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상정, 모든 일정 중단선언...무엇 때문일까?

“심상정이 윤석열 후보에게 가기란 한복 입고 왈츠 추는 격”

이래권 작가 | 기사입력 2022/01/13 [09:13]


▲ 이래권 작가.

전략적 방향 변화를 위한 것인지는 모르겠지만 심상정 정의당 대선주자가 모든 일정 중단을 설정했다. 역대 선거에 비추어 2%로 주저앉은 저조한 지지율은 노동자 권리당원과 지지자들의 고정표 5%가 반 토막 난 원인이 무엇인지 찾고 새 슬로건을 내놓거나 진보 집권 민폐를 벗어나기 위한 것으로 보인다. 

 

순수 우리 기술로 작년 10월 21일에 발사된 누리호 인공위성은 3단 엔진까지 점화시켰으나 7.5km/sec로 521초를 날아가 궤도 안착을 해야 하는데 475초로 조기 연소로 더미위성의 궤도 안착에 실패했다. 과학자들의 분석은 3단 로켓의 연소가 조기에 종료되어 자세 컨트롤 셋팅 시간이 부족한 것을 꼽았다. 연료가 부족했던 엔진효율이 떨어졌던 간에 한마디로 마지막 뒷심이 부족했단 뜻이다. 로켓을 3단으로 만드는 것은 빈 연료통를 떼어내 지상으로 낙하시켜 무게를 줄이고 페어링을 열고 마지막으로 7ton엔진으로 궤도에 안착시키고 분리하거나 태양광 패널로 수년간 임무를 수행하기 위한 것이다. 고급호텔 스위트 콜서비스 로봇이 방전되어 문 앞에서 멈춰버려 서비스 제공을 못하게 된 원리와 같다. 300개 관련업체와 과학자 엔지니어들은 입맛만 다시고 샴페인은 못 든 아쉬움을 우리는 기억한다.

 

지금 대선과정 주자별 박빙 뒤집기 상황이라 이재명-윤석열 후보, 그 누구도 승리를 예측할 수 없는 불안한 확신 속에 승부가 판가름 날 안의 단일화 반대와 완주 표명에 비추어 심상정의 돌연 선거일정 중단 선언은 초록동색 이념적 성향이 비슷한 이재명 후보에게 기회가 주어졌다고 본다.

 

울안의 텃밭을 가꾸어봤자 ‘그 밥에 그 나물’만 나온다. 외부로부터 새로운 식물과 동물이 제공되어야만 식탁의 단조로움을 피하고 다양하고 풍요로운 손님상을 마련할 수 있다. 비교적 개인과 가족비리로부터 자유로운 심상정이 윤석열 후보에게 가기란 한복 입고 왈츠 추는 격이라 불가하다. 현 문재인 정권과 청와대 다수의 운동권 출신의 국회의원이 즐비한 더불어민주당과 정의당은 NL라는 PD라는 조국 해방 노동해방이라는 구호만 다를 뿐 개혁적 이념성향으로 볼 때 대동소이한 당나귀와 노새나 같다. 

 

오월동주(吳越同舟)도 있는데 노동현장에서 외세와 자본가를 다르게 투쟁대상으로 삼았을 뿐 ‘일하는 사람이 대접받고 주인이 되는 사회’를 꿈꿨던 동지로서 전략적 연대는 큰 이견 없이 속도감 있게 연합정부를 매개로 여성부 노동부를 정의당에게 할당하면 쉽게 선거연대를 이룰 일이다. 

 

*필자/이래권 작가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Sang-Jeong Shim, announced the suspension of all schedules... for what reason?

“Shim Sang-jung to go to Yun Seok-yeol is like wearing a hanbok and dancing a waltz”

- Writer Lee Rae-gwon

 

I don't know if it's for a change in strategic direction, but Justice Party presidential candidate Shim Sang-jung has set all schedules to suspend. The low approval rate, which has fallen to 2% in light of the previous elections, seems to be to find out what caused the 5% of the workers' rights party members and supporters' fixed votes to be cut in half, to come up with a new slogan or to escape the turmoil of the progressive ruling party.

The Nuri satellite, launched on October 21, last year with pure Korean technology, ignited even the 3-stage engine, but it flew at 7.5 km/sec for 521 seconds to land in orbit, but failed to land the dummy satellite due to premature combustion in 475 seconds. The analysis of the scientists pointed out that the combustion of the three-stage rocket was terminated prematurely, resulting in insufficient time to set the posture control. Regardless of whether the engine efficiency was low due to insufficient fuel, in a word, it meant that the last rear core was insufficient. Making the rocket three-stage is to remove the empty fuel tank and drop it to the ground to reduce its weight, open the fairing, and finally put it into orbit with the 7-ton engine and separate it or perform the mission for years with solar panels. It is similar to the principle that the luxury hotel suite call service robot was discharged and stopped in front of the door, making it impossible to provide service. We remember the disappointment that 300 related companies and scientists and engineers only tasted and did not have champagne.

In the current presidential election process, the situation is reversed by runner-up, so Lee Jae-myung and Yoon Seok-yeol, in the unstable confidence that no one can predict the victory, in light of the opposition to unification on the day of the match and the declaration of completion, Shim Sang-jung's sudden declaration of suspension of the election schedule is similar in ideological inclinations. I think Lee Jae-myung has been given a chance.

Even if I grow a vegetable garden in the enclosure, only 'that rice, that herb' comes out. Only when new plants and animals are provided from the outside can avoid the monotony of the table and prepare a diverse and rich guest image. It is impossible for Shim Sang-jung, who is relatively free from personal and family corruption, to go to candidate Yoon Seok-yeol, as it is equivalent to wearing a hanbok and dancing a waltz. The current Moon Jae-in administration and the Democratic Party of Korea and the Justice Party, which are filled with lawmakers from the majority of the Blue House, are like donkeys and mules in terms of their reformist ideological tendencies, except for the slogan of NL, PD, for national liberation and labor liberation.

There is also Owol Dong-ju (吳越同舟), who dreamed of a 'society in which working people are treated and become masters', but only treated foreign powers and capitalists differently in the labor field. If the Ministry of Gender Equality and Labor is assigned to the Justice Party, it will be easy to achieve electoral solidarity.

*Writer/Writer Lee Rae-kwon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