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포항시, 소상공인 금융지원으로 자생력 강화...희망동행 300억 원 특례 보증

박영재 기자 | 기사입력 2024/02/13 [11:57]

【브레이크뉴스 포항】박영재 기자=포항시는 13일 대구은행 본점에서 대구은행, 경북신용보증재단과 함께 ‘포항시 소상공인 희망동행 300억 특례 보증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날 협약은 불확실한 경영환경으로 자금조달에 어려움을 겪는 소상공인에 금융지원책을 마련해 지역경제활성화 및 경영활동을 지원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날 협약으로 포항시 및 대구은행은 각 15억 원을 특별 출연하고, 포항시는 보증재원의 3% 이자를 2년간 지원한다. 또한 대구은행은 우대금리(CD금리 +1.8%)를 적용하고, 경북신용보증재단은 소상공인들에게 300억 원의 대출 보증서를 발급하게 된다.

 

소상공인 1인당 최대 보증한도는 2천만 원까지이며, 창업 6개월 이내의 청년 소상공인의 경우 최대 5천만 원까지 지원이 가능하다. 소상공인 특례보증 융자지원 대상은 유흥·도박·사행성 업종 등 일부 업종을 제외한 포항지역 소상공인 전 업종에서 지원이 가능하다.

 

대출이자는 2년간 3%를 포항시가 직접 지원하며, 상환 조건은 2년 거치 3년 원금균등분할상환 또는 2년 일시 상환 중 선택 가능하다.

 

포항시는 지난 2011년부터 지난해까지 7,847명에 달하는 지역 소상공인에게 1,297억 원의 특례 보증을 지원해 금융비용 부담 경감 및 경영안정화에 기여해왔다.

 

또한 지난해부터 대환자금을 허용하고, 신용평점기준을 해제해 모든 신용등급의 소상공인이 사업 신청이 가능하게 되는 등 지원 대상이 대폭 확대됐다.

 

이에 따라 금리가 높은 일반보증을 이용하고 있거나, 기존에 포항시 소상공인 특례보증을 이용 중인 소상공인도 이자 지원 기간이 끝난 경우 이 특례보증으로 저금리 갈아타기(대환보증)가 가능해졌다.

 

이강덕 포항시장은 “이번 특례보증으로 자금난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의 부담 해소에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며, “시에서는 지속적으로 지역 여건에 맞는 소상공인 지원 대책 마련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 입니다.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밝힙니다.>

 

Pohang City strengthens self-sufficiency through financial support for small businesses... 30 billion won special guarantee from Hope Companion

 

Pohang City announced on the 13th that it signed a ‘30 billion won special guarantee business agreement for Pohang City Small Business Hope Companionship’ with Daegu Bank and Gyeongbuk Credit Guarantee Foundation at the Daegu Bank headquarters.

 

This agreement was designed to revitalize the local economy and support business activities by providing financial support measures for small business owners who are having difficulty raising funds due to the uncertain business environment.

 

Through this agreement, Pohang City and Daegu Bank will each make a special contribution of 1.5 billion won, and Pohang City will provide 3% interest on the guaranteed funds for two years. In addition, Daegu Bank will apply a preferential interest rate (CD interest rate +1.8%), and the Gyeongbuk Credit Guarantee Foundation will issue loan guarantees worth 30 billion won to small business owners.

 

The maximum guarantee limit per small business owner is 20 million won, and for young small business owners within 6 months of starting a business, support is available up to 50 million won. Special guarantee loan support for small business owners is available to all small business types in the Pohang area, excluding some industries such as entertainment, gambling, and gambling industries.

 

The loan interest is directly supported by Pohang City at 3% for 2 years, and the repayment terms can be selected from 2-year grace period, 3-year equal principal installment repayment, or 2-year lump sum repayment.

 

From 2011 to last year, Pohang City has contributed to reducing the burden of financial costs and stabilizing management by providing special guarantees worth 129.7 billion won to 7,847 local small business owners.

 

In addition, since last year, the scope of support has been greatly expanded, including allowing refinancing funds and lifting the credit rating standard, allowing small business owners of all credit ratings to apply for business.

 

Accordingly, small business owners who are using a general guarantee with a high interest rate or who are currently using Pohang City's special guarantee for small business owners can now switch to a low-interest guarantee (refund guarantee) when the interest support period ends.

 

Pohang Mayor Lee Kang-deok said, “I hope this special guarantee will help relieve the burden on small business owners who are struggling with financial difficulties,” and added, “The city will continue to do its best to come up with small business support measures that fit local conditions.”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