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월 9일 지상파 시청률 순위, 주말극 1위 ‘같이 살래요’ 종영..2위 ‘미우새’

박동제 기자 | 기사입력 2018/09/10 [07:46]

▲ KBS 2TV 주말드라마 ‘같이 살래요’ <사진출처=지앤지프로덕션>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지상파, 케이블 TV, DMB, Sky Life 시청률 조사 업체 TNMS가 지난 9일 지상파 프로그램 시청률을 공개했다.

 

10일 TNMS에 따르면, 지난 9일 지상파 시청률 1위에는 38.8%를 기록하며 종영한 KBS2 주말연속극 ‘같이 살래요’가 이름을 올렸다.

 

‘같이 살래요’는 유쾌한 웃음과 감동으로 60대 신중년 부모 세대와 2-30대 자식세대의 썸과 쌈, 사랑과 전쟁을 통해 가족의 의미를 그려낼 2060 전세대 가족 로맨스로 배우 유동근, 장미희, 한지혜, 이상우, 박선영, 여회현, 금새록, 박세완 등이 출연했다.

 

이날 ‘같이 살래요’에서는 이미연(장미희 분)의 치매에도 불구하고 박효섭(유동근 분)은 결혼식을 올렸고, 박유하(한지혜 분)와 정은태(이상우 분)도 함께 아프리카 이동진료를 위해 떠나는 해피엔딩으로 대단원의 막을 내렸다.

 

특히 ‘같이 살래요’는 9일 방송된 마지막회에서 지금까지 ‘같이 살래요’ 중 가장 높은 전국 가구 시청률 38.8%를 기록했다.  ‘같이 살래요’ 는 50회 방송을 하는 동안 전국 가구 시청률 30% 이상을 총 21번 넘었고, 시청률 35%를 넘은 것도 2번(48회, 50회) 이나 됐다.

 

또한 ‘같이 살래요’는 시청자들의 큰 사랑을 받으면서 50회 방송 동안 줄 곧 동시간대 1위, 일요일 전체 프로그램 중 시청률 1위자리를 놓치지 않았다.
 
주말드라마와 예능 프로그램이 지상파 프로그램 시청률 상위권을 차지한 가운데, 가수 겸 배우 이승기가 스페셜 MC로 출연한 SBS ‘미운 우리 새끼’는 시청률 16.2%로 2위를 기록했으며, KBS2 ‘해피선데이’는 시청률 11.8%를, SBS ‘집사부일체’는 11.6%를 기록하며 그 뒤를 이었다.

 

-다음은 TNMS 지상파 프로그램 시청률 TOP 20.(분석지역 : 전국, 분석타켓 : 가구)

 

1 KBS2 주말드라마<같이살래요> 20:05:09 21:16:13 38.8  
2 SBS 미운우리새끼  <2부>  SBS 22:12:13 22:58:05 16.2  
3 SBS 미운우리새끼  <1부>  SBS 21:10:55 22:11:11 14.3  
4 KBS2 해피선데이 16:51:32 19:38:27 11.8  
5 SBS 집사부일체  <2부>  SBS 19:01:38 19:44:19 11.6  
6 KBS1 전국노래자랑 12:10:27 13:18:31 10.6  
7 MBC 주말드라마<부잣집아들>  <2부>  MBC 21:22:11 21:50:55 10.5  
8 MBC 주말드라마<부잣집아들>  <4부>  MBC 22:29:42 22:59:55 10.3  
9 MBC 복면가왕  <2부>  MBC 17:54:34 18:39:56 9.9  
10 SBS TV동물농장 9:37:38 10:40:52 9.6  
11 MBC 주말드라마<부잣집아들>  <3부>  MBC 21:58:28 22:28:45 9.4  
12 SBS 런닝맨  <2부>  SBS 17:52:38 18:27:59 8.7  
13 SBS 집사부일체  <1부>  SBS 18:29:18 19:00:21 8.7  
14 KBS1 KBS뉴스(1200) 12:00:04 12:09:17 8.0  
15 KBS1 KBS뉴스9 21:00:15 21:38:36 7.8  
16 KBS1 도전골든벨 19:09:38 20:07:55 7.3  
17 MBC 휴먼다큐사람이좋다스페셜 8:04:56 8:59:10 6.7  
18 KBS2 개그콘서트 21:22:48 22:31:14 6.5  
19 SBS SBS8시뉴스 19:58:14 20:38:48 6.4  
20 MBC 복면가왕  <1부>  MBC 16:55:07 17:52:49 6.1 

 

dj3290@naver.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