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 강소연구개발특구, 이노폴리스캠퍼스 공동 데모데이 우수한 성적 거둬

포스텍 재학생 창업기업인 ‘플라스크’와 ‘포캣멍’, 대상과 우수상 수상

오주호 기자 | 기사입력 2020/11/11 [16:43]

【브레이크뉴스 포항】오주호 기자=포항 강소연구개발특구는 지난 10일 대전 연구개발특구진흥재단 컨퍼런에서개최된 ‘강소연구개발특구 이노폴리스캠퍼스 공동 데모데이’에 참여해 우수한 성적을 거뒀다고 11일 밝혔다.

 

▲ 포항 강소연구개발특구가 이노폴리스캠퍼스 공동 데모데이에 참여해 포스텍 재학생 창업기업인 ‘플라스크’와 ‘포캣멍’, 대상과 우수상 수상하고 있다. (C) 포항시 제공


연구개발특구진흥재단이 주최한 강소특구 이노폴리스캠퍼스 공동 데모데이 행사는 스타트업 발굴과 육성을 위한 자리로 포항, 김해, 진주, 창원, 안산, 청주 6개 강소특구에서 성장 잠재력이 높은 기술을 보유한 12개 스타트업이 선발돼 참여했다.

 

이번에 선발된 스타트업은 지난해 지정된 6개 강소특구의 기술핵심기관들이 올해 4월부터 7개월간 이노폴리스캠퍼스사업*을 통해 발굴한 12개 기업이다.

 

이번 행사에서 포스텍 재학생 창업기업인 ‘플라스크’와 ‘포캣멍’이 대상과 우수상을 받는 등 포항 강소특구 기술창업팀들의 기술력과 성장 가능성이 단연 돋보였다.

 

대상을 수상한 플라스크는 포스텍 컴퓨터공학과 재학생인 이준호 대표가 올해 2월 창업한 기업으로, 동영상 모션 캡쳐가 가능한 PC용 소프트웨어를 개발해 심사위원들과 청중들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우수상을 수상한 포캣멍은 포스텍 신소재공학과 대학원생인 김성종, 한혜현 학생이 중심이 된 예비창업팀으로, 반려동물 알러지를 간편하게 진단할 수 있는 키트를 개발해 지난 10월 경북 G-Star 창업경진대회에서 대상인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상을 수상한 역량 있는 팀이다.

 

또한, 다른 포스텍 학생창업기업인 큐브로켓은 포스텍 기계공학과 대학원생인 이정락 대표의 창업팀으로 태양광 추력기를 이용한 초소형 군집위성 제어 솔루션을 개발해 장려상을 수상했다.

 

올해 최초로 치러진 강소연구개발특구 공동 데모데이에서 포항강소특구의 활약이 컸다는 측면에서 지역 내 기술창업 활성화에 매우 긍정적인 영향을 미칠 것으로 보인다.

 

김상우 포항강소특구육성센터장은 “포항 이노폴리스캠퍼스 사업의 차별성이라고 할 수 있는 아이템 발굴에서 후속 성장 지원에 이르는 기술개발 단계별 전주기 맞춤형 지원 프로그램이 실제 창업 과정에서 좋은 성과로 이어진다는 것을 확인했다는 점이 큰 성과”라며 “포항 강소연구개발특구를 중심으로 영남권 기술창업허브를 조성해 지역 미래 신산업 육성과 양질의 일자리 창출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아래는 구글번역기로 번역한 기사 전문이다.>

 

Pohang Jiangsu R&D Special Zone, Innopolis Campus Joint Demo Day

 

POSTECH student start-up companies'Flask' and'Pocat Meng', Grand Prize and Excellence Award

 

【Break News Pohang】 Reporter Oh Joo-ho = Pohang Jiangsu R&D Special Zone announced on the 11th that it participated in the “Jiangsu R&D Special Zone Innopolis Campus Joint Demo Day” held at the Daejeon R&D Foundation Conference on the 10th and achieved excellent results.


The joint demo day event at Innopolis Campus in Jiangsu Special Zone hosted by the R&D Foundation is a place to discover and foster startups. Pohang, Gimhae, Jinju, Changwon, Ansan, and Cheongju have technologies with high growth potential. 12 startups were selected and participated.


The start-ups selected this time are 12 companies discovered through the Innopolis Campus Project* for 7 months from April this year by key technology institutions in six Jiangsu special zones designated last year.


At this event, POSTECH's enrolled start-up companies “Flask” and “Pocat Meng” received grand prizes and excellence awards, highlighting the technological prowess and growth potential of Pohang Jiangsu Special Zone technology startup teams.


Flask, which won the grand prize, was founded in February of this year by Joonho Lee, a student at the Department of Computer Science at POSTECH, and developed PC software that can capture video motion, drawing the attention of judges and audiences.


Pocat Meng, who won the Excellence Award, is a preliminary start-up team centered on POSTECH graduate students Seong-jong Kim and Hye-Hyun Han, graduate students of POSTECH's Department of Materials Science and Engineering, developed a kit that can easily diagnose companion animal allergies, It is a competent team that has won the Minister of Commerce Award.


In addition, Cube Rocket, another POSTECH student start-up company, was awarded the Encouragement Prize for developing an ultra-compact cluster satellite control solution using a solar thruster as a founding team of CEO Jeong-Rak Lee, a graduate student in the Department of Mechanical Engineering at POSTECH.


This year's first joint demonstration day for the Jiangsu R&D Zone is expected to have a very positive effect on the activation of technology startups in the region in terms of the great activity of Pohang Jiangsu Special Zone.


Sang-Woo Kim, Director of the Pohang Jiangsu Special Zone Promotion Center, said, “It is a big point that we have confirmed that the customized support program for the whole cycle of technology development, from discovering items that can be said to be the difference of the Pohang Innopolis Campus project to supporting subsequent growth, leads to good results in the actual startup process. “We will contribute to fostering new local industries and creating quality jobs by creating a technology start-up hub in the Yeongnam area centered on Pohang Jiangsu Special R&D Zone.”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