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권 대통령 후보의 단일화 돌파구 보인다!

“후보 단일화, 가장 좋은 날이 설 전전날이나 설날이면 더없이 좋겠다”

강도원 칼럼니스트 | 기사입력 2022/01/11 [10:49]


▲ 강도원 칼럼니스트.    ©브레이크뉴스

안철수 국민의당 대통령 후보가 지난 10일 조선일보와 인터뷰에서 의미있는 말을 했다. “지금으로선 단일화 논의할 가능성 없다. 여론조사에서 윤석열 국민의힘 대통령 후보는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통령 후보와 1:1대결하면 지지만 내가 대표선수로 나가면 이기는 것으로 나온다. 따라서 윤후보에게 양보할 이유가 없다.”

 

정리하면, '지금은 아니지만 정권교체 적임자를 위한 논의라면 할 수 있다'라고 요약된다. 그렇다면 앞으로 '단일화'란 표현 대신 '정권교체 적임자'란 말로 바꾸는게 좋겠다 싶다. 그래서 여론조사 질문을 "야권 단일화 후보로 누가 적임으로 생각하는가?"라고 묻지 말고 "정권교체를 위한 야권 대표로 누가 적임으로 생각하는가?"로 한다면 안철수 국민의당 대통령 후보가 반대할 이유가 없지 않겠는가.

 

윤석열, 안철수 두 후보의 진정성 있는, 그리고 톱다운 방식의 담판을 촉구해 마지않는다. 세상 모든 일에는 때가 있는 법이다. 그 가장 좋은 날이 설 전전날이나 설날이면 더없이 좋겠다. 삶에 고달픈 국민들에게 이보다 좋은 설 선물이 어디 있을까 싶어서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The unification of the opposition presidential candidates looks like a breakthrough!

“Unification of candidates, the best day would be the day before the Lunar New Year or New Year’s Day”

- Gang Do-won Columnist

 

Candidate Cheol-soo Ahn made a meaningful statement in an interview with the Chosun Ilbo on the 10th. “There is no possibility of discussing unification at this time. In an opinion poll, it turns out that People's Power presidential candidate Yoon Seok-yeol loses in a 1:1 match with Democratic Party presidential candidate Lee Jae-myung, but wins if I go out as the representative player. Therefore, there is no reason to yield to Candidate Yoon.”

In summary, it is summarized as 'It is not now, but if it is a discussion for the right person to change the regime, it can be done'. If so, I would like to change it to 'the right person for regime change' instead of 'unification' in the future. So, if the poll question is, "Who do you think is the most suitable representative of the opposition for regime change?" instead of asking "who do you think is the most suitable candidate for unification of the opposition," then Ahn Cheol-soo, the presidential candidate of the People's Party, has no reason to oppose. .

The two candidates, Seok-Yeol Yoon and Cheol-Soo Ahn, are urging for a sincere and top-down discussion. There is a time for everything in the world. It would be great if the best day would be the day before New Year's Eve or New Year's Day. I was wondering if there could be a better New Year's gift for the people who are struggling with their lives.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