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에 추가
편집 2015.01.31 [17:04]
전체기사   정치  사회  경제  엔터테인먼트  생활/문화  스포츠  국제  과학/IT  칼럼  동영상  포토  브랜드뉴스  쇼핑



HOME > >
女 법관 전성시대…신임판사 70% 여성
신임판사 96명 중 여성이 67명…전체 여성법관 486명
 
신종철 기자

21일 임관한 신임판사 96명 중 여성이 67명으로 70%를 차지해 법조계에 거세지는 여풍(女風)을 다시 한번 실감케 했다. 이번 신임법관 임명으로 전체 여성 법관은 496명(전체 21.5%)으로 늘었다.

지난달 사법연수원을 수료한 사법연수원 37기 973명 가운데 여성이 312명으로 32%를 차지해 역대 최고치를 기록한 바 있다. 여성 사법연수원생은 제35기 수료생 중 186명(20.7%), 제36기 중 242명(24.8%)으로 매년 꾸준히 증가해 왔다.

이날 대법원 본관 1층 대강당에서 이용훈 대법원장으로부터 임명장을 받은 신임법관 중에는 다양한 전공과 경력의 보유자들이 포함돼 있으며, 법조인 가족도 많아 눈길을 끈다.

먼저 강주리 의정부지법 판사는 서울대 산업공학과를 나와 2000년 변리사시험에 합격해 법률사무소에서 변리사로 일한 경험이 있고, 김병국 수원지법 안산지원 판사도 서울대 기계공학과를 나와 2001년 변리사시험에 합격한 뒤 2002년부터 특허사무소에서 변리사로 일했다.

박병민 서울동부지법 판사와 왕지훈 서울중앙지법 판사도 변리사로 근무한 경력이 있다.

오경석 수원지법 판사는 고려대 경영학과를 나와 2001년 공인회계사시험에 합격한 뒤 회계법인에서 회계사로 일한 경험이 있다.

또한 권순엽 창원지법 판사는 연세대 건축공학과를 나와 97년 건축기사, 건설안전기사 자격을 취득한 후 건축회사에서 근무하기도 했다.

장은영 부산지법 판사는 서울대 사회교육학과를 나와 97년부터 서울 성보고등학교에서 교사생활을 한 경험이 있으며, 남편은 최인상 의정부지검 검사다.

대법원은 이들을 포함해 이공계 대학 출신이 10명이나 되는 등 신임법관들의 다양한 경험과 전문지식이 재판업무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공계 출신으로는 권기백 서울남부지법 판사(서울대 전기공학과), 명선아 춘천지법 판사(서울대 농생물학과), 이광헌 대구지법 판사(서울대 분자생물학과), 이상훈 대전지법 천안지원 판사(서울대 전기공학과), 한지형 서울중앙지법 판사(서울대 조선해양공학과) 등이 있다.

법조인 가족도 눈에 띈다. 먼저 최윤정 서울서부지법 판사의 아버지는 최우식 대구고법 수석부장판사다.

이상훈 대전지법 천안지원 판사의 누나는 이연주 변호사이고 매형이 양시훈 전주지법 판사다.

명선아 춘천지법 판사의 언니는 명진아 변호사. 박혜진 서울중앙지법 판사의 아버지는 박종성 변호사. 임수정 서울중앙지법 판사의 아버지는 임태유 변호사다.

한편 탤런트 송일국씨의 예비신부 정oo씨는 이날 부산지법 판사로 임관했다.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로이슈>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기사입력: 2008/02/24 [14:26]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요즘 공감
 
글씨 덕이냐? 크크 08/02/24 [17:00] 수정 삭제
  정아 타입 좋아하는 교수들이 <br>점수 더 주지?<br>고시에도 이제 타자기로 답안 작성하면 안될까?<br>형식보단 내용 중요.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아이폰7 vs 갤럭시S6, ‘무선충전’ 승자는?
이명박, 회고록을 왜 이 시점에 펴냈을까?
폭행도 모자라 성 폭력 까지… ‘충격’
[기자와 관점] 카드사, 연말정산 오류 과연 시스템상 문제?
【인사】전북지방경찰청 경감급
‘경기침체 장기화’ 삼성마저 신규채용 축소?
123정장 징역7년 구형 “세월호 참사 때 왜 그는 그랬던 것일까”
포항제철소장에 김학동 SNNC 대표 발탁
기자 칼럼&주장
[기자와 관점]시청률 꼴찌 ‘하이드 지킬, 나’, 최고 기대작의 굴욕
2015년 상반기 최고의 기대작으로 꼽혔던 SBS 수목드라마 ‘하이드 지킬, 나’의 시청률 부진이 눈에 띈다. ... / 박동제 기자
[기자와 관점] 돌고도는 횡포..블랙컨슈머, ‘甲’질의 또 다른 이름?
“SNS로 상품을 알리려고 해도 소용없어요. 그런 이벤트만 노리는 블랙컨슈머들이 모여 서로서로 당첨되게 꼼수를 ... / 김수경 기자
[기자와 관점] 건설업계, 연초 순항 그러나 아직 안심은 이르다
연초부터 그동안 침체됐던 건설업계에 희소식이 날아들기 시작했다. 지난해 재개발·재건축 붐이 일어나면서 ... / 정민우 기자
[기자와 관점] 카드사, 연말정산 오류 과연 시스템상 문제?
올해 1월은 연말정산 시스템 관련 문제들로 전국이 시끄럽다. 지난해 개정된 연말정산 시스템 도입이 확정되면서 ... / 이지완 기자
인물&인터뷰
삼중스님 “사형수통해 인생이 뭔지 배웠다”
지난 15일 오후 1시 45분, 본 기자는 사형제도 폐지와 관련해 불교 측 이야기를 들어보고자 서울시 중구 중림동에 ... / 임국정 기자
남상미 결혼, 품절녀 등극한 여배우의 본식 사진 살펴보니
‘아름다운 1월의 신부’로 지난 24일 결혼식을 올린 배우 남상미의 행복이 가득 묻어나는 본식 사진이 공개됐다. ... / 박동제 기자
혜문 “세상을 변화시킬 정의 칼을 뽑아라!”
얼마 전 훈민정음을 국보 1호로 하자는 서명 운동이 10만 명을 훨씬 넘겨 달성됐다는 소식이 들려왔다. ‘브레이크 ... / 임국정 기자
[인터뷰]‘허삼관’ 하지원, “쉽지않은 도전..예쁘게 봐줘서 감사해요”
‘시청률의 여왕’, ‘케미의 여신’ 등으로 불리며 안방극장과 스크린을 웃고 울리는 ‘대한민국 톱 여배우’ 하 ... / 박동제 기자
[인터뷰] ‘오만과 편견’ 최진혁, 완벽함 추구하는 ‘진짜 배우’
최근 종영한 ‘오만과 편견’에서 ‘수석검사’의 모습을 완벽 소화한 배우 최진혁을 <브레이크뉴스>에서 만나봤다 ... / 이경미 기자
[인터뷰]‘허삼관’ 하정우, 연기부터 연출까지 모두 ‘만점’인 진정한 영화人!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흥행 배우’ 하정우가 영화 ‘허삼관’(1월 14일 개봉)으로 스크린에 돌아왔다. 하 ... / 박동제 기자


  개인정보취급방침회사소개기사제보자유게시판기사검색
편집국 :서울시 서대문구 서소문로 55-7(옛 주소 : 서울시 서대문구 합동 21-27) 우편번호 120-030
편집국 전화 : (02)363-9546 ㅣ 팩스 : (02)363-9547 등록번호(등록일) : 서울 아00093(2005.10.25)
발행인 겸 편집인 : 문일석 / 편집국장 : 문일석(전화 010-2241-6882)/▲광고국장: 방명국(전화 010-2251-9827)ㅣ 사업자등록번호 : 110-81-61230 ㅣ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서대문 제485호
Copyright ⓒ 1999-2011 브레이크뉴스. All rights reserved. Contact 119@break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