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도쿄올림픽]대한민국 축구, 8강 진출 확정..최고 1분 시청률 30% 육박

박동제 기자 | 기사입력 2021/07/29 [09:21]

▲ ‘2020 도쿄올림픽’ 대한민국 축구, 8강 진출 확정  © 뉴시스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2020 도쿄올림픽’에 출전한 대한민국 남자 축구 대표팀이 8강 진출을 확정했다. 특히 이날 경기 최고 1분 시청률은 30%에 육박하며 뜨거운 관심을 입증해냈다. 

 

김학범 감독이 이끄는 ‘2020 도쿄올림픽’ 남자 축구 대표팀은 지난 28일 일본 인터네셔널요코하마스타디움에서 열린 온두라스와의 조별리그 3차전에서 6-0 대승을 거뒀다. 

 

앞서 뉴질랜드와의 1차전 0-1 패, 루마니아와의 2차전 4-0 승을 기록했던 한국은 2승 1패 승점 6점으로 조 1위 8강 진출을 결정지었다. 8강 상대는 멕시코며, 오는 31일 오후 8시에 대결을 펼친다.

 

이날 ‘2020 도쿄올림픽’ 남자 축구 대한민국 대 온두라스 경기에서 우리나라 대표팀이 6-0 대승을 거두며 조1위로 8강 진출을 확정해가자 경기 최고 1분 시청률은 무려 30%에 육박하는 29.8%(TNMS, 전국가구)까지 치솟았고, 943만명이 동시 시청하는 대기록을 세웠다.

 

이날 경기는 지상파 3사에서 동시 생중계 방송됐는데 시청률조사기업 TNMS에 따르면, 전반 시작에서 후반 종료까지 평균 시청률은 전국가구 기준으로 24.3%, 채널별로는 안정환이 해설을 담당한 MBC 시청률이 9.5%로 1위, 그 다음 최용수가 해설위원을 담당한 SBS 8.1%, 조원희가 해설위원을 담당한 KBS2 6.7% 순이었다.

 

한편,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산으로 인해 1년 연기 후 치뤄지는 ‘2020 도쿄올림픽’은 전 세계 1만 1000여 명의 선수들이 33개 종목(세부 종목 339개)에서 금메달을 놓고 뜨거운 경쟁을 펼친다. 

 

‘2020 도쿄올림픽’은 23일부터 오는 8월 8일까지 17일간 진행되며, 한국 국가대표팀 태극전사 232명은 이번 ‘2020 도쿄올림픽’에서 금메달 7개 이상, 5회 연속 종합순위 10위를 목표로 출전한다.    

 

한국은 29일 오전 9시 현재 금메달 4개, 은메달 2개, 동메달 5개로 ‘2020 도쿄올림픽’ 종합 7위를 기록 중이며, 종목별로는 양궁에서 금메달 3개, 태권도에서 은메달 1개·동메달 2개, 펜싱에서 금메달 1개·은메달 1개·동메달 1개, 유도에서 동메달 2개를 따냈다. 

 

‘2020 도쿄올림픽’ 현재까지 종합 순위 1위는 일본(금13 은4 동5), 2위는 중국(금12 은6 동9), 3위는 미국(금11 은11 동9)이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he Korean men's soccer team, which participated in the 2020 Tokyo Olympics, has been confirmed to advance to the quarterfinals. In particular, the highest one-minute viewership rating of the game on this day reached 30%, proving a strong interest.

 

The men's soccer team for the 2020 Tokyo Olympics, led by coach Hak-beom Kim, won the 3rd group match against Honduras at the International Yokohama Stadium in Japan, 6-0 on the 28th.

 

Korea, which had previously recorded a 0-1 defeat in the first leg against New Zealand and a 4-0 win in the second leg against Romania, was determined to advance to the quarterfinals with 6 points from 2 wins, 1 loss. Their opponent in the quarterfinals is Mexico, and they will face off on the 31st at 8 PM.

 

On this day, in the '2020 Tokyo Olympics' men's soccer match between Korea and Honduras, the Korean national team won 6-0 and secured a place in the quarterfinals as group 1, the highest one-minute viewership rating of 29.8% (TNMS, nationwide) household), and set a record of 9.43 million viewers at the same time.

 

The match was broadcast live at the same time by three terrestrial broadcasters, and according to TNMS, an audience rating survey company, the average audience rating from the beginning of the first half to the end of the second half was 24.3% nationwide based on household standards, and by channel, MBC, where Ahn Jung-hwan was in charge of commentary, ranked first with 9.5%. , followed by SBS where Choi Yong-soo was a commentator with 8.1%, and KBS2 with Jo Won-hee as a commentator with 6.7%.

 

Meanwhile, the 2020 Tokyo Olympics, which will be held after a one-year postponement due to the spread of Corona 19 (novel coronavirus infection), will be held with over 11,000 athletes from around the world competing for gold medals in 33 sports (339 detailed sports). unfold.

 

The '2020 Tokyo Olympics' will be held for 17 days from the 23rd to the 8th of August, and the 232 Taegeuk warriors of the Korean national team will participate in the '2020 Tokyo Olympics' with the goal of winning 7 or more gold medals and placing 10th in the overall ranking for 5 consecutive times. do.

 

As of 9 a.m. on the 29th, Korea is ranked 7th overall at the 2020 Tokyo Olympics with 4 gold medals, 2 silver medals, and 5 bronze medals. 1 gold medal, 1 silver medal, 1 bronze medal in judo and 2 bronze medals in Judo.

 

Japan (Gold, 13 Silver, 4 Bronze, 5) ranked first in the overall ranking so far in the 2020 Tokyo Olympics, China (Gold 12 Silver 6 Bronze 9), and the United States (Gold 11 Silver 11 Bronze 9) in 2nd place.

 

dj3290@naver.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