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이, 독립영화 시상식 ‘들꽃영화상’ 심사위원 선정..“함께 즐기고 사랑해주길”

오는 27일 시상식 참석, 현재 ‘그럴수도 있지’ 촬영 중

박동제 기자 | 기사입력 2022/05/20 [17:42]

▲ 배우 겸 감독 소이(김소이)  ©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배우 겸 감독 소이(김소이)가 국내 유일의 독립영화 시상식 ‘들꽃영화상’ 심사위원으로 선정됐다.

 

그동안 영화 ‘조류인간’, ‘폭력의 씨앗’, ‘프랑스 영화처럼’ 등 여러 굵직한 독립영화에서 인상 깊은 연기를 선보이고, 자신이 직접 제작, 각본, 연출한 영화 ‘마이에그즈’와 ‘리바운드’로 각종 영화제에서 주목받았던 소이는 ‘제9회 들꽃영화상’(오동진·달시 파켓 공동운영위원장)의 심사위원으로 선정돼 오는 27일 남산 ‘문학의 집’에서 열리는 시상식에 참석한다.

 

지난해 3월부터 올해 2월까지 극장에서 개봉된 장편독립영화를 대상으로 총 16개 부문에 걸쳐 시상하는 이번 영화제에는 소이 외에도 임순례 감독, 김영진 평론가, 봉만대 감독, ATO 김지혜 대표 등이 심사위원으로 위촉됐다.

 

소이는 “지난 한 해, 어려운 시기에 개봉해 관객들에게 진심 어린 위로를 건넨 작품들을 축하하는 자리에 함께 하게 돼 매우 영광스럽고 기쁘다. 조금씩 모두가 일상으로 돌아가고 있는 가운데, 많은 분들이 우리 독립 영화를 함께 즐기고 사랑해주길 바란다”라고 밝혔다.

 

한편 소이는 지난해 부산국제영화제 경쟁작 영화 ‘컨버세이션’을 개봉을 앞두고 있으며, 현재 영화 ‘그럴수도 있지’를 촬영 중이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Soi, selected by the judges for the 'Wildflower Film Awards' at the Independent Film Awards...

 

Attending the awards ceremony on the 27th, currently filming 'It Can Be Like That'

 

 

Break News Reporter Park Dong-je = Actress and director So-i (Kim So-i) was selected as the judge of the 'Wildflower Film Award', the only independent film awards ceremony in Korea.

 

In the meantime, he has shown impressive performances in several big independent films such as the movies 'Birdman', 'Seeds of Violence', and 'Like a French Movie', and has produced, screenplayed, and directed various films such as 'My Eggs' and 'Rebound'. Soi, who received attention at the film festival, was selected as a jury member of the '9th Wildflower Film Awards' (co-chairman Dongjin Oh and Dalshi Parquet) and will attend the awards ceremony held at the 'House of Literature' in Namsan on the 27th.

 

In addition to Soi, director Im Soon-rye, critic Kim Young-jin, director Bong Man-dae, and ATO CEO Ji-hye Kim were appointed as judges for this festival, which awards a total of 16 categories for feature-length independent films released in theaters from March last year to February this year. .

 

Soi said, “I am very honored and happy to be with you to celebrate the works that were released during a difficult time last year and gave sincere comfort to the audience. While everyone is slowly returning to their daily lives, I hope that many people will enjoy and love our independent films together.”

 

Meanwhile, Soi is preparing to release the film 'Conversation', a competitive film at the Busan International Film Festival last year, and is currently filming the movie 'Maybe it is'.

 

dj3290@naver.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