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여수미래콘텐츠진흥협회, 순천정원박람회 성공기원 '항꾸네' 캠페인

이학철기자 | 기사입력 2023/03/26 [17:07]

 

 


여수미래콘텐츠진흥협회(이하 여미콘)가 이웃도시 순천에서 개최되는 '2023순천만국제정원박람회' 성공개최에 힘을 보탰다.

 

26일 여미콘에 따르면 여수엑스포역에서 이날 50여명의 회원이 무궁화호에 탑승하고 순천역에 하차해 '항꾸네 캠페인’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이날 캠페인은 여미콘이 주최하고 여수시·여수산단 공동발전협의회(이하 공발협)가 후원했으며 2023년과 2026년 양도시에서 열리는 박람회를 홍보하고자 기획됐다.

 

이날 행사에서 회원들은 피켓에 ‘23년 봄은 순천에서, 26년은 여수섬에서’ 등 캠페인 문구가 적힌 어깨띠를 두르고 ‘순천에서 하세요, 여수도 함께합니다’ 등의 구호를 외치며 순천박람회 입장권 구매를 독려했다.

 

GS칼텍스 등 회원사를 둔 여수시·공발협은 대한민국 최고의 생태수도 순천이 세계속의 생태수도로 발돋움하길 희망하며 그 기운이 2026년 여수섬박람회로 이어지는 붐조성 홍보에 열정을 쏟았다.

 

특히 현장에선 여수출신 박미란 가수가 ‘여수항아’를 열창하자 광장에 모인 많은 시민들이 아낌없는 박수갈채를 보냈고 순천시민 정종환MC 진행으로 즉석 버스킹 라이브 무대를 뜨겁게 했다.

 

여수시도 엑스포역에서 영상홍보 차량을 지원해 2026년 여수섬박람회 홍보 영상물을 방영해 마케팅을 강화하는 등 눈길을 끌었다.

 

이상철 여미콘 회장은 "역사적으로 맥을 같이 해온 순천은 엑스포 개최 경험이 있는데다 또 새로움에 도전하는 여수와 흡사한 공통점이 있다"면서 "2026년 여수섬박람회를 앞두고 서로 상생의 시너지 효과가 극대화됐으면 하는 바람"이라고 밝혔다.

 

노관규 순천시장은 "이웃인 여수에서 순천박람회 성공 개최를 위해 적극적인 홍보활동을 해준대 대해 감사하다"면서 "순천정원박람회 성공개최가 여수섬박람회 성공 개최로 이어지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순천만 국제정원박람회는 ‘정원에 삽니다’를 슬로건으로 오는 4월 1일부터 10월 31일까지 7개월간 순천만국가정원, 도심,순천만습지 등 3개 권역에서 30개국 800여만명이 관람객이 방문해 남도 땅을 달군다.

 

 

[아래는 구글로 번역한 영문기사 전문입니다. 영문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Below is the full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Yeosu Future Contents Promotion Association, ‘Hangkkune’ campaign to pray for the success of the Suncheon Garden Expo
Reporter Lee Hak-cheo

Yeosu Future Contents Promotion Association (hereinafter referred to as Yeomikon) contributed to the successful hosting of the ‘2023 Suncheon Bay International Garden Expo’ held in the neighboring city of Suncheon.

 

According to Yeomikon on the 26th, about 50 members boarded the Mugunghwa at Yeosu Expo Station and got off at Suncheon Station to conduct the 'Hangkune Campaign'.

 

This day's campaign was hosted by Yeomikon and sponsored by the Yeosu City and Yeosu Industrial Complex Joint Development Council (hereinafter referred to as the Gongbalhyup), and was planned to promote the fairs to be held in Yangdo City in 2023 and 2026.

 

At the event, members wore shoulder straps with campaign phrases such as 'Spring in Suncheon in 2023, in Yeosu Island in 2026' on pickets and shouted slogans such as 'Do it in Suncheon, Yeosu together' and purchase tickets for the Suncheon Expo. Encouraged.

 

The Yeosu City Council, which has member companies such as GS Caltex, hopes that Suncheon, the best ecological capital in Korea, will develop into an ecological capital in the world.

 

In particular, at the scene, when singer Park Mi-ran from Yeosu sang “Yeosu Hang-a” passionately, many citizens gathered in the square applauded generously, and Suncheon citizen Jung Jong-hwan MC led the live busking stage.

 

Yeosu City also supported a video promotion vehicle at the Expo Station, drawing attention by airing a promotional video for the 2026 Yeosu Island Expo to strengthen marketing.

 

Lee Sang-cheol, chairman of Yeomicon, said, “Suncheon, which has historically been in the same vein, has the experience of hosting an expo, and has similarities with Yeosu, which is challenging new things.” wind,” he said.

 

Suncheon Mayor Noh Gwan-gyu said, “I am grateful for the active publicity activities in Yeosu, our neighbor, for the successful hosting of the Suncheon Fair. I hope that the successful hosting of the Suncheon Garden Fair will lead to a successful Yeosu Island Fair.”

 

Meanwhile, the Suncheon Bay International Garden Expo, under the slogan of 'living in the garden', attracted over 8 million visitors from 30 countries in 3 regions including Suncheon Bay National Garden, downtown area and Suncheon Bay Wetland for 7 months from April 1st to October 31st. Visit and heat the land of Namdo.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전남동부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