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인천시, 오는 10월부터 영종대교 상부도로 통행료 지원

상부도로 통행료 중 주민 2,900원만 부담, 전국 최초 인천시, 오는 10월부터 영종대교 상부도로 통행료 지원 도입 추진

박상도 기자 | 기사입력 2023/02/27 [09:33]

(브레이크뉴스인천 박상도 기자) 인천시가 27일 오는 10월 1일부터 인천국제공항고속도로 상부도로(인천공항영업소)를 이용하는 영종ㆍ용유지역과 옹진군 북도면 거주 주민 차량에 대해서도 통행료 6,600원 중 3,700원을 지원한다고 밝혔다.


인천시에 따르면, 기존에는 영종대교 하부도로를 이용해 도심을 오가는 차량에 대해서만 통행료가 지원됐지만, 10월부터는 상부도로를 이용해 서울 등 타 지역을 오가는 차량에 대해서도 통행료 지원이 확대된다.


이번 통행료 지원은 지난해 9월 영종도에서 열린 ‘찾아가는 열린 시장실’을 통해 유정복 시장이 지역주민들과 약속했던 사항이다.


상부도로 통행료 3,700원을 지원하게 되면 해당 지역주민들이 실제 부담하는 통행료는 2,900원이 되며, 이는 재정고속도로 대비 1.0배로 동일한 수준이 된다.


상부도로 통행료가 지원되면 그동안 통행료를 지원받기 위해 영종대교 하부도로(북인천영업소)와 청라나들목(IC)을 번갈아 이용해야 했던 불편이 사라지게 되며 또, 청라나들목(IC) 진출입을 위한 차량으로 인해 빚어졌던 첨두시간 교통 체증도 일부 해소될 것으로 기대된다.


인천시는 상부도로 통행료 지원과 함께 전국 최초로 지역주민 통행료 지원 전용 하이패스 시스템 도입도 추진하고 있다.


현재 통행료를 지원(감면)받기 위해서는 고속도로 요금소(톨게이트)에서 감면 카드를 직접 접촉해야만 돼 첨두시간 교통 체증의 원인이 됐고, 감면 카드 발급에도 2주 정도의 시간이 소요돼 주민 불편이 컸다.


이에 따라 지역주민 통행료 지원 전용 하이패스 시스템과 홈페이지가 구축되면 교통 체증 해소와 감면 카드 발급에 따른 주민 불편이 획기적으로 개선될 것으로 전망된다.


인천시는 하이패스 시스템이 영종대교 상부도로 통행료 지원이 시작되는 10월 1일에 맞춰 시행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계획이다.


한편, 인천시는 인천국제공항고속도로 및 인천대교를 이용하는 영종ㆍ용유지역과 옹진군 북도면 거주 주민들을 대상으로 지난 2004년부터 통행료를 지원해 오고 있으며 지난해에는 177억여 원의 통행료를 지원했으며 영종대교 상부도로 통행료를 지원하게 되면 연간 약 35억 원의 추가 예산이 소요될 것으로 예상된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Below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trying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Incheon City to support Yeongjong Bridge upper road toll from October
Residents pay only KRW 2,900 of the upper road toll fee, promoting the introduction of the Hi-Pass system exclusively for supporting local residents toll fee for the first time in the country
-Break News Incheon Reporter Park Sang-do


Incheon City announced on the 27th that it will support 3,700 won out of 6,600 won in toll fees for vehicles residing in Yeongjong and Yongyu areas and Bukdo-myeon, Ongjin-gun, using the Incheon International Airport Expressway (Incheon Airport Sales Office) from October 1.


According to Incheon City, toll support was previously provided only for vehicles using the Yeongjong Bridge lower road to and from the city center, but starting in October, toll support will be expanded to vehicles traveling to and from other regions such as Seoul using the upper road.


This support for tolls is what Mayor Yu Jeong-bok promised to the local residents through the ‘Visiting Open Mayor’s Office’ held in Yeongjong Island last September.


If 3,700 won of toll for the upper road is subsidized, the actual toll paid by the local residents will be 2,900 won, which is 1.0 times the same level as the financial highway.


If the upper road toll is subsidized, the inconvenience of having to alternately use the Yeongjong Bridge lower road (North Incheon Office) and the Cheongna Interchange (IC) to receive toll support will disappear, and the Peak hour traffic congestion is also expected to be partially resolved.


In addition to supporting upper road tolls, Incheon City is promoting the introduction of a high-pass system dedicated to supporting tolls for local residents for the first time in the country.


Currently, in order to receive support (reduction) of toll fees, it is necessary to directly contact the reduction card at the expressway tollgate (toll gate), which caused traffic congestion during peak hours, and it took about two weeks to issue the reduction card, causing great inconvenience to residents.


Accordingly, it is expected that the construction of a high-pass system and homepage exclusively for local residents toll support will drastically improve the inconvenience of residents due to traffic congestion and issuance of discount cards.


Incheon City plans to do its best so that the Hi-Pass system can be implemented in time for October 1, when toll support for the upper road of Yeongjong Bridge begins.


Meanwhile, Incheon City has been supporting tolls since 2004 for residents living in the Yeongjong and Yongyu areas and Bukdo-myeon, Ongjin-gun, who use the Incheon International Airport Expressway and Incheon Bridge. If supported, it is expected that an additional budget of about 3.5 billion won will be required per year.


원본 기사 보기:ebreaknews.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