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단면역 달성해도 코로나 근절 안돼..독감처럼 매년 접종해야"

중앙임상위 오명돈 위원장 "코로나 토착화 될 것..접종률 보단 피해최소화 무게둬야"

노보림 기자 | 기사입력 2021/05/03 [14:22]

 

▲ 오명돈 신종감염병 중앙임상위원장이 3일 서울 중구 국립중앙의료원 중앙예방접종센터 G동에서 열린 국립중앙의료원 기자간담회에서 발언하고 있다. 2021.05.03.     © 뉴시스


브레이크뉴스 노보림 기자= 신종감염병 중앙임상위원회(중앙임상위)는 3일 코로나19 백신 예방접종률이 70%를 넘어도 집단면역은 힘들며 근절되긴 어렵다고 발표했다. 그러면서 코로나19 바이러스는 토착화될 것이고, 인플루엔자(독감) 바이러스처럼 주기적으로 백신 접종을 맞아야 한다고 밝혔다.

 

오명돈 중앙임상위 위원장은 이날 오전 국립중앙의료원 미 공병단 신축부지에서 진행된 기자간담회에서 "백신 접종률 70%에 도달한다고 해도 바이러스가 사라지거나 거리두기를 종료하는 일은 저절로 오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오명돈 위원장은 "많은 국민들은 집단면역에 도달하면 코로나19가 사라지고, 마스크를 벗고 거리두기가 종료하고, 세계 여행도 격리 없이 자유롭게 다닐 수 있다고 믿고 그날만 손꼽아 기다리겠지만 접종률 70%에 도달한다고 바이러스가 사라지거나 거리두기 종료가 저절로 따라오지 않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는 "설령 집단면역에 도달하더라도 감염 확산 위험이 곧바로 제로(0)가 되는 것은 아니다"라며 "섣불리 거리두기를 완화하면 유행이 다시 시작할 수 있다. 고령층과 고위험군은 집단면역 달성 이후에도 계속 위험한 상황에 놓여있게 된다"라고 말했다.

 

또한 감염병 전문가들은 코로나19의 근절 가능성도 낮다고 보고 있다.

 

오 위원장은 국제적 학술치 네이처가 23개국 과학자 119명을 대상으로 코로나19 토착 가능성을 질문한 결과를 소개했는데, 그 결과 89%가 '토착화될 것'이라고 답했고, 39%만이 '근절이 가능하다'라고 내다봤다.

 

코로나 바이러스의 근절이 힘들다고 보는 이유로는 ▲약해지는 면역력 ▲면역 회피 바이러스 출현 ▲접종 후 2차 감염 차단 ▲백신 접종률 ▲자연계 바이러스 숙주 등 5가지를 지목했다.

 

오 위원장은 집단면역을 달성했다는 이스라엘을 예로 들며 "어느 한 나라가 집단면역에 도달해도 주변국이 그렇지 못하면 결국 변인 바이러스가 유입돼 전파될 수 있다. 백신 접종 선두를 달리는 이스라엘도 최근 인도의 변이 바이러스가 발견돼 오늘부터 인도, 브라질, 남아프리카공화국 등 7개국 입국자를 14일간 격리하기 시작했다"고 설명했다.

 

오 위원장은 코로나19 백신 접종률을 높이는 게 우선이 아닌, '피해 최소화'에 무게를 둬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는 "우리는 독감을 근절하자고 모든 사람에게 독감 백신을 접종하지 않는다. 고위험군에게만 접종하더라도 중환자 발생이나 사망을 막는 소기의 목적을 달성할 수 있기 때문"이라며 "코로나19 백신을 맞으면 중증이나 사망을 막을 수 있고 경증은 계속 발생하는 상황이다. 앞으로 코로나19 바이러스가 토착화돼 우리는 코로나와 더불어 살아가야 하며 결국 독감처럼 매년 코로나19 백신 맞게 될 것"이라고 예상했다.

 

Even if we achieve herd immunity, we can't eradicate Corona.It should be inoculated every year like the flu."

 

The Central Clinical Commission for New Infectious Diseases (Central Clinical Commission) announced on the 3rd that collective immunity is difficult and difficult to eradicate even if the vaccination rate for the Covid-19 vaccine exceeds 70%. "The Covid-19 virus will become indigenous and should be vaccinated periodically like the influenza virus," he said.

 

"Even if the vaccination rate reaches 70 percent, the virus will not disappear or end the distancing itself," Oh Myung-don, chairman of the Central Clinical Committee, said at a press conference held at the new site of the National Medical Center earlier in the day. 

 

Chairman Oh Myung-don stressed, "Many people believe that when they reach collective immunity, Covid-19 disappears, masks are taken off, and world travel is free without quarantine, and we will wait for that day, but the virus will disappear or the end of distancing will not follow."

 

"Even if group immunity is reached, the risk of infection spreading does not immediately become zero," he said. "If we ease the distancing hastily, the trend can resume. "The elderly and the high-risk population will continue to be at risk even after collective immunity is achieved.

 

Infectious disease experts also believe that the possibility of eradicating Covid-19 is low.

 

Chairman Oh introduced the results of the international academic journal Nature's questioning of 119 scientists from 23 countries about the possibility of Covid-19, and 89 percent said it would be "indigenous" and only 39 percent predicted that it could be "eliminated."

 

The reasons for the difficulty in eradicating the coronavirus were five: ▲ weakened immunity ▲ immune avoidance virus emergence ▲ secondary infection prevention after vaccination ▲ vaccination rate ▲ natural virus host.

 

Citing Israel, which has achieved collective immunity, Chairman Oh said, "Even if a country reaches collective immunity, if neighboring countries do not, mutant viruses can eventually flow in and spread." Israel, the leading vaccination leader, also said it has started quarantining arrivals from seven countries, including India, Brazil and South Africa, for 14 days from today after the recent discovery of a mutant virus in India.

 

Chairman Oh stressed that raising the Covid-19 vaccination rate should not be a priority, but rather "minimizing damage."

 

"We don't vaccinate everyone to eradicate the flu," he said. "Even if inoculated only to high-risk groups, we can achieve the desired purpose of preventing the occurrence or death of critical patients," he said. "If we receive the Covid-19 vaccine, we can prevent seriousness or death, and minor symptoms continue to occur." "In the future, the Covid-19 virus will become indigenous, so we have to live with it, and we will eventually get a Covid-19 vaccine every year like the flu."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