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최대 콘텐츠전시회, 에이스페어 5일 개막

김대중컨벤션센터에서 ‘AI, 5G 뉴 콘텐츠 시대를 열다’ 주제 … 인공지능, 5G, 가상·증강현실, 게임 등 283개사 335개 부스 운영

이학수기자 | 기사입력 2020/11/02 [20:30]



(광주=브레이크뉴스) 이학수 기자= 국내 최대 규모 콘텐츠 종합전시회인 ‘2020 광주 에이스페어(Asia Content & Entertainment Fair)’가 온·오프라인 복합 전시회로 오는 5일부터 8일까지 김대중컨벤션센터에서 열린다.

 

광주시와 문화체육관광부가 주최하고 김대중컨벤션센터, 광주정보문화산업진흥원, 광주디자인진흥원, 한국케이블TV방송협회, 한-아세안센터 등이 주관하는 이번 행사는 아시아문화중심도시 광주의 대표 브랜드 전시회로, 2006년부터 매년 다양한 콘텐츠를 전시하고 사업 상담, 해외 수출과 투자 협력 등을 모색하고 있다.

 

‘인공지능(AI), 5세대 이동통신(5G), 뉴 콘텐츠 시대를 열다!’라는 주제로 열리는 이번 전시회는 인공지능(AI), 5세대 이동통신(5G), 증강현실(AR), 가상현실(VR), 홀로그램과 방송, 캐릭터, 애니메이션, 게임 등 다양한 콘텐츠를 선보인다.

 

본 행사로 개최되는 전시회는 주제관인 ‘G. AI Life in 202x’를 비롯해 게임, 애니메이션, 방송, 영상 등 문화콘텐츠, 인공지능 관련 283개사 335개 부스가 운영된다.

 

또 세계 고객과 구매자를 대상으로 온라인 사업 상담회 및 학술행사, 삽화(일러스트레이션) 박람회, 아트토이 특별전, 인터넷동영상 서비스(OTT) 토론회 및 투자유치를 위한 기업설명회 등 다양한 부대행사를 개최한다.

 

전시회의 주제관인 ‘G A.I Life in 202X’는 인공지능 생활관·작업실, 인공지능 사진 촬영 행사 등 광주가 만들어 가는 인공지능의 다양한 생활상을 체험할 수 있는 공간으로 구성돼 다가올 미래상을 엿볼 수 있다.

 

‘2020 광주 국제 삽화 박람회’와 ‘2020 아트토이 특별전’은 관람객들에게 다양한 아트 콘텐츠에 대한 관심과 체험의 장을 제공한다.

 

대중과 소통하는 아트 콘텐츠 축제를 통해 지역 아트 콘텐츠 산업을 활성화하고 소비자와의 직접적인 소통의 장을 마련해 작품 홍보 및 판매 효과를 극대화한다. 다양한 현장 체험 행사를 통해 참관객들은 아트 콘텐츠를 보다 깊이 있게 이해하고 즐길 수 있다.

 

코로나19의 장기화로 인한 야외활동의 제약으로 인해 인터넷동영상 서비스 산업이 빠르게 성장하는 추세에 맞춰 올해 진행될 포럼은 ‘글로벌 인터넷동영상 서비스 산업 및 시장 전망’을 주제로 정부관계자 및 국내외 인터넷동영상 서비스 관계사, 학계, 콘텐츠 제작사, 언론사 등 관련분야 전문가들이 모여 인터넷동영상 서비스 산업 육성 방안을 논의한다.

 

이와 함께 방송, 애니메이션, 캐릭터 등 국내 콘텐츠의 수출 및 공동제작 활성화를 도모하기 위해 ‘제1회 아시아 콘텐츠 온라인동영상 서비스 플랫폼 기업설명회 및 투자 상담회’가 진행된다.

 

티빙, 웨이브 등 국내 온라인동영상 서비스사, 텐센트, 망고티브이(TV) 등 국외 온라인동영상 서비스사, 대교 인베스트먼트 등 투자사 그룹 6곳, 한국교육방송(EBS), 한국방송(KBS), 재능, 대교, 투니버스 등 7개의 국내 방송사가 참여한다.

 

한국콘텐츠진흥원과 게임문화재단이 주관하는 ‘다함께 게임문화 TALK 콘서트’, 게임물관리위원회가 주관하는 ‘굿 게이머 패밀리 광주대회’, 한국보드게임산업협회가 주관하는 ‘보드게임대회 & 체험전’ 등 게임 관련 다채로운 행사도 개최 예정이다.

 

아울러 인공지능 모의면접을 경험하고 대기업 인사담당 관계자의 설명회도 들을 수 있는 ‘인공지능 모의면접 체험’, ‘시민 유튜버 교실’ 등 시민들이 참여할 수 있는 다양한 행사가 전시회 기간 내 진행된다.

 

특히 코로나19로부터 안전한 전시회를 위해 철저한 방역 시스템을 운영한다.

 

전시회 참가 사전 등록자 위주의 입장, 4㎡당 1명 입장 인원 제한 등 김대중컨벤션센터 주차장 출입구부터 시작되는 4단계 방역 시스템을 통해 안전한 전시회 개최의 표준을 제시한다.

 

○ 지난해 광주 에이스페어는 2284건, 3800억원 규모의 상담 실적과 230억원 규모의 현장 계약 성과를 거뒀으며, 24건의 양해각서를 체결했다.

 

김준영 광주시 문화관광체육실장은 “이번 에이스페어는 최신 미디어와 문화콘텐츠를 한눈에 볼 수 있는 다양하고 유익한 프로그램이 준비돼 있다”며 “철저한 코로나 방역을 통해 안심하고 즐길 수 있는 전시회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고 있으니 많은 관람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의 기사를 구글 번역기가 번역한 영문기사입니다.

 

(Gwangju = Break News) Reporter Hak-Soo Lee = Korea's largest comprehensive content exhibition, “Asia Content & Entertainment Fair 2020,” will be held at the Kimdaejung Convention Center from the 5th to the 8th as an on-offline combined exhibition.

 

Organized by Gwangju City and the Ministry of Culture, Sports and Tourism and hosted by Kim Dae-jung Convention Center, Gwangju Information and Culture Industry Promotion Agency, Gwangju Design Promotion Agency, Korea Cable TV Broadcasting Association, and Korea-ASEAN Center, this event is a representative brand exhibition in Gwangju, the center of Asian culture. Since 2006, it has exhibited various contents every year and has been seeking business consultations, overseas exports and investment cooperation.

 

Under the theme of'Artificial Intelligence (AI), 5th Generation Mobile Communication (5G), Opening the Era of New Contents!', this exhibition will be held in artificial intelligence (AI), 5th generation mobile communication (5G), augmented reality (AR), and virtual reality. Various contents such as reality (VR), holograms and broadcasting, characters, animations, and games are presented.

 

The exhibition held by this event is the theme pavilion'G. AI Life in 202x”, cultural contents such as games, animation, broadcasting, and video, and 335 booths from 283 companies related to artificial intelligence will be operated.

 

In addition, various side events such as online business conferences and academic events, illustrations (illustrations) exhibitions, art toys special exhibitions, Internet video service (OTT) discussions, and corporate briefings for investment attraction are held for customers and buyers around the world.

 

'G A.I Life in 202X', the theme hall of the exhibition, is composed of a space where you can experience various aspects of artificial intelligence created by Gwangju, such as an artificial intelligence dormitory and workshop, and artificial intelligence photography events.

 

The '2020 Gwangju International Illustration Fair' and the '2020 Art Toy Special Exhibition' provide visitors with a place of interest and experience in various art contents.

 

Through an art content festival that communicates with the public, the local art content industry is revitalized, and direct communication with consumers is provided to maximize the effect of promoting and selling works. Through various on-site experience events, visitors can better understand and enjoy art contents.

 

In line with the rapid growth of the Internet video service industry due to the restrictions on outdoor activities due to the prolonged corona 19, the forum to be held this year will be held under the theme of'Global Internet Video Service Industry and Market Prospects'. , Content producers, media companies, and other related fields gather to discuss ways to foster the Internet video service industry.

 

Along with this, the “1st Asian Content Online Video Service Platform Corporate Presentation and Investment Consultation” will be held to promote export and co-production of domestic content such as broadcasting, animation, and characters.

 

Domestic online video service companies such as Teabing and Wave, overseas online video service companies such as Tencent and Mango TV, 6 investment group groups including Daekyo Investment, Korean Educational Broadcasting (EBS), Korean Broadcasting (KBS), Talent, Daekyo, Tooniverse 7 domestic broadcasters, including those participating.

 

Games related to games such as the'Game Culture TALK Concert Together' hosted by the Korea Creative Content Agency and the Game Culture Foundation, the'Good Gamer Family Gwangju Competition' hosted by the Game Management Committee, and the'Board Game Competition & Experience Exhibition' hosted by the Korea Board Game Industry Association Various events are also scheduled to be held.

 

In addition, various events for citizens to participate in, such as the “artificial intelligence mock interview experience” and the “citizen YouTuber classroom,” where you can experience artificial intelligence simulation interviews and hear briefing sessions from personnel in charge of large corporations, are held during the exhibition.

 

In particular, we operate a thorough quarantine system for an exhibition that is safe from Corona 19.

 

A four-stage quarantine system starting from the entrance to the parking lot of the Kimdaejung Convention Center, such as pre-registration-oriented admission and a limit of 1 person per 4㎡, presents the standard for safe exhibition hosting.

 

○ Last year, Gwangju Ace Fair achieved 2284 cases of consultation, worth 380 billion won, and on-site contracts worth 23 billion won, and signed 24 MOUs.

 

Kim Joon-young, head of Gwangju City's Culture and Tourism Sports Department, said, “This Ace Fair has a variety of informative programs that allow you to see the latest media and cultural contents at a glance.” “We strive to become an exhibition that can be enjoyed with confidence through thorough corona prevention. I'm doing it, so please watch a lot.”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 전남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