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주시, 2일부터 환경오염물질 배출사업장 점검

시, 4일까지 민관 합동…대기·수질오염물질 배출사업장 30곳 대상

이학수기자 | 기사입력 2024/04/01 [15:16]
▲ 광주광역시청 전경     


(광주=브레이크뉴스) 이학수 기자=광주시는 환경오염 예방과 지도·점검의 투명성 및 신뢰성을 높이기 위해 2일부터 4일까지 지역 환경오염물질 배출사업장을 대상으로 민·관 합동 지도·점검을 실시한다.


이번 점검은 담당 공무원과 환경전문가 등으로 점검반을 편성해 대기 및 수질오염물질 배출사업장 30개소를 선정해 환경관리실태를 집중적으로 살펴본다.


주요 점검사항은 ▲무허가(미신고) 배출시설 설치·운영 여부 ▲배출시설 및 방지시설 적정관리 여부 ▲주기별 자가측정 적정 이행여부 ▲배출허용기준 준수여부 등이다.


점검 결과 위반사항이 발견된 사업장에 대해서는 관련법에 따라 행정처분을 실시하고 광주시 홈페이지에 처분사항을 공개한다.


광주시는 사업장에 노후 대기오염방지시설 교체비용을 지원하는 ‘소규모사업장 방지시설 설치 지원사업’을 홍보하고, 사물인터넷(IoT) 측정기기 부착대상 사업장은 법정기한 안에 설치하도록 안내할 계획이다.


이 밖에 환경오염물질 배출사업장에 대해 지속적으로 지도‧점검을 실시하고, 환경관리 기술이 미흡한 사업장에 대해서는 기술지원을 병행 추진하는 등 사업장이 자발적으로 환경관리를 개선하도록 하고 있다.


김오숙 광주시 환경보전과장은 “이번 점검을 통해 환경행정의 투명성과 신뢰도를 높이고 환경보전의 중요성을 지역사회와 공유하겠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 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Gwangju City to inspect workplaces emitting environmental pollutants starting from the 2nd

City, public-private joint venture until the 4th... Targets 30 workplaces emitting air and water pollutants


(Gwangju = Break News) Reporter Haksu Lee = In order to prevent environmental pollution and increase the transparency and reliability of guidance and inspection, Gwangju City will conduct a joint public-private guidance and inspection targeting local environmental pollutant-emitting businesses from the 2nd to the 4th. .


For this inspection, an inspection team consisting of public officials and environmental experts will be selected to select 30 business sites that emit air and water pollutants to intensively examine the environmental management status.


The main inspection items include ▲ whether unlicensed (unreported) emission facilities are installed and operated, ▲ whether emission facilities and prevention facilities are properly managed, ▲ whether self-measurement is properly implemented at each cycle, and ▲ whether emission allowance standards are complied with.


For workplaces found to be in violation as a result of the inspection, administrative measures will be taken in accordance with relevant laws and the measures will be made public on the Gwangju City website.


Gwangju City plans to promote the ‘Small Business Preventive Facilities Installation Support Project’, which supports the cost of replacing old air pollution prevention facilities at workplaces, and guide workplaces subject to installation of Internet of Things (IoT) measuring devices to install them within the legal deadline.


In addition, we continuously conduct guidance and inspections on workplaces that emit environmental pollutants, and provide technical support to workplaces with insufficient environmental management technology, thereby encouraging workplaces to voluntarily improve their environmental management.


Kim Oh-sook, head of the Gwangju City Environmental Conservation Department, said, “Through this inspection, we will increase transparency and trust in environmental administration and share the importance of environmental conservation with the local community.”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 전남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