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 베트남 유통기업 1위 빈커머스 지분 16.3% 인수

문홍철 기자 | 기사입력 2021/04/06 [13:56]

 


브레이크뉴스 문홍철 기자=
SK는 마산그룹의 유통전문 자회사인 빈커머스(VinCommerce) 지분 16.3%를 4억1000만 달러(약 4600억원)에 매입하는 계약을 체결했다고 6일 밝혔다.

 

2018년 SK가 마산그룹 투자시 확보한 ‘선별적 우선 투자권리’를 행사한 것이다. 베트남에서 2300여개의 편의점 및 슈퍼마켓을 운영하고 있는 빈커머스는 소매시장 내 점유율이 50%에 달하는 유통 1위 기업이다.

 

SK는 “빈커머스가 향후 ‘알리바바’나 ‘아마존’처럼 온라인과 오프라인을 결합한 옴니채널(Omni-Channel) 사업자로 성장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이번 투자는 동남아 시장에서 고성장이 예상되는 미래 유통 밸류체인(Value Chain)에 대한 투자”라고 설명했다.

 

베트남 최대 식음료(F&B) 기업인 마산그룹은 2019년 12월 빈그룹으로부터 빈커머스 지분 83.7%를 인수한 이후 기존 식음료 사업과 빈커머스와의 시너지를 통해 각 사업영역에서 확고한 시장지배력을 확보한 것으로 평가받고 있다. 빈커머스 매출은 2019년 11억 달러에서 마산그룹 인수 첫 해인 2020년 14억 달러로 약 30% 성장했으며, 올해는 18억 달러에 이를 것으로 전망된다.

 

SK는 마산그룹과 맺은 전략적 파트너십에 따라 마산그룹이 2019년 인수했던 것과 동일한 조건으로 빈커머스 지분 16.3%를 인수했다. 이를 통해 SK는 상당한 수준의 평가차익 뿐만 아니라, 마산그룹이 집중 육성중인 종합 소비재 사업에 대한 추가 투자 권리도 확보했다.

 

베트남에서 편의점, 슈퍼마켓 등 현대식 유통시장은 연 25% 이상 고성장을 지속하고 있다. 특히, 빈커머스가 구축하고 있는 새로운 온∙오프라인 유통 비전이 호평을 받고 있어 향후 SK가 보유한 지분가치는 더 커질 전망이다.

 

SK그룹은 베트남 등 동남아 지역에서 신성장 동력을 확보하기 위해 2018년 8월 SK동남아투자법인을설립한 바 있다. 이후 SK동남아투자법인은 2018년 10월 마산그룹 지분 9.5%, 2019년 5월 빈그룹 지분 6.1%를 인수하는등 본격적인 투자를 진행했다.

 

SK는 이번 투자를 통해 더 강화된 마산그룹과의 전략적 파트너십을 활용, 베트남 내 온∙오프라인 유통, 물류, 전자결재 등 주요 전략적 관심 분야에 대한 투자에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

 

한편, 이날 화상으로 진행된 계약식에는 SK동남아투자법인 박원철 대표와 빈커머스 쯔엉 콩 탕(Truong Cong Thang) CEO를 비롯한 SK그룹 및 마산그룹 주요 경영진이 참석했다.

 

박 대표는 “마산그룹은 베트남 시장에서 성공을 위한 최적의 파트너”이며 “SK는 새로운 성공 사례를 창출해 나가기 위해 모든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다”고 말했다.

 

쯔엉 콩 탕 CEO는 “빈커머스는 고객 중심 경영을 통해 판매 네트워크를 강화하고 영업 효율성을 개선하는데 성공했다”며 “이번 SK의 투자가 베트남 시장에서 빈커머스가 또 한번 도약하는 시작점이 될 것이다”고 전했다.

 

break9874@naver.com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SK acquires a 16.3% stake in Vietnam's No. 1 distribution company, Bean Commerce
-Reporter Moon Hong-cheol

SK announced on the 6th that it has signed a contract to purchase a 16.3% stake in VinCommerce, a distribution subsidiary of Masan Group, for $410 million (about 460 billion won).


In 2018, SK exercised the “selective priority investment right” secured when investing in the Masan Group. Bean Commerce, which operates 2,300 convenience stores and supermarkets in Vietnam, is the number one distribution company with a 50% market share in the retail market.


SK said, “We expect Bean Commerce to grow into an omni-channel business that combines online and offline, such as'Alibaba' and'Amazon'. (Investment in the Value Chain)” he explained.


Masan Group, Vietnam's largest food and beverage (F&B) company, was evaluated to have secured firm market dominance in each business area through synergy with the existing food and beverage business and Bean Commerce after acquiring an 83.7% stake in Bean Commerce from Vingroup in December 2019. have. Bean commerce sales grew by about 30% from $1.1 billion in 2019 to $1.4 billion in 2020, the first year of the Masan Group acquisition, and is expected to reach $1.8 billion this year.


According to the strategic partnership with Masan Group, SK acquired a 16.3% stake in Bean Commerce under the same conditions as Masan Group acquired in 2019. Through this, SK has secured significant valuation gains as well as additional investment rights in the comprehensive consumer goods business that Masan Group is intensively fostering.


In Vietnam, the modern distribution market such as convenience stores and supermarkets continues to grow at a high rate of over 25% per year. In particular, as Bean Commerce's new online and offline distribution vision is receiving favorable reviews, the value of SK holdings is expected to increase in the future.


SK Group established SK Southeast Asia Investment Corporation in August 2018 to secure new growth engines in Southeast Asia such as Vietnam. Since then, SK Southeast Asia Investment Corporation has made full-fledged investments by acquiring a 9.5% stake in Masan Group in October 2018 and a 6.1% stake in Bean Group in May 2019.


Through this investment, SK plans to accelerate investment in major strategic areas of interest such as online and offline distribution, logistics, and electronic payments in Vietnam, utilizing the strengthened strategic partnership with Masan Group.


Meanwhile, major management of SK Group and Masan Group, including CEO Park Won-cheol of SK Southeast Asia Investment Corporation and Truong Cong Thang, CEO of Bean Commerce, attended the contract ceremony held on the video.


CEO Park said, “Masan Group is the best partner for success in the Vietnamese market,” and “SK will spare no effort to create new success stories.”


CEO Truong Kong Tang said, “Vin Commerce has succeeded in strengthening sales network and improving sales efficiency through customer-centered management. This investment will be the starting point for Bean Commerce to take another leap forward in the Vietnamese market.” Told.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