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보]아이유(이지은), 어떤 스타일도 완벽..독보적인 매력 발산

박동제 기자 | 기사입력 2020/11/20 [12:18]

▲ 아이유(이지은) 화보 <사진출처=지큐 코리아>     ©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이탈리아 럭셔리 브랜드 구찌(Gucci)가 가수 겸 배우 아이유(이지은)와 함께한 화보를 <지큐 코리아> 12월호를 통해 공개했다.

 

<지큐 코리아>의 ‘2020 우먼 오브 더 이어(Woman of the Year)’로 선정됨과 동시에 12월호의 커버를 장식한 아이유는 GG 패턴이 특징적인 카멜 재킷과 터틀넥, 화이트 하이웨이스트 팬츠 및 카키 컬러의 오버사이즈 코트와 와이드 팬츠 등으로 스타일리시한 화보 이미지를 연출했다. 

 

또한 아이유는 구찌 에필로그(Epilogue)컬렉션을 완벽하게 소화하며 자신만의 독보적인 매력을 발산해 누리꾼들의 시선을 단숨에 사로잡았다.

 

아이유의 다양한 화보는 <지큐 코리아> 12월호에서 만나볼 수 있다.

 

한편, 아이유는 현재 <극한직업>을 연출한 이병헌 감독의 신작 영화 <드림>에서 배우 박서준-이현우 등과 호흡을 맞추고 있다. 

 

<드림>(가제)은 선수생활 최대 위기에 놓인 축구선수 ‘홍대’와 생전 처음 공을 잡아본 특별(?)한 국가대표 선수들의 홈리스 월드컵 도전을 그린 유쾌한 드라마로, 오는 2021년 개봉 예정이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Italian luxury brand Gucci (Gucci) has released a pictorial were with the singer and actress IU (Lee, Ji - Eun) through December <jikyu Korea>

 

<Jikyu Korea> of '2020 Woman of the Year (Woman of the Year)' by IU decorated the December cover while seonjeongdoem the GG pattern is characteristic of Carmel jacket and turtleneck, white high-waisted over the pants and khaki color She created a stylish pictorial image with a size coat and wide pants.

 

IU is also fully digest the Gucci collection Epilogue (Epilogue), and to radiate a unique charm of its own breath caught captured the attention of netizens.

 

Various pictorial IU is <jikyu Korea> it may meet in December.

 

Meanwhile, IU actor Park Seo-joon in the current <Extreme Jobs> directed the new film of director Lee <Dream> - it concentrates breath as Lee Hyun Woo.

 

<Dream> (tentative title) is a delightful drama that depicts the challenge of the homeless World Cup by the soccer player'Hongdae', who is in the greatest crisis in his life, and the special (?) national player who caught the ball for the first time in his life, and is scheduled to be released in 2021.

 

dj3290@naver.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