故 박지선 사망 비보, 박정민·펭수·박보영·박성광 등 동료들 추모 물결

박동제 기자 | 기사입력 2020/11/03 [09:52]

▲ 개그맨 박지선, 자택서 모친과 숨진 채 발견     ©뉴시스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개그우먼 박지선과 모친의 사망 비보가 전해져 많은 이들의 안타까움을 자아낸 가운데, 많은 연예인들이 조문과 추모글을 남기며 애도의 뜻을 표하고 있다.

 

지난 2일 서울 마포경찰서에 따르면, 박지선은 이날 오후 서울 마포구에 위치한 자택에서 모친과 함께 숨진 채 발견됐다. 두 사람이 전화를 받지 않는 것을 이상하게 여긴 박지선의 부친이 경찰에 신고했으며, 경찰과 박지선의 부친이 함께 집안에 들어갔을 때는 두 사람 모두 숨진 상태였다. 박지선은 평소 앓던 지병을 치료 중이었으며, 이에 박지선과 모친은 서울 자택에서 함께 지냈던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박지선의 모친이 작성한 것으로 추정되는 노트 1장 분량의 유사성 메모를 발견했으나, 유족의 뜻에 따라 자세한 내용은 공개하지 않기로 했다. 또한 부검 역시 타살 가능성이 낮고, 유족 의사를 존중해 실시하지 않기로 했다. 

 

경찰은 현재 극단적 선택 가능성을 두고 정확한 사망 경위를 계속 조사 중이다.

 

박지선과 모친의 빈소는 서울 이대목동병원 장례식장에 차려졌다. 이날 고려대 동문이자 연예계 절친으로 알려진 배우 박정민은 가장 먼저 도착했고, 고인과 고인의 모친이 함께 찍은 사진을 보며 눈물을 터트린 것으로 전해졌다. 이어 박보영, 송은이, 박성광, 유민상, 강재준, 이은형, 김신영 등이 빈소에 도착해 고인을 조문했다. 

 

온라인에서도 고인을 향한 애도는 이어졌다. 박지선이 남다른 애정을 밝혔던 유튜버 펭수는 자신의 인스타그램 고인과 함께 찍은 사진을 올리며 추모했고, 김고은, 백진희, 윤세아, 박하선, 김의성, 2PM 이준호, 방송인 장성규, 박슬기, 허지웅, 홍지민, 김지민, 김영철, 정종철, 오지헌, 코요태 신지, 레드벨벳 예리, 현진영, 슈퍼주니어 이특, 샤이니 키, 백아연, 가희, 하리수, 신정환 등 수많은 연예계 동료들이 고인을 추모했다.  

 

故 박지선과 모친의 빈소는 서울 이대목동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됐으며, 발인은 5일 오전 7시, 장지는 벽제승화원이다.

 

한편, 1984년생 고려대학교 교육학 출신 엘리트 박지선은 2007년 KBS 22기 공채 개그맨으로 데뷔, KBS 2TV ‘개그콘서트’에서 개성 있는 외모, 독보적인 개그 실력을 과시하며 단숨에 대중들의 눈도장을 찍었다.

 

이후 박지선은 ‘개그콘서트’ 뿐만 아니라 ‘폭소클럽2’, ‘테이스티로드’, ‘하이킥! 짧은 다리의 역습’, ‘박영진, 박지선의 명랑특급’, ‘가족의 품격 풀하우스’, ‘사물의 재발견’, ‘고양이를 부탁해’ 등 다양한 프로그램에서 활약했다.

 

특히 박지선은 뛰어난 활약을 바탕으로 ‘KBS 연예대상 코미디부문 여자 신인상’(2007), ‘KBS 연예대상 코미디부문 여자 우수상’(2008), ‘제10회 대한민국영상대전 개그맨부문 포토제닉상’(2009), ‘KBS 연예대상 코미디부문 여자 최우수상’(2010), ‘제18회 대한민국 연예예술상 희극인상’(2011), ‘SBS 연예대상 러브FM부문 라디오DJ상’(2012) 등을 수상하기도 했다.

 

※ 우울감 등 말하기 어려운 고민이 있거나 주변에 이런 어려움을 겪는 가족․지인이 있을 경우 자살 예방 상담전화 ☎ 1393, 정신건강 상담전화 ☎1577-0199, 희망의 전화 ☎ 129, 생명의 전화 ☎ 1588-9191, 청소년 전화 ☎ 1388 등에서 24시간 전문가의 상담을 받을 수 있습니다.       

 

-아래는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기사 전문.

 

Comedian Park Ji-sun and her mother were found dead in their homes, causing many people's regret, and many entertainers are expressing their condolences by leaving condolences and memorials.

 

According to the Mapo Police Station in Seoul on the 2nd, Park Ji-seon was found dead with his mother at his home in Mapo-gu, Seoul this afternoon. Park Ji-sun's father, who thought it was strange that the two were not answering the phone, reported to the police, and when the police and Park Ji-sun's father went into the house together, both were dead.

 

Park Ji-sun was treating her usual chronic disease, and it is known that Park Ji-sun and her mother stayed together at home in Seoul.

 

The police found a memo of similarity, the amount of a notebook, presumed to be written by Park Ji-seon's mother, but decided not to disclose details according to the wishes of the bereaved family. In addition, the autopsy was also unlikely to be killed, and it was decided not to carry out the autopsy with respect to the doctor of the survivors.

 

Police are currently investigating the exact details of death, with the possibility of extreme options.

 

Park Ji-sun and her mother's mourning were set up at the funeral hall of Ewha Womans University Mokdong Hospital in Seoul. On this day, actor Park Jung-min, known as Korea University alumni and best friend in the entertainment industry, was the first to arrive, and it is said that he burst into tears while looking at the photos taken by the deceased and the deceased's mother. Next, actors Park Bo-young, comedian Song Eun-i, comedian Park Seong-gwang, Yoo Min-sang, Kang Jae-jun, Lee Eun-hyeong, and Kim Shin-young arrived at the vacancy and condolenced the deceased.

 

The mourning for the deceased continued online. YouTuber Pengsu, whose love was revealed by Park Ji-sun, posted a photo taken with the deceased on Instagram and commemorated it. , Jong-cheol Jeong, Oh Ji-heon, Koyota Shinji, Hyun Jin-young, Super Junior Lee Teuk, SHINee Key, Baek A-yeon, Ga-hee, Hari-su, Shin Jung-hwan, and many other entertainment associates commemorated the deceased.

 

The late Park Ji-seon and his mother's mourning were prepared at the funeral hall of Ewha Womans University Mokdong Hospital in Seoul, and the origin was 7 am on the 5th, and Jangji was at Byeokje Seunghwawon.

 

Meanwhile, Park Ji-seon, an elite from Korea University's pedagogy, born in 1984, debuted as a public comedian in the 22nd KBS in 2007, and showed off his unique appearance and unrivaled gag skills at KBS 2TV's'Gag Concert'.

 

Since then, Park Ji-seon will not only show'Gag Concert' but also'Laughter Club 2','Tasty Road','High Kick!' He was active in various programs such as'Short Leg Counterattack','Park Young-jin, Park Ji-seon's Cheerful Express','Family Dignity Full House','Rediscovery of Things', and'Please Take Care of the Cat'.

 

In particular, Park Ji-seon, based on her outstanding performance, was awarded the'KBS Entertainment Awards Comedy Female Rookie Award' (2007),'KBS Entertainment Awards Comedy Female Excellence Award' (2008), and'The 10th Korean Film Awards Comedy Photogenic Award' (2009) ,'KBS Entertainment Awards, Comedy Women's Grand Prize' (2010),'The 18th Korea Entertainment Arts Awards, Comedy Person Award' (2011), and'SBS Entertainment Awards Love FM' Radio DJ Awards' (2012).

 

※ If you have troubles such as depression, or have family or acquaintances who are experiencing such difficulties, Suicide Prevention Consultation Line ☎ 1393, Mental Health Consultation Line ☎1577-0199, Hope Phone ☎ 129, Life Line ☎ 1588-9191, You can consult with experts 24 hours a day at the youth phone ☎ 1388.

 

dj3290@naver.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