착용과 손 씻기 등 개인 위생수칙도 철저히 지켜달라”고 요청했다.


break9874@naver.com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The government establishes a special quarantine period for the year-end and New Year holidays from the 7th of the coming year to January 3 of next year, including Christmas and New Year holidays, and a special quarantine measure for the year-end and New Year holidays is established and implemented.


On the 4th, the Central Disaster and Safety Countermeasure Headquarters received a report from the Central Accident Control Headquarters of the Ministry of Health and Welfare and discussed it.


First, the government recommended that year-end and New Year meetings and events be avoided.


Festivals and events will also be conducted as non-face-to-face as possible, and if a face-to-face festival is held, an advance reservation system, vehicle-moving festival visits, and event access management plans will be established.


In particular, Christmas and New Year's occasions will be held non-face-to-face, and plans to include delivery app payments in the dining out discount support performance to promote non-face-to-face dining.


Until the 22nd of this month, which is the intensive management period for each university evaluation, it is recommended to switch to non-face-to-face management, and the quarantine management of facilities that are expected to attract students and parents, such as academies and restaurants around college districts, will be strengthened.


In consideration of the fact that students' awareness of quarantine may become loose after the SAT, life guidance will also be provided for students to refrain from outside activities such as visiting multi-use facilities or participating in various events and events.


In addition, until the 31st of this month is designated as a special period for student safety, and thorough quarantine management is implemented through joint inspections of relevant ministries for youth access facilities and academies, and student quarantine management guidance activities.


In preparation for the increase of visitors during the winter season and year-end and New Year, the ski resort will establish its own quarantine management plan, as well as conduct a safety use campaign and full inspection of ski resort quarantine management throughout the country. In addition, the ski resort, snow sledding rink, and skating rink will be designated as general management facilities to promote systematic quarantine management according to the quarantine situation.


For railroad tickets, the window seats are sold first, and the sales rate is limited according to the quarantine situation. It is recommended to limit reservations within 50% of seats up to stage 2.5 of social distancing, and 50% reservations at stage 3 are restricted.


The quarantine management and inspection of facilities at risk of spreading infection, which are expected to visit many users during the year-end and New Year period, will also be strengthened. Special inspections for quarantine management are conducted focusing on large restaurants such as family restaurants and entertainment facilities located in downtown areas by region. Amusement parks and other amusement facilities, movie theaters, and indoor sports facilities will also be inspected for quarantine sites that fit the characteristics of the facilities.


In accordance with the Public Health Management Act, where a number of infection cases have occurred recently, joint quarantine inspections are carried out through cooperation with local governments. In nursing hospitals, psychiatric institutions, and nursing facilities, pre-emptive examinations and infection control education are also continued for workers.


The Chinese script said, “Corona 19 epidemic has not subsided in the current metropolitan area and continues to spread.” “The special quarantine measures for the year-end and New Year periods implemented to block and control the current spread are The key is to practice living prevention together.”


"For the time being, please refrain from all meetings and events, and refrain from using closed facilities and facilities that are in close contact with facilities that are crowded with many people. If you have any symptoms, you will be promptly inspected, wear masks and wash your hands. Please also strictly follow the hygiene rules.”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