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양주시의회 이영환 의원, 조례안 대표발의 상임위 통과

남양주시 주거복지 지원에 관한 조례안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1/06/13 [11:16]

▲ 남양주시의회 이영환 의원 (사진제공=남양주시의회) (C)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남양주=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남양주시의회(의장 이철영) 이영환 의원이 대표발의한‘남양주시 주거복지 지원에 관한 조례안’이 11일 상임위를 통과했다.

 

조례안은 다양한 주거복지 사업을 통합적으로 추진하고 주거복지 지원에 관한 규정을 구체적으로 정하여 시민의 주거안정과 주거수준 향상에 기여하고자 발의됐다.

 

주요내용으로 수급자, 차상위계층, 한부모가족 등 주거약자를 대상으로 ▲주거복지 상담·정보제공 ▲주거비 보조 ▲공공임대주택 등의 알선 및 입주대상자 선정 ▲주거안정 및 주거수준 향상을 위한 연구·조사 ▲주거복지 지원 대상자 발굴·홍보 사업 등을 할 수 있도록 했으며 원활한 사업 추진을 위하여 주거복지센터를 두고 비용을 지원할 수 있도록 했다

 

이영환 의원은“적정 수준의 주거환경을 보장하는 것은 인간다운 삶을 영위하는데 가장 기본적인 것 중의 하나로 체계적인 시스템을 마련하여 시민의 안정적인 생활을 보장하고자 조례를 발의하게 되었다”고 말했다.

 

조례안은 대표발의 한 이영환 의원을 비롯하여 이창희, 신민철, 최성임, 김현택, 전용균, 이상기, 백선아, 김진희, 이정애, 박은경, 박성찬 의원이 공동 발의했다.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전문>이다.Below is the English translation of the above text by Google Translate.


Rep. Lee Young-hwan of Namyangju City Council passed the standing committee for the representative proposal of the ordinance bill
Ordinance Bill on Housing Welfare Support in Namyangju


- Reporter Ha In-gyu
(Namyangju=Break News Northeast Gyeonggi)=Namyangju City Council (Chairman Lee Cheol-young) The ‘Ordinance on Housing Welfare Support in Namyangju’, which was initiated by Representative Lee Young-hwan, passed the standing committee on the 11th.

 

The ordinance bill was proposed to promote various housing welfare projects in an integrated manner and to specifically set regulations on housing welfare support, thereby contributing to the improvement of residential stability and living standards of citizens.

 

Main contents are: ▲ Housing welfare counseling and information provision ▲ Housing cost subsidy ▲ Public rental housing arrangement and selection of target recipients ▲ Research and research for housing stability and improvement of living standards ▲ It was made possible to discover and promote the target of housing welfare support, and to support the expenses by setting up a housing welfare center for the smooth implementation of the project.

 

Rep. Lee Young-hwan said, "Ensuring an adequate level of living environment is one of the most basic things to lead a humane life, and the ordinance was proposed to ensure a stable life of citizens by establishing a systematic system."

 

The ordinance bill was jointly initiated by Rep. Lee Young-hwan, who was the representative, and Lee Chang-hee, Shin Min-cheol, Choi Seong-im, Kim Hyun-taek, Jeon-kyun, Lee Sang-ki, Baek Seon-ah, Kim Jin-hee, Lee Jeong-ae, Park Eun-kyung, and Park Seong-chan.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