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와 협력기업, ‘착한 선결제’로 지역사회와 상생

박영재 기자 | 기사입력 2021/09/15 [16:13]

포스코와 협력기업이 지역 경제 활성화와 취약계층 지원을 위한 ‘착한 소비’에 나섰다.

 

▲ 착한 선결제 (C) 포스코



포스코와 협력기업이 함께 ‘친구 같은 거래 협력 기업’이 되어 따뜻한 지역사회 만들기에 앞장서고자 지난 2019년 출범한 ‘기업시민 프렌즈’는 15일 코로나19로 침체된 지역 경제를 살리기 위해 포항 연일시장과 광양 중마시장을 찾아 ‘착한 선결제’ 행사를 펼쳤다고 밝혔다.


올해로 2년째를 맞는 ‘착한 선결제’ 활동은 전통시장이나 소상공인 업체 등에 선결제하고 재방문을 약속하는 소비자 운동으로, 기업시민 프렌즈는 선결제 후 사용권 등을 취약계층에 전달함으로써 지역 경제는 살리고 취약계층과는 나누는 일석이조의 효과를 창출하고 있다.


지난 해 기업시민 프렌즈는 포항과 광양 전통시장에 총 4천만원을 선결제하고, 구입한 사용권을 지역의 취약계층에 전달하여 지역사회의 호평을 받은 바 있다.


올해는 지난해보다 선결제 지원 대상 및 규모를 확대했다. 포항과 광양 전통시장뿐만 아니라 급식카드를 소지한 결식아동·청소년에게 음식이나 서비스 등을 무상으로 제공하는 ‘선한 영향력 가게’에 동참한 점포들도 선결제 대상에 포함하여 아름다운 나눔에 앞장서는 소상공인에 대한 응원의 뜻을 더했다.


이날 포스코와 협력기업은 포항과 광양 전통시장 및 결식아동 지원 점포에 총 4천 5백만원을 선결제 했으며, 선결제로 구입한 사용권 등은 향후 사회복지기관인 포항 푸드마켓 및 광양 사랑나눔 복지재단, 광양 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 등에 전달되어 취약계층을 위해 사용될 예정이다.


이날 행사에 참석한 이주태 포스코 구매투자본부장은 “기업시민 프렌즈의 착한 선결제 행사가 미약하게나마 소상공인분들께 도움이 되기를 바라며, 선한 영향력이 지역사회 내에 전파되어 우리 모두가 나눔의 온정으로 어려운 시기를 극복해 나가자”라고 말했다.


또한 지역 상인들은 “작년에 이어 잊지않고 우리 시장을 찾아주셔서 무척 감사하다”며 “코로나19가 생각보다 길어져 상인들이 시름이 깊은데, 오늘 행사로 다시 한 번 큰 힘을 얻은 기분이다”라고 착한 선결제 활동에 대한 반가움을 전했다.


한편 기업시민 프렌즈는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예술가들에게는 공연 기회를 제공하고 코로나 블루로 침체된 지역민들에게는 응원을 전하기 위한 ‘코로나 WE로(위로) 야외 버스킹’을 추진할 계획이다. 이 밖에도 강원도 산불 피해 지역 복원을 위한 ‘기업시민 프렌즈 숲 조성’ 활동 등 소외계층과 지역사회를 위한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이어나갈 계획이다.

 

<아래는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기사 전문이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POSCO and partner companies, win-win with the local community through ‘good prepayment’


POSCO and its partner companies have launched ‘good consumption’ to revitalize the local economy and support the underprivileged.


'Corporate Citizen Friends', launched in 2019 to take the lead in creating a warm local community by becoming a 'friend-like trading partner company' together, 'Corporate Citizen Friends' held the Pohang Yeonil Market and Gwangyang He said that he visited Jungma Market and held a 'good prepayment' event.


The 'Good Prepayment' activity, which marks its second year this year, is a consumer movement that promises to revisit after paying in advance to traditional markets or small business owners. is creating the effect of sharing, one stone, two birds.


Last year, Corporate Citizen Friends received favorable reviews from the local community by prepaying a total of 40 million won in advance at Pohang and Gwangyang traditional markets and delivering the purchased licenses to the vulnerable in the region.


This year, the target and scale of prepayment support has been expanded compared to last year. Not only Pohang and Gwangyang traditional markets, but also stores participating in the 'Good influence store' that provides food and services free of charge to undernourished children and young people with meal cards are included in the prepayment target to give a message to small business owners who take the lead in beautiful sharing. Added support.


On this day, POSCO and its partner companies paid a total of 45 million won in advance at Pohang and Gwangyang traditional markets and stores supporting undernourished children. · It will be delivered to the Multicultural Family Support Center and used for the underprivileged.


Lee Joo-tae, head of POSCO's Purchasing and Investment Division, who attended the event, said, "I hope that the good prepayment event of Corporate Citizen Friends will help small business owners even if it is weak. ” he said.


In addition, local merchants said, "Thank you very much for visiting our market without forgetting like last year." "Corona 19 is longer than expected, so merchants are deeply saddened, but today's event feels like a big boost once again." He expressed his pleasure in the activity.


Meanwhile, Corporate Citizen Friends plans to promote an outdoor busking with Corona WE to provide performances to artists suffering from Corona 19 and to support local residents who have been slumped by Corona Blue. In addition, we plan to continue various social contribution activities for the underprivileged and the local community, such as the “Corporate Citizen Friends Forest Creation” activity for the restoration of areas affected by forest fires in Gangwon-do.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