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석열 대통령 "어느 지역 살든 국민들 모두 공정 기회 누려야"

새 정부 첫 국무회의 주재..지역균형발전 강조 "새 정부 지향하는 공정 가치"

김기홍 기자 | 기사입력 2022/05/26 [13:09]

▲ 윤석열 대통령. ©뉴시스

 

윤석열 대통령이 26일 "어느 지역에 살든 국민들 모두 공정한 기회를 누려야 한다"며 지역균형발전을 강조했다. 윤 대통령은 이날 정부세종청사에서 열린 새 정부 첫 국무회의를 주재하면서 "이것은 새 정부가 지향하는 공정 가치"며 이같이 밝혔다.

 

그러면서 "새 정부는 지방시대를 중요한 모토로 삼아 국정을 운영할 것"이라며 6대 국정 목표 중 하나로 '대한민국 어디서나 살기 좋은 지방시대'를 꼽았다.

 

이어 "지방시대는 인구 절벽 해법이기도 한 만큼 중장기 전략이 매우 중요하고 활발한 토론을 기대한다"며 "이를 계기로 국가 전체 차원에서 균형발전에 대한 비전과 안목을 갖고 국무위원 여러분께서 일해 주셨으면 하는 바람"이라고 주문했다.

 

윤 대통령은 이날 국무회의에 상정된 '소득세법 시행령 개정안' '국민통합위원회 설치 운영에 관한 규정안' 등을 처리하면서 "부동산 시장 안정과 국민주거복지 향상을 위해 한시적으로 세 부담을 완화하는 것"이라며 "선거 때 국민 여러분께 드린 약속을 이행하는 것인 만큼 국무위원들께서도 지속적으로 관심을 기울여주시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또 "각 부처는 새롭게 출범하는 국민통합위원회와 적극 협력해 국민통합에 최선을 다해 주시길 당부드린다"며 "국무위원들께서도 부처를 뛰어넘어 국가 전체를 보고 일해 주시길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소득세법 시행령은 일시적 2주택자에 한해 양도세 부담을 경감해주는 것을 골자로 한다. 또 국민통합위가 대통령 직속 첫 위원회가 된 가운데 초대 위원장엔 대통령직인수위에서 국민통합위원장을 맡았던 김한길 전 의원이 유력한 것으로 알려졌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President Yoon Seok-yeol, "All citizens of any region should enjoy fair opportunities"

Presiding over the first cabinet meeting of the new government.. Emphasis on balanced regional development "Fair value for the new government"

-kihong Kim reporter 

 

On the 26th, President Yoon Seok-yeol emphasized balanced regional development, saying, "All citizens should enjoy fair opportunities regardless of where they live."

 

President Yoon presided over the new government's first cabinet meeting held at the government complex in Sejong on the same day, saying, "This is the fair value that the new government aims for."

 

He added, "The new government will operate state affairs with the local era as an important motto," he said.

 

He continued, "As the local era is also a solution to the population cliff, the mid- to long-term strategy is very important and we look forward to active discussions." ordered that

 

While handling the 'Amendment to the Income Tax Act' and 'Regulations on the Establishment and Operation of the National Integration Committee', which were presented at the Cabinet meeting on the same day, President Yoon said, "It is to temporarily ease the tax burden for the purpose of stabilizing the real estate market and improving the welfare of the people." "As it is to fulfill the promises made to the people during the election, I hope that the State Council members will continue to pay attention," he said.

 

"I ask that each ministry do their best for national unity by actively cooperating with the newly launched National Integration Committee," he said.

 

The Enforcement Decree of the Income Tax Act aims to reduce the transfer tax burden only for temporary two-homeowners. In addition, with the National Unification Committee becoming the first committee directly under the president, former lawmaker Kim Han-gil, who served as the chairman of the National Unification Committee in the presidential transition committee, is said to be the most likely to be the first chairperson.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