옥천군, 지역경제 활성화 추석맞이 전통시장 장보기 행사

임창용 기자 | 기사입력 2021/09/15 [19:59]

 

【브레이크뉴스 충북】임창용 기자=옥천군은 추석 명절을 맞아 장날인 15일,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해 침체된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전통시장 및 지역상가 장보기 행사를 진행했다.

 

이날 행사는 김재종 군수를 비롯한 공무원 60여명이 참석하여 영세 상인들의 어려움을 조금이나마 해소하고,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마련했다.

 

코로나19로 인한 피해예방을 위해 군청 부서별로 정해진 시간에 장보기를 진행하였으며, 장보기 시에도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하였다.

 

특히 이날 행사에는 김재종 옥천군수가 직접 동참하여,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민생경제를 챙기고, 시장 상인들의 애로사항을 청취했으며, 군민들에게 전통시장을 이용해 줄 것을 적극 당부했다.

 

김재종 군수는 “코로나19로 인한 경기침체로 어려운 소상공인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고자 행사를 진행하였으며, 지역경제 회복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할 계획”이라며, 지역 상인들도 군민들이 안심하고 시장 및 상점 등을 이용할 수 있도록 자체 방역을 철저히 해줄 것을 당부했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Okcheon-gun, local economy revitalization Chuseok traditional market shopping event

-im changyong reporter

Okcheon-gun held a traditional market and local shopping event on the 15th, a market day to revitalize the local economy, which has been stagnant due to the spread of Corona 19, to commemorate the Chuseok holiday.

 

The event was prepared to alleviate the difficulties of small merchants and to revitalize the local economy with the participation of about 60 civil servants including Governor Kim Jae-jong.

 

To prevent damage caused by COVID-19, each county office went shopping at a set time, and thoroughly followed the quarantine rules when shopping.

 

In particular, Okcheon County Mayor Kim Jae-jong directly participated in the event on this day, taking care of the livelihood economy suffering from Corona 19, listening to the difficulties of market merchants, and actively urging the residents to use the traditional market.

 

Governor Kim Jae-jong said, “The event was held to help small business owners who are having difficulties due to the economic downturn caused by COVID-19, and we plan to continue making efforts to recover the local economy.” He urged them to thoroughly self-quarantine.


원본 기사 보기:충북 브레이크뉴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