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 코로나 신규확진 8명… 한자리수 기록

25일 오전 8시 기준, 누적 환자 252명ㆍ78명 치료 중

김현종 기자 | 기사입력 2020/11/25 [09:49]

 

 

▲  전북지역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증가 추세가 지난 18일(2명)과 22일(9명)에 이어 이틀 만에 한자리수로 떨어졌지만 24일 하루 동안 8명이 추가로 '양성' 판정을 받아 도내 누적 환자는 252명으로 늘어났다.  (2020년 11월 25일 오전 8시 기준)                                                                                                    / 도표제공 = 전북도청     © 김현종 기자

 

 

 

 

 

 

전북지역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증가 추세가 지난 18일(2명)과 22일(9명)에 이어 이틀 만에 한자리수로 떨어졌지만 24일 하루 동안 8명이 추가로 '양성' 판정을 받아 도내 누적 환자는 252명으로 늘어났다.

 

이들 신규 확진자를 지역별로 살펴보면 군산 4명ㆍ익산 3명ㆍ전주 1명 등이며 각각 군산의료원 격리병상으로 이송돼 치료를 받고 있다.

 

25일 전북도 방역당국은 전주에 거주하는 30대 남성인 A씨가 도내 239번 확진자로 분류된 50대 남성과 김장봉사 활동 과정에 밀접 접촉하면서 감염돼 245번 환자로 기록됐다.

 

또, 246번째 확진자인 30대 여성인 B씨는 지난 23일 확진 판정을 받은 군산에 거주하는 40대 남성인 242번 접촉해 감염됐고 247번(40대 남성)ㆍ248번(40대 여성)ㆍ249번(3세 남아)는 모두 246번과 접촉해 '양성' 판정을 받았다.

 

도내 242번 확진자로 분류된 40대 남성의 정확한 감염 경로는 현재까지 밝혀지지 않았다.

 

이 밖에도, 181번 환자의 접촉자로 분류돼 자가 격리 상태로 모니터링을 진행하던 20대 남성 2명(250번ㆍ251번)에 대한 검체를 채취한 결과, '양성'으로 확인됐으나 추가 접촉자는 없는 것으로 확인됐다.

 

또한, 코로나19 전수 검사에서 '확진' 판정을 받아 원광대병원 음압격리병상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다 지난 24일 오전 11시께 숨진 60대 여성(184번)과 접촉자로 분류된 70대 남성이 바이러스에 감염된 것으로 확인돼 도내 252번 환자로 분류됐다.

 

숨진 이 여성은 기저질환을 치료하기 위해 지난 17일 원광대병원에 입원했으며 181번 환자인 간호사와 접촉하는 과정에 감염된 것으로 1차 역학조사 결과 확인됐고 일반 병동에서 음압격리병상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아 왔다.

 

전북도 방역당국은 신규 확진자의 자택에 대한 방역을 마무리하고 휴대폰 위치추적ㆍ카드사용내역ㆍ폐쇄회로(CCTV) 카메라 영상 분석 등을 통해 정확한 이동 동선 및 접촉자와 자가 격리 수칙 준수 여부 등을 파악하고 있다.

 

한편, 도내 누적 환자 244명을 각 지역별로 살펴보면 ▲ 전주 = 70명 ▲ 익산 = 64명 ▲ 군산 = 42명 ▲ 정읍 = 20명 ▲ 고창 = 4명 ▲ 김제・임실 = 각 3명 ▲ 완주・무주ㆍ장수ㆍ남원 = 각 1명 ▲ 기타 = 42명 등이며 이들과 직ㆍ간접 접촉자로 분류된 706명이 자가 격리 상태를 유지하고 있다.

 

현재 78명이 전북대병원 국가지정 음압병실(5명)ㆍ원광대병원 국가지정 음압병실(3명)ㆍ군산의료원 격리병상(66명)ㆍ오산공군병원(6명)에 각각 분산돼 치료를 받고 있으며 172명은 완치 판정을 받고 퇴원해 일상생활로 복귀했다.

 

☞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Jeonbuk, 8 new coronavirus confirmed... Single digit record

As of 8 am. on the 25th, cumulative 252 patients and 78 patients are under treatment

 

Reporter Kim Hyun-jong

 

The trend of increasing new corona19 confirmed cases in Jeonbuk has dropped to a single digit in two days following the last 18 (2) and 22 (9), but 8 additional patients were diagnosed as'positive' during a day on the 24th and accumulated patients in the province Increased to 252 people.

 

Looking at these new confirmed patients by region, there are 4 in Gunsan, 3 in Iksan, and 1 in Jeonju, each being transferred to an quarantine bed at Gunsan Medical Center for treatment.

 

On the 25th, the Jeonbuk-do quarantine authorities reported that A, a man in his 30s residing in Jeonju, was in close contact with a man in his 50s who was classified as 239 confirmed in the province.

 

In addition, B, a woman in her 30s, who is the 246th confirmed person, was infected 242 times, a male in her 40s living in Gunsan who was confirmed on the 23rd, and was infected with 247 times (male in her 40s) and 248 times (woman in her 40s). All 249 times (3 years old boy) contacted 246 and were judged'positive'.

 

The exact route of infection in men in their 40s, classified as confirmed 242 in Tokyo, has not been identified to date.

 

In addition, as a result of taking samples of two men in their twenties (No. 250 and No. 251) who were classified as contacts of patient 181 and monitored in self-isolation, they were confirmed as'positive', but no additional contacts were found. Confirmed.

 

In addition, a woman in her 60s (No. 184), who died at 11 am on the 24th, and a man in her 70s, classified as a contact, was infected with the virus after being diagnosed as'confirmed' in the full Corona 19 test, and being transferred to a negative pressure isolation bed at Wonkwang University Hospital for treatment. It was confirmed and was classified as patient 252 in the province.

 

This woman, who died, was admitted to Wonkwang University Hospital on the 17th to treat the underlying disease.The first epidemiological investigation confirmed that she was infected in the process of contacting the nurse, patient 181, and has been transferred from a general ward to a negative pressure isolation bed for treatment.

 

The Jeonbuk-do quarantine authorities have completed quarantine for the home of the new confirmed person, and are analyzing the location of mobile phones, card usage history, and closed circuit (CCTV) camera images to determine the correct movement route and compliance with self-isolation rules with contacts.

 

On the other hand, looking at the cumulative 244 patients in the province by region ▲ Jeonju = 70 ▲ Iksan = 64 ▲ Gunsan = 42 ▲ Jeongeup = 20 ▲ Gochang = 4 ▲ Gimje, Imsil = 3 each ▲ Wanju, Mujuㆍ Jangsu·Namwon = 1 each ▲ Others = 42, and 706 people classified as direct or indirect contacts with them are in self-isolation.

 

Currently, 78 people are being treated by being distributed to the state-designated negative pressure room of Chonbuk National University Hospital (5 people), the nationally designated negative pressure room of Wonkwang University Hospital (3 people), the quarantine bed of Gunsan Medical Center (66), and Osan Air Force Hospital (6 people). Myung was diagnosed with a cure and was discharged from the hospital and returned to his daily life.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 전북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