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엄현경 전속계약, 케이원엔터 측 “무한한 가능성 지닌 배우..아낌없는 지원”

신생 기획사와 계약, ‘두번째 남편’ 통해 안방퀸 자리매김

박동제 기자 | 기사입력 2022/05/02 [13:08]

▲ 배우 엄현경 <사진출처=케이원엔터테인먼트>  ©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배우 엄현경이 케이원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 소식을 전했다.

 

엄현경은 2006년 mbc ‘레인보우 로망스’로 데뷔해 드라마 ‘일단 뛰어’, ‘경성스캔들’, ‘착한여자 백일홍’을 거쳐 드라마스페셜 ‘딸기 아이스크림’, ‘불청객’을 통해 주연으로 발돋움했다. 그 후, ‘엄마의 정원’, ‘최고의 결혼’, ‘다 잘될거야’, ‘피고인’, ‘싱글와이프’, ‘숨바꼭질’, ‘청일전자 미쓰리’, 비밀의 남자’를 통해 주연으로써 역할을 톡톡히 해내며 연기 내공을 쌓았다.

 

또한 지난달 5일 종영한 MBC ‘두번째 남편’에서 불우한 어린시절을 보냈지만 씩씩하고 긍정적인 성격의 소유자인 봉선화 역으로 분해 여주인공으로 활약하며 눈길을 끌었으며, 최고 시청률 10.5%를 기록하며 안방퀸으로 자리매김했다.  

 

케이원엔터테인먼트는 “무한한 가능성을 지닌 엄현경 배우와 함께하게 돼 기쁘다. 앞으로도 더 다양하게 활동할 수 있도록 아낌없는 지원을 할 예정이다. 엄현경에게 많은 응원과 관심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

 

한편, 케이원엔터테인먼트는 신생 기획사로 배우 전문 매니지먼트 및 드라마, 영화 등 콘텐츠 제작 인력을 구축, 통합형 엔터테인먼트사로의 첫 출발을 알렸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Uhm Hyun-kyung's exclusive contract, K1 Entertainment's side "An actor with infinite potential.. Unstinting support"

 

Signed a contract with a new agency and established herself as a TV queen through ‘Second Husband’

 

 

Break News Reporter Park Dong-jae = Actor Uhm Hyun-kyung announced the news of her exclusive contract with K-One Entertainment.

 

Hyeon-Kyung Um made her debut in MBC's 'Rainbow Romance' in 2006, and after acting in dramas 'Run Once', 'Kyungseong Scandal', 'Nice Woman Baek Il-hong', and starring in the drama specials 'Strawberry Ice Cream' and 'Uninvited Guest'. After that, he played a leading role in 'Mother's Garden', 'The Best Marriage', 'It'll be All Right', 'Defendant', 'Single Wife', 'Hide and Seek', 'Cheonil Electronics Missouri', and The Secret Man. He built up his acting skills.

 

She also had an unhappy childhood in MBC's 'Second Husband', which ended on the 5th of last month, but she garnered attention by playing the role of Bong Seon-hwa, the owner of a spirited and positive personality, as the disintegrated heroine, peaking at 10.5%. and established herself as the queen of the home screen.

 

K-One Entertainment said, "I am happy to work with actress Uhm Hyun-kyung, who has infinite possibilities. She plans to provide generous support so that she can pursue more diverse activities in the future. She asks Uhm Hyun-kyung to give her a lot of support and interest.”

 

On the other hand, K-One Entertainment, a new agency, established a professional management of actors and manpower to produce content such as dramas and movies, signaling the first start as an integrated entertainment company.

 

dj3290@naver.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