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대통령, 경찰청장에 김창룡 부산경찰청장 내정

한상혁 방통위원장은 유임, 국민권익위원장에 전현희 전 의원

김기홍 기자 | 기사입력 2020/06/26 [15:23]

문재인 대통령이 26일 차기 경찰청장 후보자로 김창룡(56)부산지방경찰청장을 내정했다.

 

또 국민권익위원장에 전현희(55) 전 더불어민주당 의원을 내정했고, 한상혁(58)방통위원장은 유임시켰다. 강민석 청와대 대변인은 이날 춘추관 브리핑에서 이같은 정무직 인사를 발표했다.

 

경남 합천 출신인 김창룡 경찰청장 후보자는 부산 가야고와 경찰대 법학과 졸업 후 서울 은평경찰서장, 주미한국대사관 주재관, 경찰청 생활안전국장, 경남지방경찰청장, 부산지방경찰청장 등을 거쳤다.

 

지난 참여정부 시절 문 대통령이 당시 수석을 맡았던 청와대 시민사회수석실 산하 치안비서관실 행정관으로 근무했었다.

 

경찰위원회는 전날 임시회의를 열고 재적 위원 7명 만장 일치로 김 후보자에 대한 경찰청장 임명제청 동의안을 의결했다.

 

전현희 국민권익위원회 위원장 내정자는 부산 데레사여고와 서울대 치의학과, 고려대 의료법학 석사 등을 거쳐 지난 18대 총선에서 통합민주당 비례대표로 정치권에 입문해 서울 강남을에서 20대 국회의원을 지냈다.

 

정치권 입문 전 대한의료법학회 이사와 민변 환경위원회.여성인귄위원, 녹색소비자연대 녹색시민권리센터 소장 등으로 활동했다.

 

한상혁 방송통신위원장은 대전과 고려대 법학과 졸업 후 사시 40회로 법조계에 입문했고, 방송문화진흥회 이사, 민언련 공동대표 등을 지냈다.

 

지난 해 8월 방송규제의 방통위 일원화를 요구하며 중도사퇴한 이효성 방송통신위원장의 1년여 잔여임기를 채웠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