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형 인공지능 비즈니스 52번째 업무협약

광주시·한국전자통신연구원·㈜KOC파트너스 강소기업 육성 등 광주 AI 창업 생태계 조성한다

이학수기자 | 기사입력 2020/11/17 [18:29]
▲ 이용섭 광주광역시장이 17일 오전 시청 비즈니스룸에서 광주형 인공지능 비즈니스 기반 조성을 위해 한국전자통신연구원·㈜KOC파트너스와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있다. 왼쪽부터 김명준 한국전자통신연구원장, 이용섭 광주광역시장, 권재중 KOC파트너스 이사회 의장.     



(광주=브레이크뉴스) 이학수 기자= 광주시는 한국전자통신연구원, ㈜KOC파트너스와 광주형 인공지능 비즈니스 기반 조성을위한 52번째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인공지능 기술사업화 생태계 조성 및 창업 인프라 구축을 통해 광주 인공지능 생태계조성에 적극 협력키로 했다.

 

한국전자통신연구원(ETRI)은 SW콘텐츠, 초 연결통신, 초 성능컴퓨팅, 방송미디어, 정보통신기술(ICT) 소재부품등을 융합해 새로운 AI 서비스를 창출하는 지능화 혁명의 기술 선구자로서 우리나라가 국가지능화를 통해 인공지능(AI)를 가장 잘 다루는 나라가 되도록 주도적인 역할을 수행하고 있는 국내 최대 규모의 정부출연연구기관이다.

 

지난 6월26일 호남권연구센터에서 인공지능융합연구실현판식을 열고, 10월21일 ‘광주시와 함께하는인공지능 테크 포럼’을개최하는 등 지역 유관기관과 협력해 지역전략 연계 인공지능 중심도시 실현을 위해인공지능 연구개발(R&D)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KOC는 450여 명의 KAIST 동문 중심으로 구성된 창업가, 투자자, 자문가 그룹의 연합체이며, 국내 최고 창업생태계 네트워크를 바탕으로 유니콘 기업을 인큐베이팅 한다는 목표로 활동하는 민간주도의 자발적 모임이다.

 

이러한 활동을 구체화하기 위해 지난 7월 스타트업 및 벤처기업 투자 육성 플랫폼 엑셀러레이터인 ㈜KOC파트너스를 중기부에 등록하고 혁신기업을 위한 펀드를 조성해 활발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으며, 특히 인공지능에 대한 교육 및 투자 혁신 프로그램을 구성중이다,

 

업무협약을 통해 ETRI와㈜KOC파트너스는 기획·R&D·실증과 창업생태계구축 등 각 기관의 고유한 장점을 최대한 활용해 광주형 인공지능 비즈니스 기반 조성에 적극 협력해나갈 계획이다.

 

주요 협약내용은 ▲인공지능 국책사업 기획, 핵심원천·응용 기술 공동개발,실증사업 참여 ▲인공지능 기술사업화 생태계 조성 및 창업 인프라 구축,일자리 창출 협력 ▲인공지능 산업 생태계 조성을 위한 다양한 기업 지원 프로그램 개발·운영 및 기업 홍보 추진 ▲인공지능 분야 전문인력 교육 및 취업 프로그램 기획‧추진 등이다.

 

ETRI 김명준 원장은 “광주시, ㈜KOC파트너스등 유관기관과 협력해인공지능 국책사업을 발굴하고 지적재산을 창출하며, 인공지능 생태계를 구축하고 강소기업을 육성하는데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KOC파트너스 권재중 의장은 “세계 최고의 인공지능 도시 광주광역시가되도록 업무협약을 통해 유관기관과 발맞춰 나가며 자발적인 인공지능 혁신 창업 생태계를 구축하기 위해 투자, 기술사업화, 보육, 멘토등을통해 스타트업 기업부터 IPO기업까지 맞춤형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밝혔다.

 

이용섭 광주시장은 “기술과 아이디어를 가진 창의력있는 창업가들이 광주에서 길을 이루고 스케일업, 유니콘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사업화, 투자재원, 창업공간 제공 등 단계별 다양한 지원체계를 강화해 국내 최대의 인공지능 생태계를 구축하겠다”고 밝혔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wangju-type artificial intelligence business 52nd business agreement

 

Gwangju City, Korea Electronics and Telecommunications Research Institute, KOC Partners, Inc. fostering small hidden champions, etc.

 

(Gwangju = Break News) Reporter Haksu Lee = Gwangju City signed the 52nd business agreement with the Korea Electronics and Telecommunications Research Institute and KOC Partners to establish the Gwangju-type artificial intelligence business foundation, and created an artificial intelligence technology commercialization ecosystem and established a startup infrastructure. It was decided to actively cooperate in creating an intelligent ecosystem.

 

Electronics and Telecommunications Research Institute (ETRI) is a technology pioneer in the intelligent revolution that creates new AI services by integrating SW contents, ultra-connected communication, ultra-performance computing, broadcasting media, and information and communication technology (ICT) material parts. It is the largest government-funded research institute in Korea that is playing a leading role in becoming a country that best deals with artificial intelligence (AI).

 

The AI ​​Convergence Lab was held at the Honam Area Research Center on June 26th, and the'Artificial Intelligence Tech Forum with Gwangju City' was held on October 21st. It is spurring artificial intelligence research and development (R&D).

 

KOC is an alliance of entrepreneurs, investors, and advisors made up of 450 KAIST alumni, and is a privately-led voluntary gathering with the goal of incubating unicorn companies based on the nation's best entrepreneurial ecosystem network.

 

In order to materialize these activities, KOC Partners Co., Ltd., an accelerator for investment promotion platform for startups and venture companies, was registered in the mid-term and mid-term in July, and a fund for innovative companies was created to continue active activities. In particular, education and investment innovation for artificial intelligence Constructing a program,

 

Through the business agreement, ETRI and KOC Partners plan to actively cooperate in establishing the foundation for Gwangju-type artificial intelligence business by making the most of each institution's unique strengths such as planning, R&D, demonstration, and establishment of a startup ecosystem.

 

The main contents of the agreement are ▲planning artificial intelligence national projects, joint development of core sources and applied technologies, participation in demonstration projects ▲creating an ecosystem for artificial intelligence technology commercialization and establishment of startup infrastructure, cooperation in job creation ▲development of various corporate support programs to create an artificial intelligence industry ecosystem Operation and promotion of corporate promotion ▲Education of professionals in the field of artificial intelligence and planning and promotion of employment programs

 

“We will do our best to cooperate with related organizations such as Gwangju City and KOC Partners to discover state-run artificial intelligence projects, create intellectual property, build an artificial intelligence ecosystem, and foster small and medium-sized enterprises,” said ETRI President Kim Myung-joon.

 

KOC Partners Chairman Jaejoong Kwon said, “Startup companies through investment, technology commercialization, childcare, mentoring, etc. to build a voluntary artificial intelligence innovation startup ecosystem through business agreements to become the world's best artificial intelligence city, Gwangju Metropolitan City. We will not spare any customized support from IPO companies.”

 

Gwangju Mayor Lee Yong-seop said, “The largest artificial intelligence ecosystem in Korea by reinforcing various support systems for each stage, such as commercialization, investment funding, and provision of space for start-ups, so that creative entrepreneurs with technology and ideas can grow into a scale-up and unicorn company in Gwangju. I will build it.”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 전남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