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청 역도팀 ‘제81회 문곡서상천배역도대회’ 금빛, 은빛 향연

- 신록 선수, 인상 한국신기록 수립… 출전 선수 전원 메달 획득해

박정호 기자 | 기사입력 2022/05/16 [16:26]

고양시청 역도팀이 충남 서천군민체육관에서 5월 7일부터 13일까지 열린‘제81회 문곡서상천배역도대회’에서 금메달 15개, 은메달 2개를 획득해 역도 명가의 자부심을 뽐냈다.

2021 세계역도선수권대회에서 3관왕의 저력을 보여준 신록 선수는 이번 대회에서도 빛났다.

 

▲ 사진제공=고양시청/신록 선수 최우수선수상 시상 사진 (C)

 

61kg급에 출전한 신록은 인상에서 보유하고 있는 132kg보다 1kg을 능가하는 한국신기록을 수립했다.

 

이어 용상 2차 시기에서 160kg을 성공하고 3차 시기에서 162kg을 도전하며 합계에서도 한국신기록에 도전하였으나, 아쉽게도 저크 동작에서 실패했다.

 

하지만 최종 3관왕을 달성해 대회 최우수선수로 선정되었다.

 

신록 선수 외에도 67kg급 최한주, 73kg급 박주효, 96kg급 정희준, 102kg급 강성림 선수 등 고양시청 소속 선수 총 6명이 출전하여 전원 메달을 획득했다.

 

81kg급에 출전한 이영민 선수도 본인의 주 종목인 용상경기에서 1, 3차시기를 성공하며 용상 2위, 합계 2위를 마크하였다.

 

특히 이영민, 정희준 선수는 대회 준비 중 코로나 확진을 받았지만 최선을 다해 훈련에 임했고 좋은 성적을 거뒀다.

 

역도팀 감독은 “이번 대회를 역대 최고성적으로 마무리할 수 있어 기쁘다. 컨디션을 잘 유지하며 꾸준히 훈련하여 차기 대회에서도 고양시청을 빛내는 결과를 보여드리겠다”고 밝혔다. 고양=박정호기자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Goyang City Hall Weightlifting Team ‘The 81st Mungok Seosangcheon Weightlifting Contest’ Golden and Silver Feast


- Shin-rok player, impressive set a new Korean record… All players participating in the event received medals

 

The weightlifting team of Goyang City Hall boasted the pride of a famous weightlifting family by winning 15 gold medals and 2 silver medals at the '81st Mungok Seosangcheon Weightlifting Contest' held from May 7 to 13 at Seocheon County People's Gymnasium in South Chungcheong Province.

Shin-rok, who showed the potential of winning three gold medals at the 2021 World Weightlifting Championships, also shone in this competition.

 

Shin-rok, who competed in the 61kg class, set a new Korean record, surpassing the 132kg held by Impression by 1kg.

 

Then, he succeeded in 160kg in the 2nd period of Jerk and challenged 162kg in the 3rd period, challenging the Korean record in total, but unfortunately failed in jerking.

 

However, he achieved the final three gold medals and was selected as the best player of the tournament.

 

In addition to Shin-rok, a total of 6 players from Goyang City Hall participated and won medals, including Choi Han-ju in the 67kg class, Joo-hyo Park in the 73kg class, Hee-jun Jeong in the 96kg class, and Seong-rim Kang in the 102kg class.

 

Youngmin Lee, who competed in the 81kg class, also succeeded in the 1st and 3rd rounds in his main event, Jerks, and marked 2nd place in Jerks and 2nd in total.

 

In particular, Lee Young-min and Jeong Hee-jun were diagnosed with Corona while preparing for the tournament, but they did their best to train and achieved good results.

 

The head of the weightlifting team said, “I am delighted to be able to finish this competition with the best performance ever. I will show you the results that make Goyang City Hall shine in the next competition by maintaining good condition and training steadily.” Goyang = Reporter Park Jung-ho


원본 기사 보기:고양 브레이크뉴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