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양주시의회 김영실 의원,제279회 정례회에서 5분 자유발언

제279회 제1차 정례회 제2차 본회의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1/06/19 [07:37]

▲ 남양주시의회 김영실 의원(사진제공=남양주시의회) (C)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남양주=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남양주시의회(의장 이철영) 김영실 의원이 18일 열린 제279회 제1차 정례회 제2차 본회의에서 5분 자유발언을 통해 3기 신도시에서 진건문화마을이 제척되도록 노력해달라고 집행부에 촉구했다.

 

김영실 의원은「난장이가 쏘아올린 작은 공」의 한 대목을 언급하고 3기 신도시에 포함되어 삶의 터전을 내어주고 떠나야 하는 진건문화마을의 어려운 사정과 주민들의 목소리를 전하기 위해 나왔다며 발언을 시작했다.

 

이어서 진건문화마을은 정부의 농어촌 정비사업비를 지원받아 조성한 마을로 신도시 끝자락에 위치하고 있어 제척하더라도 문제가 없는데 굳이 막대한 예산을 들여 조성한지 얼마 되지도 않은 마을을 철거 하려 한다며, 이 마을을 제외하면 왕숙 1지구의 산업용지가 감소해 사업추진에 어려움이 예상된다는 국토부와 LH의 앵무새 같은 답변에 주민들은 실망과 분노를 금치 못하고 있다고 전했다.

 

김영실 의원은 진건문화마을 주민들의 마을 제척 요구를 외면하지 말고 국토부, LH와의 지속적인 협의를 통해 문제를 해결 할 수 있도록 노력해 달라고 당부하며 발언을 마무리 했다.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전문>이다.Below is the English translation of the above text by Google Translate.


Rep. Kim Young-sil of Namyangju City Council, 5 minutes free speech at the 279th regular meeting
The 279th 1st Regular Session 2nd Plenary Session

 

- Reporter Ha In-gyu
(Namyangju=Break News Northeast Gyeonggi)=Namyangju City Council (Chairman Lee Cheol-young) Rep. Kim Young-sil held a 5-minute free speech at the 2nd plenary session of the 279th 1st regular meeting held on the 18th to make efforts to eliminate Jingeon Culture Village from the 3rd new city urged the administration to do so.

 

Rep. Kim Young-sil, referring to a passage from “The Little Ball Launched by a Dwarf,” said that she came out to convey the voices of the residents and the difficult situation of Jingeon Cultural Village, which was included in the 3rd new city and had to give up a place to live it started.

 

Next, Jingeon Culture Village was built with the government's support for the rural development project. It is located at the edge of the new town, so there is no problem even if it is removed. He said that he was going to demolish a village that had just been built with a huge budget. Residents said they were disappointed and angry at the parrot-like answers of the Ministry of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 and LH that the project would be difficult due to the decrease in industrial land in the district.

 

Rep. Kim Young-sil concluded his remarks by urging the residents of Jingeon Culture Village to not ignore the villagers' demands for village exclusion and to work hard to resolve the problem through continuous consultations with the Ministry of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 and LH.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