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기정 “균형발전 3.0시대 핵심…교육과 산업”

더불어민주당-광주시-전남도-지역대학 당·정·학 간담회…반도체학과 지역대학 유치 통한 인재육성과 균형발전 정책 논의

이학수기자 | 기사입력 2022/07/05 [20:39]
▲ 강기정 광주광역시장이 5일 오전 북구 전남대학교 대회의실에서 열린 '국가 균형발전과 지역 인재 육성을 위한 당·정·학 간담회'에 참석해 더불어민주당 우상호 비상대책위원장, 지역 국회의원, 대학 총장 등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광주=브레이크뉴스) 이학수 기자= 반도체 인력 등 지역인재 육성과 국가 균형발전을 위해 더불어민주당과 광주시, 전남도, 지역대학이 손을 맞잡았다.

 

광주광역시는 5일 오전 전남대학교에서 당·정·학 간담회를 개최하고 지역대학의 반도체 학과 신설과 지역균형발전 방안 등을 집중 논의했다.

 

간담회에는 강기정 광주광역시장, 우상호 더불어민주당 비대위원장, 송갑석 더불어민주당 광주광역시당 위원장을 포함해 지역 국회의원 6명, 민영돈 광주전남대학총장협의회장, 조순계 광주전남전문대총장협의회장 등 광주·전남 지역 대학총장 14명, 황기연 전라남도 기획조정실장 등이 참석했다.

 

간담회에서는 최근 윤석열 대통령이 강조하고 있는 반도체 인력 양성과 관련해 지역 균형발전 차원에서 지역대학에 반도체 관련 학과를 신설할 수 있도록 하는 방안과 지역대학 위기 극복 등 지역 인재 육성 전반에 대한 전략을 당·정·학이 함께 논의하고 지혜를 모았다.

 

우상호 더불어민주당 비대위원장은 모두발언을 통해 지역 균형발전의 중요성을 강조하고 “지역의 반도체 관련 인재 육성과 지역대학 위기 극복을 위해 당 차원에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간담회에 참석한 대학 총장들도 ”갈수록 심화되고 있는 수도권 집중화로 인한 지역대학의 위기를 타파하기 위해서는 지역대학 반도체 관련 학과 신설 등 국가적 차원에서 지역대학 중심의 인재 육성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특히 이날 간담회에는 전남도 기획조정실장과 전략산업국장이 참석해 의견을 개진해 민선8기 들어 무르익어 가고 있는 광주·전남 상생협력 분위기를 상징적으로 보여줬다는 평가를 받았다.

 

김종갑 전남도 전략산업국장은 “광주와 전남은 기업 이전여건이 전국에서 가장 불리한 지역으로, 기업이 없는 상황에서 인력양성만 이뤄지는 것은 의미가 없는 일이다”고 전제하고 “RE100이야말로 기업이 광주전남으로 올 수 있는 여건을 만드는 가장 좋은 정책이 될 것이다”고 제안했다.

 

특히 “탄소제로 기업 중심의 정책에 대한 제도적 기반이 구축된다면 대기업이 아니더라도 중견기업이 광주전남으로 대거 올 수 있는 미끼가 될 수 있다”며 “이를 통해 수출, 기업성장이 이뤄질 수 있을 것이다”고 강조했다.

 

강기정 광주광역시장은 “노무현 정부에서 세종시를 만들고 공기업을 지방으로 이전하며 균형발전정책을 시작했다면, 문재인 정부는 초광역협력사업 예타 면제로 균형발전을 확대했다”며 “이제 윤석열 정부에서는 교육과 산업을 통한 균형발전정책으로 균형발전 3.0시대를 열어가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광주·전남 상생 1호 정책인 300만평 반도체특화단지 조성의 핵심도 인재양성에 있다”며 “더불어민주당과 대학, 광주시, 전남도가 함께 힘을 모아 지역이 균형 있게 발전할 수 있는 방안을 마련하고 대응하자”고 말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 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Ki-Jeong Kang “The core of the 3.0 era of balanced development… education and industry”

Minjoo Party - Gwangju City - Jeollanam-do - Local university party, government, academic conference… Dept. of Semiconductor Discussion of policies for human resource development and balanced development by attracting local universities

 

(Gwangju = Break News) Reporter Lee Hak-su = The Democratic Party of Korea, Gwangju City, Jeollanam-do, and local universities joined hands to foster local talents such as semiconductor manpower and to promote balanced national development.

Gwangju Metropolitan City held a party, government, and academic meeting at Chonnam National University on the morning of the 5th and focused on discussing the establishment of a semiconductor department at a local university and a plan for balanced regional development.

At the meeting, Gwangju Metropolitan City Mayor Ki-jeong Kang, Democratic Party Vice Chairman Woo Sang-ho, Democratic Party Gwangju Metropolitan City Party Chairman Song Gap-seok, and 6 local lawmakers, Min Young-don, Gwangju Chonnam National University Presidents Association President Min Young-don, and Gwangju Chonnam Junior College Presidents Association President Jo Sun-gye, Gwangju and Jeonnam Regional University Presidents 14 people and Hwang Ki-yeon, head of the planning and coordination office of Jeollanam-do, attended.

At the meeting, in relation to the nurturing of semiconductor manpower that President Yoon Seok-yeol recently emphasized, a plan to create new semiconductor-related departments at local universities for balanced regional development and strategies for nurturing local talents, such as overcoming the crisis at local universities, were discussed. The cranes discussed together and gathered wisdom.

In his speech, Woo Sang-ho, vice chairman of the Democratic Party of Korea, emphasized the importance of balanced regional development and said, “He said that he would make efforts at the party level to foster local semiconductor-related talent and overcome the crisis at local universities.

The university presidents who attended the meeting also emphasized, “In order to overcome the crisis of regional universities due to the increasingly deepening concentration in the metropolitan area, it is necessary to foster talents centered on regional universities at the national level, such as the establishment of semiconductor-related departments in regional universities.”

In particular, the head of the Planning and Coordination Office of Jeollanam-do and the head of the Strategic Industry Bureau participated in the meeting on this day and expressed their opinions, receiving evaluations that it symbolically showed the atmosphere of win-win cooperation between Gwangju and Jeollanam-do, which is ripening in the 8th popular election.

Kim Jong-gap, director of the Strategic Industry Bureau of Jeollanam-do, said, “Gwangju and Jeonnam are the most unfavorable regions in the country for business relocation conditions, and it is meaningless to only train human resources in a situation where there are no companies. It will be the best policy that creates the conditions for this to happen.”

In particular, he emphasized, “If an institutional basis for a zero-carbon, corporate-centered policy is established, it can become a bait for medium-sized enterprises to come to Gwangju and Jeollanam-do, even if they are not large enterprises. did.

Gwangju Metropolitan City Mayor Kang Ki-jung said, “If the Roh Moo-hyun administration started the balanced development policy by creating Sejong City and relocating public enterprises to the provinces, the Moon Jae-in administration expanded the balanced development by exempting the exception of the ultra-wide cooperation project. “We need to usher in the era of balanced development 3.0 through balanced development policies,” he said.

He continued, “The key to the creation of a 3 million pyeong semiconductor specialized complex, which is the No. 1 win-win policy for Gwangju and Jeollanam-do, lies in nurturing talents. and respond,” he said.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 전남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