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찰, ‘버닝썬 게이트’ 승리에 구속영장 청구..성매매 알선 등 7개 혐의

박동제 기자 | 기사입력 2020/01/10 [10:38]

▲ 검찰, ‘버닝썬 게이트’ 승리 구속영장 청구     © 뉴시스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검찰이 성매매 알선 및 상습도박 등 혐의를 받고 있는 일명 ‘버닝썬 게이트’의 중심인 그룹 빅뱅 전 멤버 승리(30·본명 이승현)에 대해 구속영장을 다시 청구했다.

 

10일 검찰에 따르면, 서울중앙지검 형사3부(부장검사 박승대)는 지난 8일 성매매 알선 등 행위의 처벌에 관한 법률 위반 및 상습도박, 외국환거래법 위반 등 총 7개 혐의로 승리의 사전 구속영장을 청구했다.

 

승리는 지난 2015년 해외 투자자에게 수차례 성매매를 알선한 혐의와, 2013년 12월부터 약 3년 반 동안 미국 라스베이거스 등에서 상습적으로 도박을 하고 현지에서 달러를 빌려 도박을 한 뒤 귀국해 원화로 바꾼 환치기 혐의 등을 받고 있다.

 

승리에 대한 구속 전 피의자심문(영장실질심사)은 오는 13일 오전 10시30분에 서울중앙지법 송경호 영장전담 부장판사 심리로 열린다.

 

한편, 앞서 지난해 5월 서울지방경찰청 지능범죄수사대와 광역수사대는 승리에 성매매처벌법 위반과 특정경제범죄 가중처벌법상 횡령, 식품위생법 위반 등 5개 혐의로 구속영장을 신청했지만, 법원에서 기각됐다.

 

경찰은 같은해 6월 상습도박 혐의 기소 의견, 외국환거래법 위반 혐의 불기소 의견을 포함해 총 7개 혐의를 적용, 기소의견으로 검찰에 불구속 송치했다.


dj3290@naver.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