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젊고 활기찬 공동체 되기를”…울릉군, 공무원 가족관사 준공

전종환기자 | 기사입력 2021/07/22 [15:40]

 

▲ 울릉군 공무원 가족관사 준공식 (C) 울릉군 제공

 

울릉군은 22일 울릉군 서면 남서1리 마을에서 울릉군 공무원 가족관사 준공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준공식에는 김병수 울릉군수를 비롯해 남진복 도의원, 최경환 의장, 지역 군 의원, 유관기관 및 마을주민 등 5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사업 경과보고를 시작으로 감사패 수여, 기념사, 축사, 테이프 커팅식 순으로 진행됐다.

 

울릉군 공무원가족관사는 지난 2019년부터 2020년까지 총 사업비 30억4천6백만 원을 들여 서면 우산국박물관 맞은편 부지에 지난2020년 6월부터 2021년 6월까지 1년간 건축공사끝에 연립주택 지상 4층 규모에 연면적 975.4㎡, 전용면적 58㎡로 총 12세대가 거주할 수 있는 주거공간을 마련했다.

 

김병수 군수는 “서면지역에 공무원가족관사가 완공되어 8월부터 공무원 가족 12세대가 입주하게 되면 지역의 인구증가는 물론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크게 기여할 것이다.”라며 “젊고 활기찬 마을 공동체가 만들어지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아래는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기사 전문이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Ulleung-gun, public official family residence completion ceremony

 

Ulleung-gun announced on the 22nd that it held a ceremony for the completion of the official family residence of Ulleung-gun in Namseo 1-ri village, Seomyeon-gun, Ulleung-gun.

 

The completion ceremony was attended by about 50 people including Ulleung County Mayor Kim Byung-soo, Provincial Assemblyman Nam Jin-bok, Chairman Choi Kyung-hwan, local county councilors, related organizations and villagers, starting with a business progress report, awarding of appreciation plaques, commemorative speeches, congratulatory speeches, and a tape cutting ceremony. done.

 

Ulleung-gun Government Official Family Residence secured a total project cost of KRW 3,046 million from 2019 to 2020, laid the groundwork for the site opposite the Seomyeon Usanguk Museum, and carried out construction work for one year from June 2020 to June 2021. A total of 975.4 m2 of total floor area and 58 m2 of exclusive area on the 4th floor of a row house, a residential space for a total of 12 households has been prepared.

 

Governor Kim Byung-soo said, “If the civil servant family residence is completed in Seomyeon area and 12 generations of civil servant families move in from August, it will greatly contribute to not only an increase in the local population but also to the revitalization of the local economy.” He added, “It is expected that a young and lively village community will be created. do,” he said.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