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마이걸 지호 화보, 오로라 빛 다채로운 매력..이러니 안 빠져?

박동제 기자 | 기사입력 2021/09/28 [10:02]

▲ 오마이걸 지호 화보 <사진출처=와이 매거진>  ©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걸그룹 오마이걸 멤버 지호가 오로라 빛 다채로운 매력으로 중무장한 채 매거진 화보를 장식했다.

 

이번 화보에서 오마이걸 지호는 이지적인 면모와 세련되고 도회적인 분위기로 눈길을 끌며, 성숙한 가을 무드를 완성해 한층 더 깊어진 자신만의 색을 표현해냈다. 

 

공개된 화보 속 오마이걸 지호는 강렬한 눈빛으로 카메라를 응시하는가 하면, 고고하며 우아한 분위기를 자아내 보는 이로 하여금 하염없이 빠져들게 만드는 매력을 발산한다. 

 

특히 매혹적인 드레스부터 시크하고 캐주얼한 룩까지 하이 패션 하우스 브랜드들의 다양한 스타일의 의상을 소화해내며 화보의 비주얼을 완벽하게 구현한 지호는 카메라의 불빛이 꺼지면 사랑스러운 모습으로 돌아와 온·오프의 반전미를 보여줘 스태프들이 감탄과 찬사를 받았다는 후문.

 

매 컷마다 매혹적인 모습으로 독보적인 존재감을 과시하는 오마이걸 지호의 인터뷰 화보는 ‘와이 매거진’ 03호에서 만나볼 수 있다. 이외에도 매거진 공식 홈페이지 및 인스타그램, 유튜브, 트위터, 페이스북 등 다양한 소셜 채널을 통해 접할 수 있다.

 

▲ 오마이걸 지호 화보 <사진출처=와이 매거진>  © 브레이크뉴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Girl group Oh My Girl member Jiho decorated a magazine pictorial while heavily armed with aurora light and colorful charms.

 

In this pictorial, Oh My Girl Jiho drew attention with her intelligent side and sophisticated and urban atmosphere, and completed her mature autumn mood, expressing her own deep color.

 

In the published pictorial, Jiho of Oh My Girl stares at the camera with a strong gaze and exudes a charm that makes viewers fall in love with an elegant and elegant atmosphere.

 

In particular, Jiho, who perfectly embodies the visuals of the pictorial by digesting various styles of clothing from high fashion house brands, from seductive dresses to chic and casual looks, returns to a lovely figure when the camera light is turned off, showing the reverse beauty of on and off. The back door that the staff received admiration and praise.

 

The interview pictorial of OH MY GIRL Jiho, who shows off her unrivaled presence with a captivating appearance in every cut, can be found in 'Y Magazine' Issue 03. In addition, it can be accessed through the magazine's official website and various social channels such as Instagram, YouTube, Twitter, and Facebook.

 

dj3290@naver.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