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문경시, 신중년 일자리 지원사업 실시

이성현 기자 | 기사입력 2022/03/04 [11:05]

문경시는 중소기업, 소상공인의 인력난 해소 및 취업장려를 위한‘신중년 일자리 지원사업’의 참여자를 모집한다고 4일 밝혔다.

 

▲ 문경시청 청사 사진 (C)문경시

 

시에 딸르면 이번 사업은 일자리 지원사업의 사각지대였던 신중년층에 대한 노동시장 참여 기회를 확대하여 지역경제의 구인난을 해소하고 신중년의 경제적·사회적 안전망을 구축하는 사업으로 ▲중소기업 취업지원사업과 ▲소상공인 파트타임 일자리 지원사업으로 나누어 실시한다.

 

중소기업 취업지원사업은 만40 ~ 64세 미만자(이하 신중년)를 정규직으로 채용한 경우 1인당 인건비를 최대 1,000만원(월 100만원, 10개월)을 지원하고, 소상공인 파트타임 지원사업은 신중년을 파트타임으로 채용할 경우 1인당 인건비 최대 500만원(월 50만원, 10개월)을 지원한다.

 

선발인원은 총22명(중소기업 10명, 소상공인 12명)이며 기업(업체)당 최대 2명까지 지원 가능하고 신청은 3월 2일부터 3월 8일까지 방문 및 우편(일자리경제과)으로 신청 가능하다. 자세한 사항은 문경시청 홈페이지 새소식란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김석진 일자리경제과장은 “코로나19 이후 중소기업 및 소상공인의 인력난과 신중년층의 취업수요가 증가하고 있는 상황”이라며 “신중년 일자리 지원사업을 통해 취업난과 인력난을 일부 해소하고, 지역경제의 회복과 활성화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 입니다.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밝힙니다.>

Mungyeong-si launches job support project for middle-aged people

 

The city of Mungyeong announced on the 4th that it would recruit participants for the 'Job Support Project for the Middle-aged' to relieve the manpower shortage and encourage employment of small and medium-sized enterprises and small business owners.

 

In the case of the city, this project is to expand the labor market participation opportunities for young people, who were in the blind spot of the job support project, to solve the job shortage in the local economy and to build an economic and social safety net for the young people. ▲ Small business employment support project and ▲ It is divided into part-time job support projects for small businesses.

 

The small business employment support project supports up to 10 million won (1 million won per month, 10 months) for labor costs per person if a person aged 40 to 64 years old (hereafter referred to as young adult) is hired as a full-time employee, and the part-time support project for small business owners In the case of part-time employment, a maximum of KRW 5 million in labor costs per person (500,000 KRW per month, 10 months) is supported.

 

A total of 22 people are selected (10 SMEs, 12 SMEs), and up to 2 applicants per company (company) can apply. Do. More information can be found in the News section of the Mungyeong City Hall website.

 

Kim Seok-jin, head of the Jobs and Economy Division, said, “After Corona 19, the manpower shortage of SMEs and small business owners and the demand for employment among the middle-aged are increasing. I hope it will be helpful,” he said.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