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즈원 미야와키 사쿠라, 수식어가 필요없는 여신 미모 ‘시선강탈’

박동제 기자 | 기사입력 2021/02/23 [21:35]

▲ 아이즈원 미야와키 사쿠라 <사진출처=아이즈원 공식 인스타그램>     ©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글로벌 그룹 아이즈원 멤버 미야와키 사쿠라가 물오른 여신 미모를 자랑했다.  

 

미야와키 사쿠라는 23일 아이즈원 공식 인스타그램을 통해 “♥” 이모티콘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해 눈길을 끌고 있다.

 

공개된 사진 속 미야와키 사쿠라는 화려한 금발 헤어스타일에 블랙 데님 자켓, 블랙 티셔츠를 입은 채 다채로운 표정과 포즈를 선보이고 있는 모습이다.   

 

특히 미야와키 사쿠라는 수식어가 필요없는 미모, 잡티하나 없는 무결점 피부 등 완벽한 여신 비주얼을 한껏 과시한 모습이어서 누리꾼들의 시선을 단숨에 사로잡았다. 

 

한편, 아이즈원(IZ*ONE / 권은비, 미야와키 사쿠라, 강혜원, 최예나, 이채연, 김채원, 김민주, 야부키 나코, 혼다 히토미, 조유리, 안유진, 장원영)은 오는 3월 13일과 14일 양일간 온라인 단독 콘서트 ‘ONE, THE STORY (원 더 스토리)’를 개최한다.

 

‘ONE, THE STORY’는 지난해 9월 개최한 ‘ONEIRIC THEATER (오나이릭 씨어터)’ 이후 아이즈원이 6개월 만에 개최하는 온라인 단독 콘서트로, 아이즈원은 이번 콘서트에서 새로운 유닛 무대 및 미공개 신곡 무대를 최초로 선보일 계획이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Global group Aizu One member Sakura Miyawaki showed off her goddess beauty.

 

Miyawaki Sakura is attracting attention by posting several photos along with the “♥” emoticon on her Aizu One official Instagram on the 23rd.

 

In her public photos, Sakura Miyawaki is showing off her colorful facial expressions and poses while wearing a black denim jacket and black T-shirt with her gorgeous blonde hairstyle.

 

In particular, Miyawaki Sakura caught the attention of her netizens at once because she showed off her perfect goddess visuals, such as her beauty without modifiers and flawless skin without any blemishes.

 

On the other hand, IZ*ONE (IZ*ONE / Eunbi Kwon, Sakura Miyawaki, Hyewon Kang, Yena Choi, Chaeyeon Lee, Chaewon Kim, Minju Kim, Nako Yabuki, Hitomi Honda, Yuri Jo, Yujin Ahn, Wonyoung Jang) will be held on March 13th and 14th. 'ONE, THE STORY' will be held.

 

'ONE, THE STORY' is an online solo concert held by IZone in 6 months after'ONEIRIC THEATER' held in September last year, and IZone will perform a new unit stage and unreleased new song stage at this concert. It is planned to be introduced for the first time.

 

dj3290@naver.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