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8계단 꼭대기 담벼락에 '주차금지' 팻말을 붙였더니•••

108계단에 "주차하면 견인조치합니다!"라니...하하하...

문일석 웃음종교 교주 | 기사입력 2020/04/04 [12:39]

▲108계단 주차금지.  ©브레이크뉴스

▲108계단에 주차금지?     ©브레이크뉴스

▲108계단. ©브레이크뉴스

 

내가 사는 집은 108계단 정도에 있습니다. 서대문구 안산에 맞 붙어 있습니다. 차가 올라올 수 없습니다. 계단을 오르는 차가 있다면 가능하겠지만요.

 

재미로 대문 앞 담벼락에 '주차금지' 팻말을 붙였더니•••힘들게 올라온 이들이 "108 계단에 웬 주차금지?"라며, 하하하 웃습니다.

 

웃는 순간, 올라올 때의 피로가 한 순간에 날라갑니다. 이게 웃음의 효과입니다. 108계단에 "주차하면 견인조치합니다!"라니...하하하... 코로나19로 우울증이 많아진다고 합니다. 웃고 삽시다!

 

웃음은 인간 누구나 가진 보물입니다. 보물을 찾아냅시다! 생활 속에서 웃음 찾기를 해봅시다!moonilsuk@naver.com

 

*필자/문일석, 시인. 자칭 웃음종교 교주.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