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양군, 충주댐 주변지역 주민 생계비 및 의료비 지원

임창용 기자 | 기사입력 2022/06/26 [23:31]

▲ 단양군이 지역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내달 6일까지 생계비와 의료비를 지원한다. (C) 임창용 기자


【충북 브레이크뉴스】임창용 기자=충북 단양군이 지역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내달 6일까지 생계비와 의료비 지원 신청·접수를 받는다.

 

지원 대상은 2020년 12월 31일 이전 전입자 중 기초생활수급자, 차상위, 중위소득 70%이하 해당자로 기존 생계급여 수급자의 경우 의료비만 신청 가능하다.

 

이번 사업은 단양군으로부터 상수도 업무를 위탁받아 관리하는 한국수자원공사 충주권 지사에서 충주댐 주변 지역에 거주하는 주민을 대상으로 생계비 3000만원(세대별 60만 원 이내)과 의료비 2000만원(세대별 100만원 이내)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군은 해당 기간까지 각 읍면 생활복지팀에 신청된 대상자에 대해 저소득가정 생계비 및 의료비 지원 추천을 받아 한국수자원공사에 제출할 계획이다.

 

한편, 지난해 단양군 주민들은 충주댐 주변지역 지원사업에 따라 총 70명이 5000만원 의 생계비와 의료비를 지원받았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Support for living expenses and medical expenses for residents of Danyang-gun and Chungju Dam area

-im changyong reporter

 

Danyang-gun, Chungcheongbuk-do will accept applications for living expenses and medical expenses support by the 6th of next month for the vulnerable in the region.

 

Among those who moved before December 31, 2020, the recipients of the Basic Livelihood Recipient, the second highest, and those with 70% or less of the median income. Existing livelihood benefit recipients can only apply for medical expenses.

 

This project is a 30 million won (within 600,000 won per household) and 20 million won medical expense (within 1 million won per household) for the residents living in the area around the Chungju Dam at the Chungju branch of the Korea Water Resources Corporation, which is entrusted with the waterworks service from Danyang-gun. ) to support the project.

 

The county plans to receive recommendations for living expenses and medical expenses support for low-income families and submit them to the Korea Water Resources Corporation for those who apply to each township and welfare team by the relevant period.

 

Meanwhile, last year, a total of 70 Danyang-gun residents received 50 million won in living expenses and medical expenses according to the support project for the area around Chungju Dam.

 

 

 


원본 기사 보기:충북 브레이크뉴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