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교육청, 2021.충북 대안교육 포럼 진행

충북 대안학교에 미래 교육을 묻다.

임창용 기자 | 기사입력 2021/06/12 [16:01]

 

【브레이크뉴스 충북】임창용 기자=충청북도교육청(교육감 김병우)은 12일 ‘2021. 충북 대안교육 포럼’을 개최했다.

 

이번 포럼은 ‘충북 대안학교에 미래 교육을 묻다!’라는 주제로 오후 3시부터 6시까지 국내외 대안교육 전문가들이 한자리에 모여 현장 포럼과 함께 온라인 방송 을 통해 생중계되었다.

 

총 3부로 운영된 이번 포럼은 1부에서 온라인 연결을 통해 세계 대안교육의 산 역사 영국 서머힐(summerhill)의 대안교육과 미국 메트스쿨(the met’school)의 인턴십을 활용한 대안교육 운영 사례 발표를 통해 세계 대안교육의 흐름을 이해하는 시간을 가졌다.

 

2부에서는 ‘충북 대안교육의 방향’을 주제로 미래 역량 함양을 위한 충북 대안교육의 방향, 지역사회가 바라는 대안교육을 통한 충북의 미래 교육에 대한 주제 발표와 공립 대안학교와 전환기 학교 운영 사례 공유를 통해 충북 대안교육이 나아가야 할 방향을 모색했다.

 

 

이를 통해 충북 대안교육은 전통적 교육방식을 넘어 신뢰, 공감, 진정성, 도전, 조화를 바탕으로 학생에 대한 믿음과 자율성을 보장하며 교사와 학생이 함께 배우는 교육과정을 운영하여 학생이 행복한 교육을 실현해야 한다고 의견의 모았다.

 

3부에서는 은여울·중고등학교, (가칭)단재고등학교, (가칭)괴산목도전환학교교육과정 운영계획 발표와 성장·미래·성찰의 충북형 대안학교에 대한 제언을 통해 앞으로의 충북 대안학교 운영 방안을 탐색했다.

 

이날 포럼에서 치유와 회복을 위한 비움과 삶의 근육을 키우는 채움의 은여울 중·고등학교의 성장공동체 교육과정, 배움의 깊이를 더하고 이를 확장하기 위해 학생 스스로 교육과정을 설계하는 (가칭)단재고등학교의 교육과정, 인턴십, 멘토·멘티 프로그램 등 지역사회 마을 공동체와 함께하는 (가칭)괴산목도전환학교의 전환기 교육과정 등 충북 대안학교 운영 방안에 다양한 논의가 이루어졌다.

 

김병우 충청북도교육감은 “지역사회의 다양한 의견수렴과 국내·외 대안학교 우수사례를 공유한 이번 포럼을 통해 성장·미래·성찰의 충북 대안교육의 방향과 앞으로 나아가야 할 미래까지 전망하고 공감하는 기회가 되었다”며 “앞으로 지역사회와 교육공동체 모두가 충북형 대안학교 운영에 지속적인 관심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Chungbuk Office of Education, 2021.Chungbuk Alternative Education Forum

Asking about future education at Chungbuk Alternative School.

-im changyong reporter

 

Chungcheongbuk-do Office of Education (Superintendent Kim Byung-woo) announced on the 12th that ‘2021. Chungbuk Alternative Education Forum” was held.

 

Under the theme of ‘Ask for Future Education at Alternative Schools in North Chungcheong Province!’, this forum was broadcast live through online broadcasting together with on-site forums where domestic and foreign alternative education experts gathered from 3pm to 6pm.

 

This forum, which was operated in three parts, presented the history of alternative education in the world through an online connection in the first part, and presented examples of alternative education operation using alternative education in Summerhill, England, and internship at the met'school in the United States. We had time to understand the flow of alternative education in the world.

 

In Part 2, under the theme of 'Direction of Alternative Education in Chungbuk,' the direction of alternative education in Chungcheongbuk-do for future competency development, the topic of future education in Chungcheongbuk-do through alternative education desired by the local community, and sharing examples of public alternative schools and transitional schools Through this, the direction of alternative education in Chungcheongbuk-do was sought.

 

Through this, Chungbuk alternative education guarantees trust and autonomy for students based on trust, empathy, sincerity, challenge, and harmony beyond the traditional education method. agreed to do so.

 

In Part 3, plans for the operation of alternative schools in North Chungcheong Province in the future are presented through the presentation of the operation plan for Eunyeoul Middle and High School, (tentative name) Danjae High School, and (tentative name) Goesan Mokdo Conversion School, and suggestions for Chungbuk-type alternative schools of growth, future and reflection. explored

 

At the forum on this day, the emptiness for healing and recovery and the growth community curriculum of Eun Yeo-wool Middle and High School of filling that builds muscles of life, and Danjae High School (tentative name), where students design their own curriculum to add depth to learning and expand it Various discussions were held on the operation plan of Chungbuk Alternative School, such as the (tentative name) Goesan Mokdo Conversion School's transition period curriculum with the local community, such as educational courses, internships, and mentor/mentee programs.

 

Kim Byung-woo, Superintendent of Education of Chungcheongbuk-do Province, said, “Through this forum, where diverse opinions from the local community and best practices of domestic and foreign alternative schools were shared, there is an opportunity to forecast and sympathize with the direction of North Chungcheong alternative education of growth, future, and reflection, and the future to be moved forward. “I would like to ask for continued interest in the operation of the Chungbuk-type alternative school from both the local community and the educational community in the future.”

 


원본 기사 보기:충북 브레이크뉴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