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만금개발공사 '도색 ・ 방역' 지원

사회공헌활동 일환… 군산시 회현면 구복마을 환경개선

김현종 기자 | 기사입력 2020/06/16 [16:05]

 

▲  새만금개발공사 임직원들이 '따뜻한 새만금, 살기좋은 전북 만들기'를 슬로건으로 16일 ▲ 전북사회복지협의회 ▲ 코레일 전북본부 ▲ 주택관리공단 전북지사 등 도내지역 기업과 뜻을 모아 군산시 회현면 구복마을 찾아 담벼락 도색 및 방역 활동을 지원하는 구슬땀을 흘렸다.                                       / 사진제공 = 새만금개발공사     © 김현종 기자

 

 

 

 

새만금개발공사가 사회공헌활동 일환으로 코로나-19 감염증 여파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마을 지원에 옷소매를 걷었다.

 

16일 새만금개발공사 임직원들은 '따뜻한 새만금, 살기좋은 전북 만들기'를 슬로건으로 ▲ 전북사회복지협의회 ▲ 코레일 전북본부 ▲ 주택관리공단 전북지사 등 도내지역 각 기업과 뜻을 모아 군산시 회현면 구복마을 담벼락 도색 및 방역을 지원하는 구슬땀을 흘렸다.

 

이번 봉사활동은 지역사회 환경개선 및 안전도 제고에 초점을 맞춰 구복마을 주민들이 감염증에 대한 막연한 불안감 없이 생활할 수 있도록 방역작업을 진행했다.

 

특히, 주택 내 ・ 외벽 도색을 통해 주거환경을 개선해 밝고 안전한 환경에서 생활할 수 있도록 총력을 기울였다.

 

새만금개발공사 강팔문 사장은 "코로나-19로 활동이 제한돼 사회공헌 활동에 참여하는 기관이 줄어 어려움을 겪는 곳이 많다"며 "이럴 때일수록 도움이 필요한 지역민의 목소리에 귀 기울여 모두가 함께 위기를 슬기롭게 극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한편, 새만금개발공사는 사랑의 꾸러미 ・ 기부금 전달 및 전통시장 장보기 행사 등을 통해 취약계층과 침체된 지역경기에 활력을 불어넣고 있다.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 전북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