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POSTECH 학생 창업팀, ‘2024 실험실 창업 페스티벌’ 대상 수상

박영재 기자 | 기사입력 2024/02/01 [16:37]

【브레이크뉴스 포항】박영재 기자=POSTECH(포항공과대학교) 학생 창업팀이 지난 1월 31일 고려대 SK미래관에서 열린 ‘2024 실험실 창업 페스티벌(LAB Start-Up 2024)’에서 전시 부문 대상을 수상했다.

 

▲ 학생창업팀(왼쪽부터_김홍윤_김주훈_정세빈) (C) 포스텍


기계공학과 통합과정 김경태, 김홍윤, 김주훈, 정세빈 씨로 구성된 ‘메타클라우드’팀(지도교수 기계공학과 · 화학공학과 노준석)은 이날 나노 패턴 표면 대량생산 기술을 기반으로 메타표면 기반 초소형 깊이 인식 카메라를 선보였으며, 전시 부문에서 1위를 차지했다.

 

투명망토 물질로도 유명한 메타표면은 빛을 자유롭게 조절하는 인공 물질로 기존 렌즈 두께를 1만분의 1로 줄일 수 있어 가상 · 증강현실 기기나 라이다(LiDAR) 센서 등 다양한 분야에서 잠재력이 있다.

 

이번 수상으로 ‘메타클라우드’팀은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상과 부상으로 상금 500만 원을 받았다. 팀을 이끄는 김경태 씨는 “이번 경연대회를 통해 실험실 창업의 가능성과 메타표면을 기반으로 한 아이템의 사업 가능성을 확인했다”며, “이를 바탕으로 본격적으로 창업을 준비하겠다”는 수상 소감을 전했다.

 

또, 이정수 산학처장은 “POSTECH 내 실험실 창업 문화가 활성화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며, “대학의 창업 보육 시스템을 바탕으로 예비 창업팀들이 적극적으로 창업 가능성을 탐색해볼 수 있기를 바란다”는 말을 전했다.

 

한편,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주최하고 과학기술사업화진흥원, 한국청년기업가정신재단이 주관하는 이 행사는 1년 동안 실험실 창업 지원사업을 통해 창업에 도전한 팀 중 우수한 성과를 낸 팀을 선정해 상을 수여한다. 올해에는 국내 40개 대학에서 총 165개 창업팀이 참여했다.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 입니다.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밝힙니다.>

 

POSTECH student startup team won the grand prize at the ‘2024 Laboratory Startup Festival’

 

The POSTECH (Pohang University of Science and Technology) student startup team won the grand prize in the exhibition category at the ‘LAB Start-Up 2024’ held at Korea University’s SK Future Hall on January 31.

 

The 'Meta Cloud' team (advisor: Mechanical Engineering Department and Chemical Engineering Department Noh Jun-seok), consisting of Kyeong-tae Kim, Hong-yoon Kim, Joo-hoon Kim, and Se-bin Jeong from the Department of Mechanical Engineering's integrated course, presented a meta-surface-based ultra-small depth recognition camera based on nano-patterned surface mass production technology. Won first place in the exhibition category.

 

Metasurface, also known as an invisibility cloak material, is an artificial material that freely controls light and can reduce the thickness of existing lenses to 1/10,000, so it has potential in various fields such as virtual and augmented reality devices and LiDAR sensors.

 

With this award, the ‘Meta Cloud’ team received the Minister of Science, ICT and Future Planning Award and a prize of 5 million won. Kim Kyeong-tae, who leads the team, expressed his thoughts on winning the award, saying, “Through this contest, we confirmed the possibility of starting a laboratory business and the business potential of items based on metasurfaces.” He added, “Based on this, we will prepare to start a business in earnest.”

 

In addition, Lee Jeong-soo, Dean of Industry and Academic Affairs, said, “We will continue to strive to revitalize the lab startup culture within POSTECH,” and added, “We hope that prospective startup teams will be able to actively explore startup possibilities based on the university’s startup incubation system.” I spoke.

 

Meanwhile, this event, hosted by the Ministry of Science and ICT and organized by the Science and Technology Commercialization Agency and the Korea Youth Entrepreneurship Foundation, selects teams that have achieved excellent results among the teams that have attempted to start a business through the laboratory start-up support project for a year and awards an award. Awarded. This year, a total of 165 startup teams from 40 domestic universities participated.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