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문]김민아, 미성년자 성희롱 논란에 사과 “자극적인 것 좇지 않겠다”

박동제 기자 | 기사입력 2020/07/02 [09:53]

▲ 방송인 김민아 <사진출처=SM C&C>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방송인 김민아가 미성년자 성희롱 발언 논란에 대해 사과했다.

 

김민아는 지난 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유튜브 ‘대한민국 정부’의 ‘왓더빽 시즌2’에서 부주의한 언행으로 시청하는 분들에게 심려를 끼친 점 진심으로 사과드린다”며 말문을 열었다.

 

이어 김민아는 “시민분들과 영상통화 하는 과정에서 학생 출연자와 촬영하게 됐고, 그 과정에서 저의 무리한 언행이 발생했다”며 “개인적인 영역을 방송이라는 이름으로 끌고 들어와 희화화 시키려 한 잘못을 분명히 인지하고 있다. 부끄러운 행동이었고 다시는 반복하지 않겠다”고 전했다. 

 

또 김민아는 “좀 더 빨리 글을 올렸어야 했으나 오늘 일정으로 이제서야 사과 말씀 올린다. 저로 잘못된 일, 제가 책임지고 상처받은 분들께 모두 직접 사죄드릴 것을 약속한다. 죄송하다”면서 “자극적인 것을 좇지 않고 언행에 각별히 조심하겠다”고 덧붙였다.

 

앞서 대한민국 정부 공식 유튜브 채널은 최근 ‘왓더빽 시즌2’를 통해 김민아가 코로나19로 인해 온라인 수업을 받는 미성년자 A씨와 인터뷰하는 영상을 게재해 눈길을 끌었다.

 

해당 영상에서 김민아는 “에너지가 많은 시기인데 그 에너지를 어디에 푸냐”, “나와 같은 생각이냐”, “그럼 혼자 있으면 무엇을 하냐” 등의 질문을 던졌고, 이후 미성년자 성희롱 발언 논란을 빚으며 비판을 받았다. 

 

이에 대해 대한민국 정부 공식 유튜브 채널 역시 지난 1일 “채널 시청하는 국민 여러분들께 불편을 끼쳐 드려 대단히 죄송하다”며 “앞으로 유튜브 동영상 제작 시 좀 더 세심한 주의를 기울이고 좋은 콘텐츠를 만들기 위한 모든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고 사과했다.

 

-다음은 김민아 사과 글 전문.

 

안녕하세요, 김민아 입니다.

 

유튜브 '대한민국 정부'의 '왓더빽 시즌2'에서 부주의한 언행으로 시청하시는 분들에게 심려를 끼친 점 진심으로 사과드립니다.

 

시민분들과 영상통화 하는 과정에서 학생 출연자와 촬영하게 되었고, 그 과정에서 저의 무리한 언행이 발생하였습니다.

 

개인적인 영역을 방송이라는 이름으로 끌고 들어와 희화화 시키려 한 잘못을 분명히 인지하고 있습니다. 부끄러운 행동이었고 다시는 반복하지 않겠습니다.

 

좀 더 빨리 글을 올렸어야했으나 오늘 일정으로 이제서야 사과 말씀 올립니다. 저로 잘못된 일, 제가 책임지고 상처받은 분들께 모두 직접 사죄드릴 것을 약속합니다.


죄송합니다.

 

자극적인 것을 좇지 않고 언행에 각별히 조심하겠습니다.

 

dj320@naver.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