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리와 감자탕’ 10회 김민재♥박규영, 설렘가득 키스..쌍방향 사랑 확인

박동제 기자 | 기사입력 2021/10/22 [16:54]

▲ ‘달리와 감자탕’ 10회 김민재♥박규영, 설렘가득 키스 <사진출처=KBS 2TV 방송 캡처>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달리와 감자탕’ 김민재와 박규영이 진한 ‘으른(?) 키스’로 쌍방향 사랑을 확인했다. 서로의 마음을 알게 된 두 사람은 “우리 집에서 같이 잘래요?”라며 거침없는 애정 표현으로 시청자들의 마음을 요동치게 했다.

 

설렘 지수를 높이는 ‘갓(GOD)’벽한 전개가 이어진 가운데 로맨틱하고 달달한 분위기에 뜻밖의 손님 연우가 등장해 다시 한번 허를 찌르는 반전 엔딩을 맞아 다음 이야기를 더욱 궁금하게 했다.

 

지난 21일 방송된 KBS 2TV 수목드라마 ‘달리와 감자탕’(극본 손은혜 박세은 / 연출 이정섭 / 제작 몬스터유니온 코퍼스코리아) 10회에서는 진무학(김민재 분)과 김달리(박규영 분)가 서로의 마음을 키스로 확인하는 장면이 짜릿하게 그려지며 설렘을 자아냈다.

 

지난 20일 방송된 ‘달리와 감자탕' 9회에서 장태진(권율 분)은 '돈돈 F&B'에서 운영하는 감자탕집을 찾아 ‘돈돈 F&B’가 청송 미술관 근처 부지를 매입하고 건설사를 인수하려고 한다는 이야기를 달리에게 전했다.

 

무학은 달리와 태진의 방문에 직접 볶음밥 재료를 들고 그들이 있는 방을 찾았고, 태진의 노골적인 모욕에도 아랑곳하지 않았다. 그러나 태진은 돈돈 F&B의 청송 미술관과 관련된 의혹을 말하며 무학을 계속 도발했고, 두사람은 달리를 사이에 두고 불꽃 튀는 신경전을 펼쳤다.

 

무학과 달리는 태진과의 만남 이후 혼란에 빠졌다. 특히 달리는 무학의 지난 행동들을 떠올리며, 그가 자신을 이용하려 한 것인지 불안해했다. 달리는 늦은 밤 귀가하는 무학을 기다려 태진의 무례를 먼저 대신 사과했다.

 

이는 역시 혼란에 빠졌던 무학을 분노케 했다. 무학은 마음에도 없는 막말을 내뱉었고, 그런 무학에 분노한 달리는 그의 뺨을 쳤다. 무학은 달리의 손목을 잡으며 “그만하지. 더 하면 나 실수할 것 같은데”라고 경고했다. 그는 경고를 무시하고 다시 뺨을 치려는 달리를 끌어안고 키스를 했다. 무학은 “이번에도 실숩니까?”라고 물은 뒤 달리가 고개를 젓자 두 사람은 오랫동안 짙은 ‘으른 텐션’의 키스를 이어가며 '심쿵'을 안겼다.

 

그런가 하면 달리는 화구통에서 마약을 발견한 뒤 충격에 휩싸였다. 달리는 옥탑방과 관장실을 침입했던 나공주(송지원 분)와 관련됐음을 알고 그를 찾아 나섰다. 결국 경찰에 잡히게 된 공주는 주원탁(황희 분)의 취조를 받던 중 김낙천(장광 분)이 자신의 빚을 갚아준 사실을 알고 후회 속에서 눈물을 쏟았다.

 

또 달리는 청송 미술관을 지키기 위해 움직였다.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에 무학이 '돈돈 F&B'의 사활을 걸고 건넨 자료들을 바탕으로 안상태 의원(박상면 분)의 부동산 투기 의혹 등을 폭로하는 글을 올려 사회적으로 파장을 일으킨 것. 궁지에 몰린 안상태는 누군가를 은밀히 만났고, 그가 쩔쩔매며 만난 이가 태진으로 밝혀지며 충격을 자아냈다.

 

무학은 국민청원을 올린 달리와 단둘이 옥상에서 서로를 자축하며 달달한 로맨틱 분위기를 물씬 풍겼다. 무학은 수줍게 “오늘 밤에 우리집에서 잘래요?”라고 말했고, 달리는 “아무것도 안 할 거면 왜 진선생님 집에서 자요? 왜 손끝 하나 안 대실 건데요? 그쪽으로 보수적인가 봐요?"라는 직진 여주다운 돌직구로 무학과 시청자 마음에 불을 지폈다.

 

이에 무학은 "누가 준비 안 됐대?"라고 새침하게 말한 뒤 침구 정리, 촛불 세팅 등 달리와의 시간을 깨알 준비했다. 그런데 만반의 준비를 한 무학 앞에 안착희(연우 분)가 등장하며 “설마 두 사람 동거해?”라며 로맨틱 분위기를 깨는 엔딩으로 앞으로 전개에 흥미를 더했다.

 

‘달리와 감자탕’ 10회에서는 무학과 달리가 쌍방향 사랑을 확인한 가운데, 청송미술관을 둘러싼 태진의 음모가 서서히 드러나기 시작하며 소름을 유발했다. 달리가 끝까지 청송 미술관을 지키고, 무학과의 사랑도 해피엔딩을 맞을 수 있을지 관심이 쏠리고 있다.

 

한편, ‘달리와 감자탕' 11회는 오는 27일 오후 9시 30분 방송된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Dali and Gamjatang’ Kim Min-jae and Park Gyu-young confirmed their two-way love with a deep ‘lazy (?) kiss’. The two, who got to know each other's feelings, said, "Would you like to sleep together at our house?"

 

In the midst of the dramatic development of ‘GOD’, which raises the excitement index, an unexpected guest Yeon-woo appeared in a romantic and sweet atmosphere and once again struck a reversal of the ending, making the next story even more curious.

 

In the 10th episode of KBS 2TV's Wednesday-Thursday drama 'Dali and Gamjatang' (played by Eun-hye Sohn, directed by Lee Jeong-seop, produced by Monster Union Corpus Korea), the 10th episode of KBS 2TV's Wednesday-Thursday drama 'Dali and Gamjatang', Jin Moo-hak (Kim Min-jae) and Kim Da-li (Park Gyu-young) kissed each other's hearts. The scene to be confirmed was drawn thrillingly, and the excitement was aroused.

 

In the ninth episode of 'Dali and Gamjatang', which was broadcast on the 20th, Jang Tae-jin (Kwon Yul) visited a Gamjatang restaurant run by 'Don Don F&B' and told Dali the story of 'Don Don F&B' buying a site near the Cheongsong Art Museum and taking over a construction company. told

 

Muhak went to Dali and Taejin's visit, brought the fried rice ingredients to their room, and did not care about Taejin's blatant insults. However, Taejin continued to provoke Muhak by stating suspicions related to Don Don F&B's Cheongsong Museum, and the two engaged in a fierce battle of nerves over Dali.

 

After meeting Tae-jin, who is a student of martial arts, he fell into confusion. In particular, as he recalled Muhak's past actions, he was worried whether he was trying to take advantage of him. Daly waited for Muhak to come home late at night and apologized for Taejin's disrespect.

 

This also angered Muhak, who had fallen into chaos. Muhak spit out nonsensical words, and Dali, angry at such ignorance, slapped him on the cheek. Muhak grabbed Dali's wrist and said, "Stop it. If I do more, I think I will make a mistake.” He ignored the warning and hugged and kissed Dali, who was about to slap him again. Muhak asked, “Are you here again?” and then Dali shook his head, and the two continued to kiss in a deep 'lazy tension' for a long time, giving them a 'heart-thump'.

 

On the other hand, after discovering drugs in a running crater, he was shocked. Dali found out that it was related to Na Gong-ju (Song Ji-won), who broke into the rooftop room and the director's office, and went looking for him. The princess, who was eventually caught by the police, was interrogated by Joo Won-tak (Hwang Hee) when she found out that Kim Nak-cheon (Jang Kwang) had paid her debts and shed tears of regret.

 

Again, he moved to protect the Cheongsong Museum of Art. It caused a stir in society by posting on the bulletin board of the Blue House public petition that Muhak gave his life and death for the 'Don Don F&B' and exposed the allegations of real estate speculation by Rep. Ahn Sang-tae (Park Sang-myeon). Ahn Sang-tae, who was cornered, met someone secretly, and the person he met was found to be Tae-jin, which shocked him.

 

Muhak and Dali, who had filed a national petition, congratulated each other on the rooftop, exuding a sweet romantic atmosphere. Muhak shyly said, "Would you like to sleep at my house tonight?" Dali said, "If you're not going to do anything, why are you sleeping at Jin's house?" Why won't you touch a single finger? Do you think it's conservative in that direction?" He ignited a fire in the hearts of the viewers with a straight ball like a straight female lead.

 

Muhak then said, "Who said you're not ready?" and then prepared to spend time with Dali, such as cleaning bedding and setting candles. However, Ahn Chak-hee (Yeon-woo) appeared in front of Muhak, who was fully prepared, and said, “Are you two living together?” The ending broke the romantic atmosphere, adding to the interest in the future development.

 

In the 10th episode of 'Dali and Gamjatang', while Mu and Dali confirmed two-way love, Taejin's conspiracy around the Cheongsong Art Museum slowly began to be revealed, causing goosebumps. Attention is focused on whether Dali will protect the Cheongsong Museum of Art until the very end, and whether the love of martial arts will have a happy ending.

 

On the other hand, the 11th episode of 'Dali and Gamjatang' will be broadcast at 9:30 pm on the 27th.

 

dj3290@naver.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