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양주시, ‘구인·구직 만남의 날’ 행사 개최

현장면접 통해 구인업체는 총 18명 이상 채용할 예정

장선희 기자 | 기사입력 2022/05/06 [13:25]

▲ 구인구직 만남의 날(면접중)<사진제공 =일자리정책과> (C) 경기북부/강원 브레이크뉴스


[장선희 기자 = 경기북부/강원] 지난 3일, 양주시는 양주시고용복지플러스센터 2층에서 인력확보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기업과 일자리를 원하는 구직자들이 만날 수 있는 자리인 ‘구인·구직 만남의 날’ 행사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태진산업, ㈜영신물산 관내 2개 기업체와 중장년층 구직자 20여명이 참여했으며, 현장면접을 통해 구인업체는 총 18명 이상을 채용할 예정이라고 했다.

 

‘구인·구직 만남의 날’은 양주시고용복지플러스센터의 참여기관인 ‘양주시일자리센터·여성새로일하기센터·양주고용센터’의 협업으로 운영되며, 구직자와 기업체 간의 현장면접의 기회를 제공해 맞춤형 일자리 알선과 채용을 지원한다고 전했다.

 

아울러 구인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기업체는 양주시일자리센터로 구인 신청을 하면 맞춤형 알선을 통한 인력 채용에 도움을 받을 수 있다고 했다.

 

시 관계자는 “코로나19 사회적 거리두기 해제에 따른 ‘구인·구직 만남의 날’의 재개에 힘입어 구인난·취업난을 겪고 있는 관내 기업체와 구직자를 위한 ‘상설면접, 동행면접’등 일자리서비스를 확대해 양주시 취업률 향상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best-suny@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Yangju City, Holds ‘Job Recruitment Meeting Day’ event

 

Through on-the-spot interviews, the recruitment company plans to hire a total of 18 people or more

 

[Reporter Jang Seon-hee = Northern Gyeonggi/Gangwon] On the 3rd, on the 2nd floor of the Yangju Yong Welfare Plus Center in Yangju, the 'Recruitment/Job Meeting Day' is a place where companies struggling to secure manpower and job seekers can meet. announced that the event was held.

 

On this day, two companies within the jurisdiction of Taejin Industrial and Youngshin Trading Co., Ltd. and about 20 middle-aged job seekers participated.

 

'Job Recruitment Meeting Day' is operated in collaboration with 'Yangju Job Center, Women's New Employment Center, and Yangju Employment Center', a participating organization of the Yangju Yong Welfare Plus Center. He said he would support placement and recruitment.

 

In addition, he said that companies that are having difficulties in finding a job can get help in hiring people through customized mediation if they apply for a job at the Yangju Job Center.

 

A city official said, "Thanks to the resumption of the 'Recruitment/Job Meeting Day' following the lifting of social distancing due to COVID-19, we are expanding job services such as 'permanent interview and companion interview' for businesses and job seekers in the city who are experiencing difficulties in finding and finding a job. We will do our best to improve the employment rate in Yangju.”

 

best-suny@naver.com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 경기북부/강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