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제철소, 하절기 대비 설비 점검 나서...'안전제일'

박영재 기자 | 기사입력 2021/07/30 [15:54]

포스코 포항제철소(소장 남수희) 직원들이 여름철 안전 조업을 위해 설비 자체 점검에 나섰다.

▲ 포항제철소 직원들이 설비 온도를 측정하고 있다 (C) 포스코



30일 포스코에 따르면 설비테마점검 활동은 제철소 정비부서 주관으로 핵심설비와 계절별 취약설비 및 위험요인을 고려하여 운전 직원과 정비 직원이 함께 설비를 면밀히 살피고 이상 여부 파악시 즉각적으로 조치하여 설비고장을 사전에 예방하는 활동이다.

포항제철소는 매달 계절 및 기후 요인을 반영하여 취약 설비를 점검하는 '설비테마점검'을 실시하고, 점검 과정에서 미흡한 점이 발견되면 즉시 개선하여 작업자의 안전을 확보함과 동시에 생산설비가 최적의 상태를 유지할 수 있도록 조치하고 있다.

이번 하절기 대비 설비점검은 태풍, 집중호우, 낙뢰, 폭염 등 여름철 자연재해에 의한 사고와 설비 고장 예방에 초점을 맞췄다. 이에 맞게 점검 대상도 에어컨, 냉각용 쿨링팬, 컨베이어 벨트 등 여름철 자주 이용되거나 사고 발생율이 높은 설비가 선정됐다. 특히 고부가가치 제품 생산과 밀접한 관계가 있는 핵심설비에 대해서는 보다 정밀한 점검을 실시해 생산 기반에 만전을 기할 계획이다.

온도에 영향을 받는 설비 특성을 고려해 이번 점검에는 열화상카메라, 레이저 온도계가 활용됐다. 육안으로 확인할 수 없는 부분까지 꼼꼼하게 살피기 위해 초음파 진단 설비와 청음봉도 사용했다.

포항제철소 설비 관계자는 “주기적인 점검활동이 설비 경쟁력 강화와 안전 확보의 시작이라고 생각한다"며 "보다 안전한 환경에서, 좋은 제품을 생산할 수 있도록 정밀점검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포항제철소는 직원들의 설비점검 및 조치능력 향상을 위해 부서별 맞춤형 정비교육을 실시하고 있으며, 이를 통해 이상 징후가 있는 설비를 선제적으로 관리함으로써 설비 경쟁력을 제고하고 있다.


<아래는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기사 전문이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Pohang Works, inspecting facilities for summer season... 'Safety first'


The employees of POSCO Pohang Works (Director Suhee Nam) started to self-inspect the facilities for safe operation in the summer.

 

The facility theme inspection activity is supervised by the steelworks maintenance department, and the operator and maintenance staff closely inspect the facility together in consideration of key facilities, seasonal vulnerable facilities, and risk factors, and take immediate action when an abnormality is identified to prevent facility failure in advance. .

 

Pohang Works carries out 'facility theme inspection' every month to check vulnerable facilities by reflecting seasonal and climatic factors, and if any deficiencies are found in the inspection process, they are immediately improved to ensure worker safety and to ensure that production facilities are in an optimal state. We are taking steps to maintain it.

 

This summer facility inspection focused on preventing accidents and facility breakdowns caused by natural disasters in summer such as typhoons, torrential rains, lightning strikes, and heat waves. In line with this, facilities that are frequently used in summer or have a high accident rate, such as air conditioners, cooling fans for cooling, and conveyor belts, were selected for inspection. In particular, it plans to conduct a more precise inspection of key facilities closely related to the production of high value-added products to ensure the production base.

 

In consideration of the facility characteristics affected by temperature, a thermal imaging camera and a laser thermometer were used for this inspection. In order to meticulously examine the parts that cannot be seen with the naked eye, an ultrasonic diagnostic equipment and a hearing rod were also used.

 

An official from the Pohang Works facility said, "I think that periodic inspection activities are the beginning of strengthening the competitiveness of facilities and securing safety.

 

Meanwhile, Pohang Works is providing customized maintenance training for each department to improve the facility inspection and action capabilities of its employees, and through this, it is enhancing facility competitiveness by preemptively managing facilities with abnormalities.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