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양 영춘면 남천2리 주민들, 환경정화 활동 전개

임창용 기자 | 기사입력 2022/06/26 [23:43]

 

【충북 브레이크뉴스】임창용 기자=단양군 영춘면 남천2리 주민들이 여름 휴양 시즌을 앞두고 남천계곡의 대대적인 환경정화 활동을 펼쳤다.

 

농번기로 바쁜 와중에도 지역주민 40여 명은 남천계곡 일원에서 이른 새벽부터 풀베기와 예초 작업, 쓰레기 수거 등으로 구슬땀을 흘렸다.

 

남천2리 최영선 이장은 “무더운 날씨로 인해 지역을 찾는 사람들이 많아짐에 따라 이번 환경정화 활동으로 물 흐름이 원활하고 깨끗해져 아름다운 남천계곡을 보여줄 수 있을 것 같다”며, “주민들에게는 화합과 소통의 기회가 되는 환경정화 활동을 자주 실시해 지역을 찾는 방문객들이 더 아름다운 경관을 즐길 수 있도록 힘쓰겠다”고 말했다.

 

한편, 영춘면 남천계곡은 소백산자락에서 흘러내리는 맑은 계곡물과 울창한 천연림에 더해 온달관광지, 구인사, 소백산자연휴양림 등 우수한 관광자원이 위치해 전국에서 많은 휴양객들이 찾고 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Residents of Namcheon 2-ri, Yeongchun-myeon, Danyang, conduct environmental cleanup activities

-im changyong reporter

 

Residents of Namcheon 2-ri, Yeongchun-myeon, Danyang-gun, conducted extensive environmental clean-up activities in Namcheon Valley ahead of the summer vacation season.

 

Although busy during the busy farming season, about 40 local residents were sweating profusely in the Namcheon Valley area from early morning to mowing, mowing, and garbage collection.

 

Director Choi Yeong-seon of Namcheon 2-ri said, “As more people visit the area due to the hot weather, this environmental cleanup activity will make the water flow smooth and clean, showing the beautiful Namcheon Valley.” “An opportunity for harmony and communication for residents We will do our best to provide more beautiful scenery for visitors to the area by frequently carrying out environmental cleanup activities.

 

On the other hand, Namcheon Valley, Yeongchun-myeon, has excellent tourism resources such as Ondal Tourist Site, Guinsa Temple, and Sobaeksan Natural Recreation Forest, in addition to the clear valley water flowing from the foot of Sobaeksan Mountain and lush natural forest, attracting many vacationers from all over the country.

 

 

 


원본 기사 보기:충북 브레이크뉴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