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평군, 72주년 6.25전쟁 기념식 진행

임창용 기자 | 기사입력 2022/06/26 [17:25]

 

【충북 브레이크뉴스】임창용 기자=증평군은 지난 25일 오전 11시 증평군보훈회관에서 ‘6.25전쟁 72주년 기념식’을 개최했다.

 

이번 행사는 증평군재향군인회(회장 윤해명) 주관으로 6.25전쟁 72주년을 기념해 6.25전쟁의 역사적 의미를 되새기고 국가수호를 위해 희생·헌신한 참전유공자에 대한 예우와 존경을 기리기 위해 마련됐다.

 

기념식은 홍성열 증평군수, 6.25참전유공자회, 재향군인회를 비롯한 각급 보훈단체와 6.25참전용사와 유가족, 기관·단체장 등 내·외빈 12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국가를 위해 희생한 호국영령과 참전유공자들의 호국정신을 기렸다.

 

참석자들은 기념식 전 충혼탑을 찾아 참배했으며 이어지는 기념식은 대회사, 기념사, 한반도의 비핵화 및 자유와 평화 수호를 위한 결의문 낭독, 6.25노래 제창, 만세삼창 순으로 진행됐다.

 

홍성열 증평군수는 기념사를 통해“6.25전쟁 72주년을 맞아 국가수호를 위해 헌신하신 참전용사와 유가족분들께 존경과 위로의 말씀을 드린다”며, “지금의 평화와 번영은 참전유공자분들의 희생과 헌신 위에 있음을 잊지 않겠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Jeungpyeong-gun held a ceremony to commemorate the 72nd anniversary of the Korean War

-im changyong reporter

 

Jeungpyeong-gun held a ceremony to commemorate the 72nd anniversary of the Korean War at 11 am on the 25th at the Jeungpyeong-gun Veterans' Hall.

 

This event was organized by the Jeungpyeong County Veterans Association (Chairman Hae-myung Yoon) to commemorate the 72nd anniversary of the Korean War, to commemorate the historical significance of the Korean War and to honor and respect the veterans who sacrificed and dedicated their lives to defend the country.

 

The commemoration ceremony was attended by 120 domestic and foreign guests, including Mayor Hong Seong-yeol, the governor of Jeungpyeong, the 6.25 Veterans Association and the Veterans Association at various levels, as well as the 6.25 veterans, their families, and heads of institutions and organizations. honored the spirit

 

Before the ceremony, the participants visited the Chunghon Tower and paid their respects, and the ceremony was followed by a grand speech, a memorial speech, a reading of the resolution for the denuclearization of the Korean Peninsula and the protection of freedom and peace, singing the 6.25 song, and three chants for national independence.

 

In his commemorative speech, Jeungpyeong County Governor Hong Seong-yeol said, “On the 72nd anniversary of the Korean War, I would like to express my respect and condolences to the veterans and their bereaved families who have dedicated their lives to defending the country. I will never forget that there is,” he said.

 

 

 


원본 기사 보기:충북 브레이크뉴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