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계양구, 전기차 · 수소차 고속도로 통행료 50% 감면 2년 연장

박상도 기자 | 기사입력 2021/09/30 [15:31]

(브레이크뉴스인천 박상도 기자) 친환경차 보급 확대 및 미세먼지 관리 대책 등 정부의 친환경 정책 지원을 위한 친환경자동차(전기·수소차)의 고속도로통행료 50% 감면 할인제도가 22년도 12월까지 연장된다.


고속도로 통행료 할인을 적용받기 위해서는 차량에 전기차 및 수소차 전용 하이패스 단말기를 달거나, 기존 단말기 이용 시에는 친환경차 식별코드를 등록하고 하이패스 차로를 이용하면 된다.


식별 코드 등록은 한국도로공사 영업소 내방 또는 홈페이지에서 변경하면 된다.


친환경자동차(전기·수소차)의 고속도로통행료 할인관련사항은 한국도로공사 콜센터로 문의하면 자세히 안내받을 수 있다.


계양구 관계자는 “정부 및 지자체의 각종 친환경 차량에 대한 정책을 앞으로도 널리 홍보해 시민의 알 권리 충족 및 불이익 예방을 위해 유관기관간의 업무 협업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의 글를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전문〉이다.[The following is the English translation of the above text by Google Translate.]


Gyeyang-gu, 50% reduction in toll fees for electric and hydrogen vehicles on highways extended by 2 years
-Break News Incheon Reporter Park Sang-do


The 50% discount system for highway tolls for eco-friendly vehicles (electric and hydrogen vehicles) to support the government's eco-friendly policies, such as expanding the supply of eco-friendly vehicles and measures to manage fine dust, will be extended until December 22nd.


In order to receive the expressway toll discount, a high-pass terminal dedicated to electric vehicles and hydrogen vehicles can be installed on the vehicle, or when using an existing terminal, register an eco-friendly vehicle identification code and use the high-pass lane.


You can change the identification code registration at the Korea Expressway Corporation office or on the website.


For more information on highway toll discounts for eco-friendly vehicles (electric and hydrogen vehicles), contact the Korea Expressway Corporation call center for detailed information.


An official from Gyeyang-gu said, "We will continue to promote the government and local government's policies on various eco-friendly vehicles to fulfill citizens' right to know and to prevent disadvantages, and we will strive to collaborate with related organizations."


원본 기사 보기:ebreaknews.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