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게인 마이 라이프’ 최종회, 배종옥·이규한 특별 출연..궁금증 ‘UP’

비주얼 스틸 선공개, 오는 27일 15회 방송

박동제 기자 | 기사입력 2022/05/26 [16:34]

▲ ‘어게인 마이 라이프’ 최종회, 배종옥·이규한 특별 출연 <사진출처=삼화네트웍스, 크로스픽쳐스>  ©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SBS ‘어게인 마이 라이프’ 최종회에 배종옥과 이규한이 특별 출연한다.

 

2022년 상반기 최고의 화제작 SBS 금토드라마 ‘어게인 마이 라이프’(연출 한철수 김용민/극본 제이 김율/각색 이병헌/제작 삼화네트웍스 크로스픽쳐스)(이하 ‘어겐마’) 측은 종영까지 단 2회만을 남겨둔 가운데, 26일 배우 배종옥과 이규한의 특별 출연 소식을 전하면서 ‘어겐마’ 최종회에 담길 두 사람의 비주얼을 선공개해 이목을 집중시킨다.

 

공개된 스틸에서 배종옥과 이규한은 각 잡힌 수트 차림으로 시선을 사로잡는다. 배종옥은 포스가 느껴지는 무표정으로 누군가를 응시하고 있는데 그 모습이 마치 천하를 호령할 것처럼 위엄 있는 호랑이처럼 보인다. 반면 이규한은 비릿한 미소와 차가운 눈빛으로 서늘한 분위기를 자아내고 있다. 

 

이에 극중 배종옥과 이규한이 맡은 캐릭터에 대한 궁금증이 높아진다. 동시에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개성 넘치는 연기파 배우의 아우라를 유감없이 발휘하고 있는 배종옥과 이규한의 지원 사격이 ‘어겐마’ 최종회의 텐션을 극대화시킬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SBS ‘어겐마’ 제작진은 “배종옥과 이규한 배우의 특별 출연은 전작 ‘우아한 가’를 함께 작업했던 한철수 감독과의 인연으로 성사됐다”고 운을 뗀 뒤 “출연 제의에 흔쾌히 응해주신 배종옥과 이규한 배우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 두 배우의 출연으로 한층 더 재미와 숨 막히는 텐션이 더해진 결말이 완성된 것 같다. 최종회까지 많은 기대와 관심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SBS 금토드라마 ‘어게인 마이 라이프’는 인생 2회차, 능력치 만렙 열혈 검사의 절대 악 응징기. 오는 27일 밤 10시에 15회가 방송된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Again My Life' final episode, Bae Jong-ok and Lee Gyu-han special appearance... Curious 'UP'

 

Pre-release of visual stills, episode 15 on the 27th

 

 

Break News Reporter Park Dong-jae = Bae Jong-ok and Lee Kyu-han will make a special appearance in the final episode of SBS 'Again My Life'.

 

The best topic in the first half of 2022, SBS Friday-Saturday drama 'Again My Life' (directed by Han Chul-soo Kim Yong-min/drama Jay Kim/adapted Lee Byung-hun/produced by Samhwa Networks Cross Pictures) (hereinafter referred to as 'Agenma') has only two episodes left until the end of the 26th. While announcing the special appearances of actors Bae Jong-ok and Lee Kyu-han, the two people's visuals to be included in the final episode of 'Agen Ma' were revealed in advance, drawing attention.

 

In the published stills, Bae Jong-ok and Lee Kyu-han catch the eye in their respective suits. Bae Jong-ok is staring at someone with an expressionless expression that feels like a force, and he looks like a dignified tiger as if he is commanding the world. On the other hand, Lee Kyu-han is creating a cool atmosphere with a fishy smile and cold eyes.

 

This raises curiosity about the characters played by Bae Jong-ok and Lee Kyu-han. At the same time, it is expected that the support shooting of Bae Jong-ok and Lee Kyu-han, who are showing the aura of an actor full of personality that represents Korea, will maximize the tension of the final episode of ‘Agenma’.

 

The production team of SBS 'Agen Mar' said, "The special appearance of Bae Jong-ok and Lee Kyu-han was made possible through a relationship with director Han Cheol-soo, who worked together on 'Elegant Family'. I sincerely thank you With the appearance of the two actors, the ending seems to have been completed with even more fun and breathtaking tension. We ask for a lot of anticipation and interest until the final episode.”

 

On the other hand, the SBS Friday-Saturday drama 'Again My Life' is an absolute evil punishment for the second time in life, a hot-blooded prosecutor with full abilities. Episode 15 will be broadcast at 10 pm on the 27th.

 

dj3290@naver.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