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획보도] 의정부시, 국가보훈대상자 예우정책 적극 추진

국가를 위한 헌신에 보답하고 보훈문화 확산에 기여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1/01/16 [15:44]

▲ 안병용 의정부시장 현충탑 헌화분향 모습 (사진제공=의정부시청) (C)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의정부=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의정부시(시장 안병용)는 국가유공자와 유족의 국가를 위헌 헌신에 잊지 않고 보답하며, 보훈문화의 확산을 위해 자치법규를 제정 및 운영하는 등 다양한 보훈정책을 실시하고 있다.

 

■ 국가보훈대상자 및 보훈단체 예우 및 지원

 

의정부시는 의정부시 국가보훈대상자 등 예우 및 지원에 관한 조례에 따라 관내 등록된 5천600여 명의 국가보훈대상자와 9개 보훈단체의 복지증진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조례에 따라 혜택을 받는 국가보훈대상자는 국가유공자 등 예우 및 지원에 관한 법률, 특수임무유공자 예우 및 단체설립에 관한 법률, 5·18민주유공자예우에 관한 법률의 적용을 받는 시민이며, 의정부시는 2010년 참전유공자를 시작으로 2012년부터는 만 65세 이상 모든 국가보훈대상자에게 매월 보훈명예수당을 지급하고 있다.

 

▲ 안병용 의정부시장 6.25 참전유공자회 오찬 간담회 모습 (사진제공=의정부시청) (C)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2020년 12월 21일 관련 조례가 개정 공포됨에 따라 2021년 1월부터 관내 국가보훈대상자 4천500여 명에게 보훈명예수당이 월 7만 원에서 월 8만 원으로 인상해 지급하기로 했다.

 

또한, 독립유공자 및 유족을 위해 매년 3·1절과 광복절에 위문금을 지급하고 있으며 의료비와 약제비도 지원하고 있다. 생활이 어려운(차상위계층 이하) 국가유공자를 위한 국가유공자 생활보조수당을 매월 10만 원씩 지원하고 있으며, 매년 6월 25일을 전후해 참전유공자에게 참전명예수당 24만 원을 지급하고, 국가보훈대상자가 사망할 경우 유족의 신청을 통해 사망위로금을 지급하고 있다.

 

국가보훈처와 함께 실시하는 국가유공자 명패 달아드리기 사업은 국가유공자의 자긍심을 제고하고 유공자를 예우하는 범국민적 사회분위기 조성을 위해 추진하는 사업으로 2019년부터 실시해, 2차 연도인 2020년까지 관내 독립유공자, 상이군경자, 참전유공자, 무공수훈자 등 유공자 2천500여 명의 자택에 명패를 전달했다.

 

관내 등록 보훈단체는 광복회의정부지회 등 9개 단체로 의정부시는 국외 독립운동 유적지 답사, 전적지 순례 및 안보견학, 단체 운영비 및 사업비 보조, 호국보훈의 달 위문금 지급, 보훈회관 운영 등을 지원하고 있으며, 매년 보훈단체협의회 간담회를 통해 현안사항 및 단체별 건의사항 논의 등 보훈정책을 개선해 나가고 있다.

 

▲ 75주년 광복절 행사 모습 (사진제공=의정부시청) (C)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 보훈 행사 추진, 명예와 공훈 기려

 

의정부시는 보훈행사를 개최해 국가를 위해 희생한 분들의 명예와 공훈을 기리고, 애국정신과 보훈문화 확산에 기여하고 있다.

 

매년 1월 호국영령과 순국선열에 대한 현충탑 신년참배를 시작으로 3·1운동 기념식, 안중근 의사 추모식, 현충일 추념식, 광복절 경축식 등 국경일 및 기념일을 기리기 위한 행사를 개최하고 있다.

 

특히 각 보훈행사는 현충탑, 3·1운동 기념비, 안중근 동상 등 관내 현충시설에서 진행해 그 의미를 더하고 시민의 참여를 높이며 보훈 정신 확산에 기여하고 있다.

 

▲ 의정부시보훈회관 (사진제공=의정부시청) (C)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 보훈회관 운영과 현충시설 관리

 

의정부시는 관내 9개 보훈단체와 회원들의 복지 증진과 기존 보훈회관이 노후되어 보훈회관을 신축해 의정부시 보훈회관 설치 운영 조례에 따라 운영하고 있다.

 

2017년 10월 국비 5억 원, 도비 10억 원, 시비 18억 원 등 33억 원의 예산을 투입해 보훈회관 신축공사 착공, 2018년 12월 30일 준공, 2019년 3월 8일 안병용 의정부시장을 비롯해 지역구 국회의원, 시도의원, 경기북부보훈지청장, 보훈가족 등 2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개관식을 개최했다.

 

의정부동 소재(경의로 55번길33) 보훈회관은 지하 1층, 지상 5층의 연면적 1천315㎡인 단독 건물로, 보훈단체 사무실과 목욕시설, 강당, 주차장 등의 시설을 갖추고 있으며, 현재 광복회의정부시지회를 비롯한 8개 단체가 입주해 있다.

 

의정부시는 현충시설을 의정부시와 각 보훈단체가 유지 및 관리하도록 해 보훈가족의 자긍심 높이기에 나섰다. 관내 현충시설은 현충탑·김풍익중령전적비·무공수훈자의 탑(자일동)·3·1운동 기념비·애향공적비·무공수훈자공적비·6.25참전유공자기념비·안중근의사 동상(의정부동)·월남전 참전기념비(호원동) 등이 있다.

 

안중근 의사 동상은 중국인 조각가 추이위(崔宇)작가의 작품으로 의정부시와 중국 차하얼학회 간 공공외교 활동의 성과물로 안중근 의사가 하얼빈역에서 이토히로부미를 저격하기 직전 긴박한 상황을 표현했다.

 

안병용 의정부시장은 “의정부시는 앞으로 국가를 위해 희생하신 유공자와 보훈가족에 대한 예우를 개선하고 복지향상을 위해 내실 있고 지속가능한 보훈사업을 꾸준히 펼쳐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 (C)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전문>이다.

 

Below is the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Uijeongbu City actively promotes courtesy policy for national veterans
Repaying the dedication to the nation and contributing to the spread of a culture of veterans

 

-Reporter In-Gyu Ha
(Uijeongbu = Break News, Northeastern Gyeonggi Province) The city of Uijeongbu (Mayor Byeong-yong Ahn) is implementing various veteran policies, such as enacting and operating self-government laws to spread the culture of veterans and to spread the culture of veterans, and to repay the state of merit and bereaved families without forgetting for their unconstitutional dedication. .

 

■ Honoring and supporting national veterans and veterans organizations


The city of Uijeongbu is striving to promote the welfare of 5,600 national veterans and 9 veterans' organizations registered in the jurisdiction in accordance with the Ordinance on Courtesy and Support for Uijeongbu City National Veterans and Others.

 

National veterans who receive benefits under the ordinance are citizens who are covered by the Act on Honor and Support for Persons of Merit, etc., Act on Honor and Support for Persons of Special Mission and Establishment of Organizations, and the May 18 Act on Honor for Democrats. Beginning with veterans of the war in 2012, all national veterans over the age of 65 have been paid monthly veterans honorary allowances.

 

As the related ordinances were revised and promulgated on December 21, 2020, the Veterans Honorary Allowance was increased from 70,000 won per month to 80,000 won per month to more than 4,500 national veterans in the hall from January 2021.

 

In addition, ex gratia payments are provided annually on March 1st and Liberation Day for people of merit and their survivors, and medical expenses and drug expenses are also supported. We provide a living assistance allowance of 100,000 won per month for people of national merit who have difficulty living (lower than the second class), and 240,000 won honorary allowance is provided to veterans around June 25 every year. In the event of death, a death benefit is paid through the request of a survivor.

 

The project to attach a nameplate for national merit in cooperation with the Ministry of Veterans Affairs is a project promoted to raise the pride of national merit and to create a pan-national social atmosphere in which people of merit are honored. Nameplates were delivered to the homes of more than 2,500 people of merit, including military personnel, veterans of the war, and military personnel.

 

There are nine organizations registered in the jurisdiction, including the Liberation Council Government Branch, and the city of Uijeongbu provides support for overseas independence movement relics, pilgrimage and security tours, group operating expenses and project expenses subsidies, payment of condolences for the month of veterans, and operation of the Veterans Center. Veterans Affairs Policy is being improved through discussions on pending issues and suggestions for each group.

 

■ Promotion of Veterans Affairs, Honor and Merit


The city of Uijeongbu is contributing to the spread of the spirit of patriotism and a culture of veterans, celebrating the honor and merit of those who sacrificed for the country by holding a veteran event.

In January every year, events are held to commemorate national holidays and anniversaries, such as the March 1st Movement commemoration ceremony, the Memorial Ceremony of Dr. Ahn Jung-geun, the Memorial Day Memorial Ceremony, and the Liberation Day celebration, starting with the New Year's visit to the Remembrance Tower for the honor of the country and the ancestors of the country.

 

In particular, each veteran's event is held at remembrance facilities in the hall, such as the Memorial Tower, the March 1st Movement Monument, and Ahn Jung-geun statue, and contributes to the spread of the spirit of veterans by increasing citizen participation.

 

■ Operation of the Veterans Center and management of prefectural facilities


The city of Uijeongbu is operating in accordance with the Uijeongbu City Veterans Center installation and operation regulations by improving the welfare of nine veterans' organizations and members within the jurisdiction, and by constructing a Veterans Center as the existing Veterans Center is obsolete.

 

In October 2017, the new construction of the Veterans Center was started with a budget of KRW 500 million, KRW 1 billion, and KRW 1.8 billion, and was completed on December 30, 2018, and Mayor Ahn Byung-yong on March 8, 2019. In addition, the opening ceremony was held with more than 200 people including local congressmen, municipal and provincial lawmakers, the head of the North Gyeonggi Veterans Affairs Office, and veterans families.

 

The Veterans Center in Uijeongbu-dong (33, Gyeongui-ro 55beon-gil) is a single building with a total floor area of 1,315m2 with 1 basement level and 5 floors above the ground, and has facilities such as an office of a veterans group, bathing facilities, an auditorium, and a parking lot. Eight organizations, including the branch, reside.

 

The city of Uijeongbu started to raise the pride of the veterans family by allowing the city of Uijeongbu and each veteran group to maintain and manage the remembrance facilities. Remembrance facilities in the hall include Memorial Tower, Monument to Colonel Kim Pung-ik, Tower of Meritorious Recipients (Jail-dong), Monument to March 1st Movement, Monument to Aehyang Public Monument, Monument to Meritorious Merit There is this.

 

The statue of Doctor Ahn Jung-geun is the work of Chinese sculptor Chu Yi Yu, the result of public diplomatic activities between Uijeongbu City and the Chinese Chahar Institute, and expresses the urgent situation just before Dr. Ahn Jung-geun shoots Ito Hirobumi at Harbin Station.

 

Uijeongbu Mayor Ahn Byung-yong said, “The city of Uijeongbu plans to improve the courtesy of contributors and veterans who sacrificed for the country, and to continue to carry out substantial and sustainable veteran services to improve welfare.”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