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올림픽평의회, 항저우 아시안게임 2023년으로 연기 결정"

중국 내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조치

임국정 기자 | 기사입력 2022/05/06 [17:15]

▲ 항저우 아시안게임 <사진출처=항저우 아시안게임 홈페이지>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임국정 기자 = 중국 항저우에서 오는 9월 열릴 예정이던 아시안게임이 2023년으로 연기됐다.

 

중국 관영매체 CCTV 등 외신에 따르면 아시아올림픽평의회(OCA)는 6일 우즈베키스탄 타슈켄트에서 열린 이사회에서 '2022 항저우 아시안게임'을 2023년으로 연기하기로 결정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에 따른 조치다.

 

구체적 개최 일정은 차후 날짜를 선정해 발표할 것으로 전해졌다. 당초 2022 항저우 아시안게임은 오는 9월 10일부터 25일까지 열릴 예정이었다.

 

최근 중국은 상하이, 베이징 등을 중심으로 코로나19가 재확산하는 상황이다. 특히 장기간 도시 봉쇄가 이어지고 있는 상하이는 항저우가 있는 저장성으로부터 비교적 가까운 거리인, 약 175㎞ 떨어져 있다. 이에 따라 항저우 아시안게임이 예정대로 개최될 수 있을지에 대한 의문이 지속 제기됐다.

 

redsummer@kakao.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Asia Olympic Council decides to postpone the Hangzhou Asian Games to 2023"

Measures in response to the spread of COVID-19 in China

BreakNews Reporter Guk-jeong Lim

 

The Asian Games, scheduled to be held in September in Hangzhou, China, have been postponed to 2023.

 

According to foreign media such as Chinese state media CCTV, the Olympic Council of Asia (OCA) decided to postpone the 2022 Hangzhou Asian Games to 2023 at a board meeting held in Tashkent, Uzbekistan on the 6th. This is in response to the spread of the novel coronavirus infection (COVID-19).

 

It is said that the specific event schedule will be announced at a later date. The 2022 Asian Games in Hangzhou were originally scheduled to be held from September 10 to 25.

 

Recently, in China, the Corona 19 is re-spreading mainly in Shanghai and Beijing. In particular, Shanghai, which has been in lockdown for a long time, is about 175 kilometers away from Zhejiang Province, where Hangzhou is located. As a result, questions continued to be raised as to whether the Hangzhou Asian Games could be held as scheduled.

 

redsummer@kakao.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