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증평 삼보사회복지관, 어르신들에 안전한 식품 지원사업 진행

식생활교육국민네트워크와 ‘동물복지인증 달걀’ 지원

김봉수 기자 | 기사입력 2023/11/24 [14:04]

【충북 브레이크뉴스】김봉수 기자=삼보사회복지관(관장 정태선)은 24일 식생활교육국민네트워크와 함께하는 동물복지인증 달걀지원사업을 실시했다.

 

독거노인종합지원센터가 사)식생활교육국민네트워크의 지원을 받아 취약노인의 건강한 식생활 유지와 영양 지원을 위해 마련한 이번 사업은 전국에서 삼보사회복지관을 포함 6개 기관이 선정됐다.

 

삼보사회복지관은 노인맞춤 돌봄서비스를 받는 대상자 중 영양지원이 필요한 대상자 100명을 선정해 동물복지인증 달걀(15구)을 1판씩 지원했다.

 

정태선 관장은 “이번 동물복지인증 달걀지원 사업을 통해 겨울을 맞이해 어르신들의 건강을 한번 더 챙길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어르신들을 위한 다양한 맞춤형 돌봄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Sambo Social Welfare Center conducts safe food support project for seniors

Support for National Dietary Education Network and ‘Animal Welfare Certified Eggs’

-bongsu kim reporter

 

Sambo Social Welfare Center (Director Jeong Tae-seon) conducted an animal welfare certified egg support project with the Dietary Education National Network on the 24th.

 

This project, prepared by the Comprehensive Support Center for the Elderly Living Alone with the support of the National Dietary Education Network, was designed to maintain a healthy diet and provide nutritional support for vulnerable seniors. Six organizations, including Sambo Social Welfare Center, were selected from across the country.

 

Sambo Social Welfare Center selected 100 people in need of nutritional support among those receiving care services tailored to the elderly and provided them with one animal welfare-certified egg (15 eggs) each.

 

Director Jeong Tae-seon said, “Through this animal welfare certified egg donation project, we were able to take care of the health of the elderly once again as we welcome the winter. We will continue to do our best to provide various customized care services for the elderly.”

 


원본 기사 보기:충북 브레이크뉴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